No : 251  
Read: 2907, Vote: 2, Date: 2017/08/31
제 목 1시간 달리면 수명 7시간 늘어난다
작성자 운영자
다음은 지난 4월에 뉴욕타임즈가 게재한 '한 시간 달리면 수명 7시간 늘어난다(An Hour of Running May Add 7 Hours to Your Life)'라는 제목의 기사입니다.  달리기가 7배 '수익률'을 가져다는 준다는 다소 흥미로운 기사입니다.(운영자 註)



운동과 조기사망에 대해 과거 연구를 새롭게 분석한 것에 따르면 달리기는 우리 수명을 연장시키는 가장 효과적인 운동이다.  이 연구는 비(非) 주자와 비교했을 때 달림이들은 과체중이거나 술을 먹고 담배를 피우더라도 느리게 그리고 불규칙하게 달렸어도 3년 더 오래사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자신들이 살펴본 운종종목중에 인간 수명에 비교할만한 영향을 미치는 다른 운동은 없다고 했다.  

이 결과는 3년전에 실시한 연구의 후속 연구의 산물로 유수한 스포츠 과학자들이 미국 달라스의 쿠퍼 연구소(Cooper Institute)에서 실시한 대규모 의료 및 운동테스트 자료를 분석한 내용이다.  이 분석에서 하루 5분만 달려도 수명연장에 영향을 미친다는 발견했다.  

이 연구가 발표되었을 때 연구진은 다른 과학자 뿐 아니라 일반 대중들로부터 많은 문의가 쇄도했다고 이 연구의 공동저자인 아이오와 주립대학의 신체운동학과의 이덕철 교수는 밝혔다.  걷기 등 다른 종목의 다른 운동도 뛰는 것만큼 사망위험을 줄여주는데 도움이 되는지에 대해서도 질문이 있었다.  이 교수는 '운동과 건강의 상관관계'에 대한 방대한 데이터를 심층 분석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논문을 지난달 학술지 '심장병에 관한 진보(Progress in Cardiovascular Disease)' 저널에 발표했다.

또 주행거리가 많은 장거리 달림이는 자신들이 너무 많이 뛰는 것은 아닌가, 어떤 달리기 시간과 거리가 역효과를 내서 오히려 사망의 위험이 되지 않는지 등의 질문들이었다.

이덕철 교수팀의 새로운 연구는 쿠퍼 자료와 다른 많은 대규모 조사 자료들을 종합 분석한 것으로 운동과 수명 사이의 관계에 집중한 것이다.

학자들에 따르면 달리기를 하지 않는 사람이 달리기를 시작하면 전반적으로 사망률이 16% 줄고, 25%는 치명적인 심장마비 위험이 줄었다.(연구 대상자들은 대부분 백인 중산층이었다)

연구진이 통계적으로 계산해보니 달리는 시간보다 더 많은 시간이 수명에 보태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매주 2시간 정도(쿠퍼 조사에서 나타난 평균 달리기 시간) 달리면 약 40년 동안 6개월에 못 미치는 시간을 달리게 되는데 기대 수명은 3.2년 정도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3.2년에서 달리는 시간 6개월을 빼더라도 2.8년의 순 수명 증가가 생겨난다는 것이다. 다시 말해 "1시간 달릴 때마다 수명이 7시간 정도 늘어났다"고 연구팀은 전했다.

이 교수는 "물론 수명 연장이 무한하지는 않다"고 말하고 계속 달린다고 사람이 죽지 않는 것은 아니며 아무리 더 달려도 수명 증가 수준은 3년 정도에서 그쳤다고 설명했다.

이 교수팀이 전한 또 하나 희소식은 달리기를 많이 하더라도 수명이 떨어지지는 않았다는 것이다. 달리기를 과하게 하면 수명이 오히려 줄어든다는 일부 주장을 반박한 셈이다. 이 교수는 어느 수준까지는 달리기 양과 수명 증가량은 비례해 일주일에 4시간까지는 수명이 꾸준히 늘었으나 그 후부터는 더 달려도 수명은 더 늘어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편 걷기나 자전거 타기 등 다른 종류의 운동도 수명 연장에 도움을 줬지만 달리기만큼 많이 늘지는 않았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걷기, 사이클링 등 달리기와 같은 정도로 힘이 드는 운동을 했을 때는 조기 사망 위험이 12% 정도 낮아졌다.

왜 '달리기'가 여러 운동 중에서도 유독 더 효과적일까? 이 교수는 "정확한 원인은 불확실하지만, 아마도 달리기가 조기 사망을 야기하는 위험요소와 싸우기 때문으로 보인다. 달리기는 고혈압을 막고, 복부 지방을 없애준다"고 설명했다.

이 교수는 또한 유산소적 능력을 키워주는 부분도 수명 연장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유산소 능력은 '장기적 건강'과 가장 밀접한 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참고자료 : 뉴욕타임즈, 미주한국일보
행복한러너 감사합니다*^^* 01/30   
ds5iso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02/02   
Name
Pass
이전글 227 세계 최고 건각 3인방 베를린에서 기록 깨나?
다음글 225 유연성 트레이닝의 의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