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세계육상 나이키 석권, 흔들리는 육상기록의 연속성
로이터  2021-08-01 09:00:11, H : 808, V : 63


[도쿄 28일 로이터] - 도쿄 올림픽 육상 경기장에선 앞으로 2주 안에 올림픽 기록과 어쩌면 세계 기록이 쏟아져 나올 지도 모르겠다.   다만 판스프링 역할을 하는 카본플레이트(탄소판)를 넣은 밑창이 두꺼운 통굽 신발 기술이 경기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어 뭐가 위대한지 아무도 모르게 되었다.

과거 육상경기 세계기록 경신은 콤마 몇 초 단위였다.  경신된 기록이 오랫동안 유지되는 것은 드물지 않았고 다음 세대가 수백 분의 1초 단위로 축소돼 찬사를 받았다.

하지만 통굽 신발과 통굽 스파이크가 등장한 이후 육상계에서는 역대 위인들이 세운 오랜 세월 깨지지 않았던 기록들이 잇따라 갈아 치우고 있어 장기 비교는 불가능하지는 않지만 어려움을 겪고 있다.

나이키의 통굽 신발 알파플라이의 위력을 알린 것이 이 신발을 신은 마라토너들의 잇단 세계기록 경신이었다.

2019년 10월의 남자 마라톤은 알파플라이를 신은 엘리우도 킵초게(케냐)가 비공식적으로 전인미답의 2시간의 벽을 돌파했다. 게다가 여자 마라톤에서도 브리지드 코스게이(케냐)가 폴라 래드클리프가 세운 세계기록을 16년만에 경신했다.

남자마라톤은 역대 최고기록 20개 가운데 17개 경신이 최근 5년간 집중돼 있으며 이 수치는 여자마라톤도 마찬가지다.

하프마라톤은 지금까지 아무도 58분을 깨지 못했는데 지난해 12월 갑자기 4명의 선수가 이 벽을 깼다. 키비워트 칸디는 아디다스의 통굽 슈즈 아디오스 프로를 신어 경이적인 기록으로 우승했다.

통굽 신발 기술은 육상경기용 스파이크에도 도입됐고 조슈아 쳅테게이(우간다)는 케네니사 베켈레가 2000년대 초 세운 5000m와 1만 m 세계 기록을 경신했다.

올해 6월에는 여자 1만 m에서 시펀 핫산(네덜란드)이 세계기록을 10초 앞당겼지만 불과 이틀 뒤에는 레테센베트 기데이(에티오피아)가 핫산의 기록을 5초 앞당겼다.

통굽신발 기술의 효과는 장거리 종목에만 그치지 않는다. 남자 800m에서는 엘리엇 자일스가 올해 세바스쳔 코의 실내 기록을 깨고 역대 2위를 차지했다.

이 레이스에서 일반 스파이크를 신고 코 선수의 기록을 깬 제이미 웹 선수는 처음 통굽 기술을 시험했을 때 "막막했다."

웹 선수는 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이 신발을 신고 뛰면 추진력을 얻게 된다.  달리기의 효율이 높아져 끝까지 유지된다 말했다.

"이 러닝화를 신지 않은 것은 이전 훈련과 비교하기 힘들었기 때문이다.  그래도 레이스에서는 쓸 생각이다.  사용하지 않으면 자신이 불리하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학생 육상에도 보급>

통굽 기술의 육상경기 영향은 세계 톱 레벨에 한정되지 않는다.  2013년부터 19년까지 6년간 전미대학선수권 1만 m에서 29분을 끊은 선수는 모두 5명이었다.  그러던 것이 올해 레이스에서는 상위 10명이 29분을 끊어 모두 대회기록을 경신했다.

세계육련은 20년말에 드디어 바닥의 슈즈나 스파이크에 대해서 바닥의 두께나 플레이트의 수에 제한을 두는 새로운 룰을 결정했다. 새로운 규제 재검토를 향해서 생체역학의 전문가나 업계 관계자와 논의를 계속하고 있다.

그러나 신발제조업체, 특히 나이키가 스포츠용 자금의 대부분을 떠맡고 있다는 점에서 세계육련은 기술혁신을 저해하지 않는 타협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혀 때늦은 감이 있다.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 남자 800m 세계기록을 수립한 데이비드 루디셔(케냐)의 에이전트 제임스 템플턴 씨는 육상경기가 800m 세계기록 등 과거 위대한 경기와의 연관성을 잃을까봐 매우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기용 창 규격 개정이 이뤄진 창던지기처럼 기록을 다시 작성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지만 육상경기 팬들은 당분간 기록을 읽는 데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미시간대 생체역학 전문가인 제프 번스는 "지금까지의 지식 축적은 잊어버려야 한다.  모든 게 달라졌으니 빠른 기록에 흥분하는 것을 멈출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Mitch Phillips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114   용인 마라톤대회 오프라인으로 모집하네요. 50명 ...    용인달림이 2022/04/05 427
11113   오사카 마라톤 일반 참가자 2만명 출전 금지    소식통 2022/02/16 429
11112   이 두개의 차이를 아시나요?  [1]  궁금타 2022/04/29 431
11111   육상대회에서 발생한 해프닝    웃프다 2022/03/15 432
11110   1인칭 시점으로 본 보스턴마라톤  [1]  정보통 2022/01/25 433
11109   5000m 기록 단축 어떻게...  [2]  달림이 2022/02/12 436
11108   한 줄기 희망의 싹을 보다.  [11]  이사오 2022/04/02 437
11107   실내에서도 고지대 훈련 효과 거둘 수 있어  [1]  정보통 2022/04/27 439
11106   그는 어떻게 조작했을까?  [6]  조작참쉽죠 2022/05/10 439
11105   [채널A] 신규 프로그램에서 출연자를 모집합니...    김예솔 2022/02/04 440
11104   서브4하신분들....올한해,,,,  [1]  Yuka 2022/01/01 441
11103   일본 하코네 역전, 아오야마대학 우승에 성큼    외신 2022/01/03 443
11102   파리 올림픽 특별행사, 킵초게 참가    정보통 2021/10/17 446
11101   영하 53도에서 열린 시베리아 마라톤  [3]  외신 2022/01/24 447
11100   2022 오사카 여자마라톤 중계(풀영상)  [1]  소식통 2022/01/30 448
11099   일본도 서서히 대회 개최를 취소하군요    오미크론 2022/01/13 454
11098   내년 보스턴마라톤 백신 접종자 한해 참가    로이터 2021/11/04 455
11097   도쿄마라톤에 발생한 황당한 실수    토픽 2022/03/06 457
11096   결혼하기 위해 새벽 4시에 달렸다?    순애보 2022/04/12 461
11095   하프 마라톤 세계 기록 장면    소식통 2021/11/27 464
11094   내가 나비인지, 나비가 나인지?    이정범 2022/03/01 465
11093   태★님 이것도 설명 좀 부탁드립니다.  [5]  판단은여러분에게 2022/05/09 468
11092   하코네 역전 아오야마대 우승(대회신기록)    외신 2022/01/03 469
11091   세계에서 가장 추운 마라톤 화보  [1]  시베리아 2022/01/27 471
11090   출발전에 이렇게 하면 긴장이 풀리나요?  [1]  웜업 2022/02/09 473
[1][2][3][4][5][6][7][8] 9 [10]..[453]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