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공무원 시민 마라토너 가와우치 유키  
달림이 조회 : 2,138, 추천 : 144

'공무원 시민러너'가 온다.

이색 선수가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출전을 준비하고 있다. 바로 일본의 가와우치 유키(27·사이타마현청)다. 가와우치는 내달 3일 남자 마라톤에 출전하기 위해 지난 29일 인천에 도착했다. 일본언론은 현지서 출국하는 가와우치의 기사까지 보도하는 등 큰 관심을 드러냈다.

가와우치는 투잡 마라토너다. 사이타마현립 가스카베 고교의 사무직원으로 근무 중인데, 출퇴근을 하면서 짬짬이 훈련을 해 어느새 일본을 대표하는 마라토너가 됐다. 고교시절 아마추어 복서 출신이지만 육상으로 전향한 가와우치는 가쿠슈인 대학 법학부 정치학과 시절인 2009년 뱃부오이타마이니치 대회에 첫 출전해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그런데 졸업 후 실업팀이 아닌 육상팀이 없던 사이타마현청에 취업해 근무와 함께 동호회 활동을 이어갔다. 사이타마현청은 이제 사내 육상회를 조직, 육상협회에 정식 등록까지하며 지원하고 있다.




그런데 정작 동호회 수준이 아니다. 2011년 2월 도쿄마라톤에서 2시간8분37초를 기록, 3위(일본인 중 1위)에 올랐고, 그해 9월 열린 대구육상세계선수권 출전자격까지 따냈다. 2012 런던올림픽엔 출전하지 못했지만 올해 3월 도쿄마라톤에서 인천 아시안게임 출전권을 획득했다. 베스트기록은 지난해 3월 서울국제마라톤에서 기록한 2시간8분14초. 이번 아시안게임 금메달도 가능한 성적이다.

가와우치의 특징은 놀라운 대회 출전이다. 당장 올해만 3∼5월 사이 5번이나 대회에 출전했고, 6월15일에는 50㎞ 울트라마라톤에 출전해 2시간47분27초로 비공인 일본인 신기록까지 세웠다. 7월에도 골드코스트 대회에 출전해 3위에 올랐다. 2012년의 경우, 9차례나 대회에 출전했고, 현재도 이런 페이스다. 일본 실업팀 감독들이 경악할 정도다. 후반 전력으로 질주하다 결승선 통과 후 들것에 실려나가 인터뷰를 못하는 해프닝은 이젠 그의 전매특허기도 하다.

30일 아시아드 주경기장에 있던 한 일본인 기자는 "모두가 불가능하다고 했지만 해내고 있는 신기한 선수"라고 혀를 내둘렀다.

특별취재반

사진 일본육상경기연맹





ㄷㄷ

대단하네요 출전횟수가... 자기가 원해서 하는것이기에 혹사는 아니겠지만 14.10.01
09:14:56




후달달

가와우치 이선수는 너무 무리해서 단명할것 같다....이리 무리할 필요 있나....? 상금땜에 그러나....!! 14.10.01
09:58:03




아글보고웃은 자

뛸대보면 고통이상당한것같은 인상을 쓴다 그리고 휘니시엔 대쉬하고 들와서 쭉
뻗는다 ㅋ,하여간 인물이다
14.10.01
10:05:49




존경스런 마라토너

매번 골인점에 고통스런 표정은 뒷주자가 설사 없더라도 단1초라도 빠른 기록으로 골인하기위해서라는 본인의 언급이 있었던 것으로 압니다. 14.10.01
11:12:35




ㅋㅋㅋ

일본의 대표적인 상금사냥꾼 14.10.01
12:06:06




조또

우리나라는 국제 대회 상금사냥꾼 자체가 없네..지 돈주고 참가하는 돈데보이만 있나? 14.10.01
21:30:42




닝기리

골인까지 악을쓰며 최선을 다하며 달리는 선수 14.10.02
19:35:20




바다비

오늘 아시안게임에서 처음으로 뛰는것을 보고 참 대단하다고 느꼈습니다. 선두권에서 조금 뒤쳐지다가도 다시 따라 붙어서 3위까지하는것을 보고 대단한 정신력이라고 느꼈습니다. 우리선수들도 그 정신력은 배워야 하지 않을까 생각되더군요... 14.10.03
14:06:37




러너

가와우치는 금메달선수와 4초차이 은메달선수와 3초차이로 레이스를 마쳤습니다.
동메달.
14.10.03
18:15:19



이 름
암 호

                    

 
 
10174    이 사진에 뭐가 잘못되었을까?  [5]    격세지감 14.10.31 144 2475
   공무원 시민 마라토너 가와우치 유키  [9]    달림이 14.10.01 144 2138
10172    발바닥 통증 경험 있으신분 답변부탁드립니다.  [11]    고민남 14.06.01 144 145733
10171    그여자와 그남자의 사랑이야기 (최종회까지)  [36]    그남자 14.04.15 144 11431
10170    최근 대회 게시판 글을 읽고나서  [15]    법적으로는 15.03.04 143 1991
10169    만추를 달리게하는 5선 음식(655)      번달사 14.11.29 143 1654
10168    10km 36분,37분대 분들 질문요~  [8]    qwe 14.11.24 143 2137
10167    2014 뉴욕마라톤 화보보기  [4]    외신 14.11.03 143 2245
10166    [가와우치(7)] 대회가 주는 보너스는 가족여행      외신 14.04.09 143 2491
10165    이런 마라톤 참가하고 싶네요  [4]    융프라우 14.09.24 142 2040
10164    대구국제마라톤 입상자명단  [1]    함흥차사 15.05.11 140 1813
10163    풀코스의 기분이 이런건가요?  [3]    너무 배고파! 15.03.17 140 1593
10162    동아마라톤  [5]    참가자 15.03.07 140 1676
10161    다이어트 목적으로 달리기 시간  [6]    asd 15.01.15 140 1609
10160    조중동관계자 메니아 제도 만드세요  [15]    부활 14.12.10 140 1944
10159    마라톤 1시간때 기록 꿈은 아니다!!  [1]    일우 14.12.07 140 1179
10158    얼마를 기부해야 할까요?  [4]    견물생심 14.09.26 140 1589
10157    스포맨님의 스포츠마사지후기  [5]    김영원 14.06.05 140 5881
10156    다리근력이 안늘어요~~  [2]    독립군 15.01.27 139 1570
10155    봉침  [6]    궁금이 15.01.12 139 1766
10154    올해 동아 불참  [6]    영 15.01.14 139 1703
10153    준비 됐나요?  [2]    천안 15.03.14 138 1418
10152    마라톤 꿈 vs 개꿈 ?  [1]    조통밥 15.03.13 138 1265
10151    장경인대염으로 고생하고 있습니다  [8]    무릎아파 15.02.04 138 1824
10150    우리 마온 게시반 도배테러당했네.  [1]    ^^* 14.12.18 138 1686

     
12345678910다음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