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9-6]철원국제평화마라톤(399, 2:43:9)  
함찬일 2015-09-06 20:49:21, 조회 : 1,580,

철원국제마라톤을 앞두고
어제 저녁 철원 와수리에 사시는
100회마라톤클럽 형님댁에서 1박을 하기로 하였습니다.
경기장 가까이에서 편안한 밤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오늘 아침 이른 시간에 일어나 경기장에도 넉넉한 시간에 도착하였습니다.
비방울이 내리고 있어서 오늘은 썬크림을 바르지 않았습니다.

경기장이 좀 북위도로 높은 곳, 교통이 불편한 곳이었기에
경기는 제 시간에 열리지 않고
좀 늦은 시간에 출발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제 저넉부터 참가자 명단을 보고
오늘의 경기 결과를 점쳐 보는데, 영 좋지 않습니다.

1등 및 상금이 많기에
오늘 경기 참가자 수준이 상당히 높고
10위까지 시상이지만, 10위 안에 달린 다는 것이 쉽지 않게 보이기 때문입니다.
아뭏튼 경기 참가를 위해 참가 접수를 하였고 경기장에 왔으니 최선을 다하여 달리는 수밖에요.

처음 1Km를 상당히 천천히 달려 나가니
아는 분들이 많은 인사를 건네시며
왜 늦게 왔느냐 물으시는 분도 많으십니다.
"아뇨,  그냥 천천히 달립니다. "
이렇게 좀 더 달려 나가다 보니, 제 앞에 달리는 주자분들이 얼마나 많은지요.

좀 더 달리다가 약간의 속도를 올리자
한 사람씩 추월해 나갑니다.

오늘 경기중에
"왜 늦게 왔느냐 물으시는 분도 많으십니다.
"아뇨, 그냥 천천히 달립니다. ""
이 질문과 답을 굉장히 여러 차례 해야 했습니다.

10Km를 넘기자
이제 제 앞에 달리는 주자분들이 완전 정리가 되어서
더 이상 추월해 나갈 수 없습니다.

한 동안 달리다가 14Km쯤 지나며 앞선 주자를 추월하게 되는데
제주도의 장군 같은 주자입니다.
제가 추월했는가 싶은데, 뒤로 처지지 않고 제 뒤에 따라 달리며
30여Km가 넘도록 저와 동반주를 하였습니다.

제 앞에 달리는 주자는 거제도 주자이며, 10Km를 넘어서서 조금씩 사이가 벌어지는가 싶으며
좀처럼 거리가 좁혀지지 않습니다.  하프 지점을 지나면서도 거리가 좁혀지지 않습니다.
랠리 같은 경기가 한 없이 지속됩니다.
앞 주자와는 거리가 좁혀지지 않고
뒷 주자는 저의 뒤에서 그림자같이 따라 달리고...

얼마간 달리다가 앞선 주자 중 한 분이 오버페이스로
속도가 떨어지며 상당히 힘들게 달리는 모습이 보이는가 싶은데
선행 주자를 추월해 가며 3주자가 같이 달리게 됩니다

10Km쯤 남았을 때 앞서 달리는 2명의 주자가 보이며
곧 추월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역시 쉽지 않지만 뒤에서 달리는 가운데
저와 동반주 하던 , 제주 거제 2명의 주자는 뒤로 처치게 되고
앞선 이0관, 최0수 두 자자와의 거리가 좁혀지는 가 싶더니
이내 2명의 주자를 추월해 나갈 수 있었습니다.
얼마간 달리다 보니 앞에 350여m 쯤 전방에 2명의 주자가 달리는 모습이 보입니다.
이 때 남은 거리는 7Km 정도

저 두 주자도 충분히 따라 잡을 수 있겠다는 계산이 나옵니다.
왜냐하면 두 주자의 모습이 그리 힘있게 보이지 않기 때문입니다.
앞선 주자를 따라 잡을 수 있겠다는 생각을 하며 달리는 것은
힘든 주로에서 힘을 더하여 줍니다.

