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마라톤 대회중 쓰러진 사람 심페소생술로 살려내
훈훈  2022-11-12 19:27:53, H : 616, V : 12


일본에서 일어난 일이지만 우리에게도 흔한 일이라 일본 니혼TV 뉴스를 소개합니다.



10월에 도쿄에서 열린 마라톤 대회에서 레이스 중에 쓰러진 주자를 구조한 사람들에게 도쿄 소방청으로부터 감사장이 증정되었다.  실제로 구조한 사람들에게 당시 모습의 자초지종을 들었다.

     ◇

쓰러진 주자를 구조한 가시와자키 나오키(柏崎直樹) 씨

"이 근처였던 걸로 기억해요.  쓰러진 사람을 구조하지 않으면 평생 후회할 것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순간적으로 생각한 '평생 후회한다'는 생각을 말한 가시와자키 나오키 씨.  10월에 열린 하프 마라톤에서 인명 구조를 실시한 것에 대해 도쿄 소방청이 11월 8일 감사장을 증정했다.

당시 레이스 중에 60대 남성 주자가 쓰러져 심폐 정지 상태가 되었다.  그 자리에 있던 사람들이 신고와 심장 마사지 등을 하면서 남성의 의식이 회복됐다고 한다.



10월 16일에 도쿄 도내에서 첫 개최된 「도쿄 레거시 하프 마라톤 2022」는 일반 마라톤의 절반의 거리를 달리는 것으로, 약 1만 4000명이 참가했다.  코스는 도쿄 패럴림픽 마라톤 코스를 활용해 국립경기장에서 시작하여, 니혼바시에서 반환한 후, 도쿄돔 부근의 노상에서 1명의 주자가 쓰러졌다고 한다.

구조에 나선 주자와 자원봉사자로 참했던 의사에게 8일 현장에서 이야기를 들었다.

러너 경력 10년 가시와자키 나오키 씨

"머리에서 피를 흘리며 엎드려 있었고, 마침 저는 저쪽에서 달려왔는데 보통 상황이 아니구나 싶었다."

자원봉사로 참가했던 의사 오오츠카(大塚)씨도 그 경험을 통해 이상을 감지하면…

자원봉사자 의사 오오츠카 히토미씨(49)

"전혀 의식이 없는 상태에서 틀림없이 심폐정지 상태라고 확신했다.  여기서 심폐소생을 하지 않으면 절대 살아나지 않는다는 생각에 흉골 압박을 시작했다."

그 자리에 있던 사람들로 교대로 심장 마사지를 실시하고 AED로 심폐소생도 실시하자 남성이 의식을 되찾았다고 한다.

자원봉사자 의사 오오츠카 히토미씨(49)

'눈이 뜨지고 질문에 말로 대답하게 됐다'

러너 경력 10년 가시와자키 나오키 씨

"일단 한 사람의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는 점에서 안도의 마음이 들었다."

구조한 사람들은 그 후, 곧바로 떠났기 때문에, 도쿄 소방청은 트위터에 「구명 조치를 해 주신 분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어 찾고 있다」고 메시지를 올렸고 구조한 사람들을 찾아내 표창으로 이어졌다.

러너 경력 10년 가시와자키 나오키 씨

"꽤 어려운 일이지만 사람의 생명을 구한다는 것의 중요성을 항상 의식하고 싶다. 내 주변에서 쓰러진 분이 계실 때 무엇을 할 수 있을까 하는 것을 염두에 두고 행동하도록 하겠다."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779   대회일정이 안올라갑니다.  [1]  양천구체육 2023/01/13 376
11778   탈모약 드시는분 있나요?  [2]  달리미 2023/01/12 433
11777   2023 보스턴 마라톤 출전자 발표    외신 2023/01/12 549
11776   동마 위기  [8]  동마위기 2023/01/12 1253
11775   파리 올림픽 마라톤 사상 최대의 난코스?    소식통 2023/01/12 325
11774   아디다스 운동화 구매하면 동마참가권 지급  [7]  달림이 2023/01/11 1116
11773   동마 사무국의 의도  [9]  ㅇㅇ 2023/01/11 1133
11772   동마풀코스...솔드아웃....  [1]  시타이 2023/01/11 862
11771   서울마라톤접수 참 문제가 많네요  [4]  서결이거니 2023/01/11 995
11770   1달 이상 러닝 쉬어보신 분들께 조언 부탁드립...    부상회복 2023/01/10 428
11769     [re] 1달 이상 러닝 쉬어보신 분들께 조언 부탁드립...  [1]  사용안함 2023/01/10 528
11768   동마접수....이건 문제이다....  [2]  동문 2023/01/10 1024
11767   동마 불참이유  [6]  20년차 2023/01/10 1098
11766   동아마라톤 풀코스 접수마감 임박    참가자 2023/01/10 680
11765   동마 추가??    강남a스 2023/01/09 884
11764     [re] 동마 추가??    참가자 2023/01/10 560
11763   알몸 마라톤대회에서의 알몸들  [1]  소식지 2023/01/09 857
11762   나를 달리게 하는 것은 내가 아닐지도 모른다  [4]  이정범 2023/01/09 1378
11761   2023 이부스키마라톤....  [8]  스크루 2023/01/08 648
11760   2023년 인상되는 요금  [2]  정보통 2023/01/08 661
11759   보스턴 마라톤 공식견의 경우    헤럴드 2023/01/06 447
11758   2023년도 마라톤 대회일정  [2]  달리자 2023/01/05 1025
11757   올해 하코네역전 러닝화 메이커별 착화율은?  [2]  소식통 2023/01/05 536
11756   동아국제마라톤 접수시작  [2]  달림이 2023/01/04 966
11755   육상 동호인 20명 vs 킵초게 마라톤 대결  [5]  궁금 2023/01/04 681
[1][2][3][4][5][6][7] 8 [9][10]..[479]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