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건강기능식품의 오해와 진실
잘먹고잘살자  2015-09-20 16:42:11, H : 3,453, V : 253


"부작용 많고 먹어도 효과 없다?" 건강기능식품의 오해와 진실
입력:2015.09.12 05:08

    
[쿠키뉴스=조규봉 기자] 피로 누적, 면역력 저하 등은 바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현대인들이 공통적으로 겪는 건강문제다. 최근 이러한 증상을 완화하고 생활의 활력을 찾는 수단으로 홍삼, 비타민, 유산균 등의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하는 사람들이 부쩍 늘었다. 특히, 건강기능식품의 주 소비연령이 과거 중장년층에서 2030세대로 옮겨가고 있다는 한 유통업체의 조사결과는 이러한 트렌드를 입증하기에 충분했다.

그러나, 일각에서 건강기능식품 기능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고 있어 그 동안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해왔거나 앞으로 섭취계획을 세운 소비자들에게 혼란을 주고 있다. 이에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에서는 건강기능식품을 둘러싼 오해와 진실 4가지를 정리해봤다.

◇평소 식단만으로 영양보충은 충분하다?

바쁜 일상과 불규칙한 식사로 대다수의 현대인들은 영양 불균형에 쉽게 노출된다. 과거보다 먹거리가 많아졌다 하더라도 인스턴트, 레토르트 식품 등 칼로리만 높아질 뿐, 정작 우리 몸에 필요한 영양소는 여전히 부족한 상태다.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013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아침식사를 거르는 인구 비율은 23.8%로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며, 칼슘, 비타민D 등 필수영양소 섭취가 부족한 사람의 비율도 50%를 상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러 종류의 음식을 골고루 다양하게 먹는 것이 힘들다면 끼니를 굶거나 몸에 해가 되는 술, 기름진 음식을 먹는 것 보다는 건강기능식품으로 영양소를 보충하는 편이 합리적이라고 볼 수 있다.

◇건강기능식품에는 부작용이 있다?

밥도 많이 먹으면 체하는 법이다. 음식만으로 부족한 영양소를 보충하기 위한 개념으로 건강기능식품을 받아들이고, 올바른 섭취방법과 섭취량을 지킨다면 대부분의 경우 부작용은 발생하지 않는다. 흔히 지용성 비타민은 체내에 축적되고 기형아를 낳을 수 있다고 알려져 있으나 이 역시 과량으로 섭취할 때에 한정된다. 하루 한 두 알 비타민제를 먹는다고 해서 기형아를 낳거나 심각한 과다증을 겪을 일은 없다. 또한, 비타민C나 칼슘제가 신장 결석을 일으키고, 오메가3가 혈소판을 줄인다는 등의 주장도 모두 섭취량에 대한 고려가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에서 제기된 것이다. 섭취자 본인의 건강상태에 맞는 성분으로 정량?정식을 지켜 섭취한다면 건강기능식품으로 인한 부작용은 발생하지 않는다.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해도 효과가 없다?

실제로 건강기능식품 복용이 사망률 저하나 특정질병에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해외연구결과를 종종 접하게 된다. 그러나 의약이 아닌 ‘식품’으로 분류되는 건강기능식품을 질병의 치료 혹은 가장 상위의 보건 지표인 사망률이라는 기준으로 기능여부를 결론짓기에는 무리가 있다. 더욱이, 2013년 영양제를 복용하는 미국 성인들을 대상으로 섭취목적에 대해 설문한 결과 ‘좋은 컨디션을 얻기 위해서’가 가장 많았고, ‘기운을 내기 위해서’와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서’가 뒤를 이었다. 이처럼 섭취자 스스로가 치료목적이 아닌 신체기능의 향상을 기대하고 있고 직 간접적인 효과를 경험했기에, 수십 년 동안 많은 사람들에 의해 건강기능식품이 소비되고 또 섭취되어 왔음을 짐작할 수 있다.

◇알약으로 먹으니 거부감이 든다?

건강에 대해 관심이 많고, 자연 그대로의 것을 선호하는 우리나라 특성상 건강기능식품의 주된 제형인 ‘알약’이 다소 부자연스럽게 보일 수 있다. 이는 건강기능식품이 ‘의약’이라는 오해를 불러일으켜 식품으로 인식하는 데 방해요소가 되기도 한다. 하지만 오메가3, 비타민D 등 현대인에게 부족한 영양소만을 추출해 압축하고 간편 섭취를 돕기 위해 알약이라는 형태를 선택한 것이 ‘과학기술의 일환’이라고 생각한다면,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거부감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물론, 부족한 영양성분을 다양한 음식으로 섭취해야 한다는 대명제에는 이견이 없으며, 상업적으로 소비자를 현혹하기 위해 과대 포장되는 행태는 경계해야 함은 분명한 일이다.