조금씩 거리를 좁히며 달리는 가운데
골인지점도 다가옵니다.
38Km 지점을 바라보니
또 한명의 앞선 주자의 발걸음이 느려지는 것이 보입니다.
조금 더 달려가 보니
영원한 성으로만 알았던 창원의 김창원씨의 발이 무거워진 것입니다.

아싸~~~~~~~~
김창원씨는 얼마 안 달려 추월해 나갈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 이전부터 바로 제 앞에 달리던 두 명의 주자는 여전히 제 앞서 달리지만
이제 거리는 상당히 좁혀졌습니다.

40km를 지나기 전에 마지막으로 두 주자를 앞서 달릴 수 있었습니다.
남은 거리를 힘들게 달리는데,
주로에서 응원하시는 분께서 앞서
이0국 주자가 느리게 달리고 있는데 추월할 수 있을 거라 합니다.
"저는 저도 지쳐서 모든 것이 불가능합니다"라고
답하며 힘들게 달립니다.
남은 거리가 힘이 들어서
줄어드는 거리
900m, 800m, 700m를 재며 달립니다.
드디어 저 앞에 골인 아치가 보이고
아나운서가
풀코스 5위가 곧 들어온다고 방송을 합니다.
골인을 하며 시간을 보니
요즘 기록과 비슷한 2:43:10을 지나고 있습니다.

출발하기 전에도 오늘 경기 결과가 실망스러울 것 같았는데,
오늘 기록과 결과에 대 만족입니다



이 름
암 호

                    

 
 
99    [11-1]한화와 함께하는 충청마라톤(392, 2:47:12)      함찬일 15.11.02 466 1750
98    [10-25] 춘천마라톤(393, 2:42.28)      함찬일 15.10.26 448 1590
97    [10-18]고흥우주마라톤(394, 2:43:51)      함찬일 15.10.19 495 1735
96    [10-15] 익산마라톤참가 (395, 2:48:56)      함찬일 15.10.12 474 1702
95    [10-4] 인천송도마라톤(396, 2:44:26)      함찬일 15.10.04 481 1523
94    [9-20] 가평자라섬라톤(2:40:26, 397)      함찬일 15.09.20 456 1494
93    [9-13]과천마라톤(398, 2:46:54)      함찬일 15.09.13 485 1561
   [9-6]철원국제평화마라톤(399, 2:43:9)      함찬일 15.09.06 475 1580
91    [8-30]영동포마라톤(400, 2:43:36)      함찬일 15.08.31 465 1674
90    [8-22]사천노을마라톤(2:43:43, 401)  [1]    함찬일 15.08.23 476 1619
89    [8-9] 대전갑천마라톤(2:55:3, 402)      함찬일 15.08.09 493 1701
88    [8-1,2] 대구 금호강마라톤(2:56:11, 2:58:00, 403)      함찬일 15.08.02 482 1859
87    [7-26] 새벽강변마라톤(2:57:13)  [1]    함찬일 15.07.26 542 1695
86    [7-19]모이자월드런(2:57:00, 406)      함찬일 15.07.19 493 1592
85    [7-12]영덕로하스해변마라톤(2:41:51, 407)      함찬일 15.07.13 538 1647
84    [7-5] 신도림역공원사랑(2:56:14,408)      함찬일 15.07.07 468 1596
83    [6-28] 신도림역공원사랑마라톤(2:57:49, 409)      함찬일 15.06.28 509 1603
82    [6-21]신도림공원사랑마라톤(2:54:40, 411)      함찬일 15.06.21 476 1615
81    [6-13] 신도림공원사랑마라톤(2:54:4, 413)      함찬일 15.06.14 483 1670
80    [5-31] 반기문마라톤(2:39:02, 415)  [1]    함찬일 15.05.31 466 2266

     
12345678910다음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