서울의대 예방의학 박사이자 영양전문가인 여에스더 박사는 “건강기능식품은 비교적 적은 비용으로 건강에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유용한 수단이며, 이 점이 국민들에게 올바르게 전해져야 한다”며 “이와 더불어 과대포장이나 품질을 인정받지 못한 제품을 철저하게 가려내는 노력도 반드시 수반되어야 한다”라고 전했다. ckb@kukinews

뭐여
 (2015-09-20 16:56:34)

의사들이 하는말 저는 잘 안믿습니다.
단.....달리기 하는 의사의 말은 믿습니다


ㅋㅋㅋ
 (2015-09-20 17:08:02)

의사 말을
무조건 믿을 필요도
의심할 필요도 없습니다.
살 만큼 산 사람들이니
다 본인들이 알아서 현명하게 판단합니다.


여예스더
 (2015-09-20 17:13:33)

또 나왔구나. 건강식품 사업하는 의사니까 당연히 도움이 된다고 말하겠지.
식아 고마해라 애처롭다.
근데 마온에 발걸음 안한다더만????
아 맞다. 너 할일 디게 없지 .


윗글 너 조심해야겠
 (2015-09-20 17:26:46)

그러다 된통 당한다.
요새는 손가락 조심해야되.
나중에 합의해달라말라 애원하지말고.
그리고 나 그 사람 아니야.
너 그 사람하고 뭐 웬수진거 있구나?


ㅎㅎㅎㅎ
 (2015-09-20 17:46:32)

나 그사람 아니야
푸하하하하


Freekeys.icu
 (2019-05-23 22:40:51)

http://freekeys.icu/serial-indesign-cs6 - serial indesign cs6


Activators.site
 (2019-05-24 18:56:57)

Free Software Downloads - Crack, license and serial keys, free software downloads.
https://Activators.site/


RobertlaT
 (2020-03-16 10:02:23)

https://Uxijrr.me - microsoft software download


Wilfredbrish
 (2020-03-20 04:59:18)

<a href=https://fzzlbx.me/>online store software</a>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920   대회가 확 줄었네요  [6]  음 2015/01/13 2534
10919   서울국제마라톤 37k지점 사진  [3]  이태재 2014/03/18 3699
10918   동마 기념 티 발표, 종목에 따라 다릅니다.  [24]  동마참가자 2015/01/12 3502
10917   승강기안전의날 마라톤 참가때 있던일..  [3]  ㅎㅎㅎ 2014/11/18 2198
10916   이 사진에 뭐가 잘못되었을까?  [5]  격세지감 2014/10/31 3108
10915     [re] 가을대비 마라톤교실  [1]  이홍국 2014/04/26 2675
10914   동호회 가입 조언을 구합니다.  [4]  동호회 조언 2014/03/19 3679
10913   정말 의미있고 재밌는 프로그램이네요  [3]  채널A 2015/03/20 3615
10912   달려라한이 오늘 대회 결과입니다 (상주 곶감 국...  [4]  달려라한이 2014/11/16 2643
10911   중마 배번, 춘마 배번, 동마 배번  [7]  음 2014/11/04 2866
10910   러너라면 다 아는, 달리기로 원하는 것을 얻기  [4]  해피러너 올레 2019/11/13 3460
10909   직장생활 중 이런일이 있는데 어찌 생각하십니까...  [14]  달림이 2018/10/05 3225
10908   광화문에서 잠실까지 백오리길을 따라(1)~  [12]  주랑 2017/02/24 3505
10907   화보로 보는 보스턴마라톤  [5]  정보 2015/04/21 3962
10906   오늘 열린 마라톤대회 스케치  [1]  정보통 2019/04/06 2408
10905   동아마라톤 심정지 사고 사과를 요구하는 청원  [2]  반추 2017/03/23 2619
10904   공중에서 본 베를린마라톤 코스  [2]  영상 2015/09/26 2578
10903   체력훈련 즐겁게 봐주세요.  [19]  박종헌 2015/04/09 3659
10902   월드런 하프거리 정확한가요?  [7]  dnjfemfjs 2015/01/31 2845
10901   2014 뉴욕마라톤 화보보기  [6]  외신 2014/11/03 3333
10900   김영원님 보강운동 어떤식으로 하시나요?  [1]  김영원님팬 2014/09/22 2611
10899   스포맨님의 스포츠마사지후기  [5]  김영원 2014/06/05 6538
10898   규모있는 풀 마라톤 대회....  [2]  스크루 2014/04/07 2605
10897   중마전날훈련  [3]  초보와 중수사이 2014/11/08 1773
10896   태국 파타야 혹서 마라톤 개최  [4]  외신 2014/07/28 3172
[1][2][3][4][5][6][7][8] 9 [10]..[445]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