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여자의 욕심 - 남자들 공감하시나요?  
상남자 조회 : 2,768, 추천 : 238

여자의 욕심

진짜 여자의 욕심은 끝이 없다.
정말이다.

남자..남편은 바보다.
가령 남자가 결혼을 하고, 바람을 피운다거나, 도박, 음주를 전혀 좋아하지않는다는
남자를 가정해서 따져보자.(위의 사항은 분명 결혼 생활의 결격사유니까..)

1. 남자가 결혼 후에 남자가 돈을 잘 못번다고 치자...

그럼 난리가 난다...능력도 안되면서 결혼 했다고...무능력하다고 이혼하라고..

2. 남자가 결혼 후에 돈을 잘 번다고 치자..

그럼 또 난리가 난다...돈만 잘 벌어다 주면 다냐고...집에 일찍 좀 들어오면 좋겠다고..

3. 남자가 결혼 후에 돈도 잘 벌고, 집에도 일찍 들어간다고 치자..

그럼 또 난리가 난다.. 돈 잘 벌고, 집에 일찍 오면 다냐고.. 부부성생활 문제 있다고...

4. 남자가 결혼 후에 돈도 잘 벌고, 집에도 일찍오고 부부성생활도 잘한다 치자..

그럼 또 난리가 난다.. 돈 잘 벌고, 집에 일찍 오고, 부부성생활 잘하면 다냐고...

가정에 충실하고 가사분담 좀 하라고..

5. 남자가 결혼 후에 돈도 잘 벌고, 집에도 일찍오고, 부부성생활도 잘하고

가사분담도 잘한다 치자..

그럼 또 난리가 난다. 돈 잘 잘 벌고, 집에도 일찍오고, 부부성생활 잘하고.

가사 부담 잘해도.. 그게 다냐고..육아는 왜 혼자하냐고..애는 나 혼자 낳았냐고..

6. 남자가 결혼 후에 돈도 잘 벌고, 집에도 일찍 들어오고, 부부성생활도 잘하고,

가사부담도 잘하고. 육아도 충실하게 한다 치자..

그럼 또 난리가 난다.. 돈 잘 벌고, 집에 일찍 들어오고, 부부성생활 잘하고.

가사분담 잘하고,,육아도 충실하게 하면....나한테 관심 좀 가지라고..우울증 걸린다고..

7. 남자가 결혼 후에 돈도 잘 벌고, 집에도 일찍 들어오고, 부부생활도 잘하고..

가사분담도 잘하고. 육아도 충실하고, 아내한테 관심을 가진다 치자..

그럼 또 난리가 난다.. 돈 잘벌고 집에 일찍 들어오고, 부부성생활 잘하고,

가사분담 잘하고. 육아에 충실하고 아내한테 관심을 가져도..

당신 시댁 식구들 때문에 살기 싫다고....

8. 남자가 결혼 후에 돈도 잘 벌고, 집에도 일찍 들어오고, 부부성생활도 잘하고...

가사분담도 잘하고. 육아도 충실하고, 아내한테 관심을 가지고,,, 시댁식구에

안 시달리도록 노력한다 치자..

그럼 또 난리가 난다.. 돈 잘벌고 집에 일찍 들어오고, 부부성생활 잘하고,

가사분담 잘하고. 육아에 충실하고 아내한테 관심을 가져고, 시댁스트레스를 안주려고

최대한 배려했다면....이제 처가 식구에 신경 좀 쓰란다...

처가집은 남이냐고....

결국 남자는..

경제능력 없어도, 못난 남편이고,
집에 충실해도, 못난남편이고.
부부성생활 잘해도, 못난남편이고.
가사분담 못해도 못난 남편이고,
육아에 충실하지 못해도, 못난 남편이고,
효자는 더더욱 죽일 놈이고..

처가식구에는 진짜 말뚝에 절을 할 정도를 하지 않으면...

바보 사위이다.

즉 무엇 하나만 꼬투리만 잡혀도..남자는 바보신세인 것이다..
여자들은 뭐가 이렇게 불만이 많고 남편 못살게 굴라고 작정을 한 것인지..

어디까지 해야..살만한 건지..

정말 욕심이 끝이 없다.






??

그런 여자하고 결혼하니까 그렇게 사는 거지.. 핑계는..ㅋㅋ 14.05.02
23:16:31




you

여자는 두달만 데구살면 볼짱다보아...
싫증난다...새롭고 싱싱한여자... 두달씩 갈아대구서 평생살았으면...
물론 여자한테 아무것두 안해주구...
14.05.03
00:15:45




김정국

이거 쓰느라 고생했다....
진짜 할일 열라 없구먼....
근데 쓴얘기는 공감이 가긴해....
14.05.03
00:18:16




한숨만~

표현이 다를뿐이지 정말 비슷하다.
그럭저럭 외모도 괜찮고
학벌도 머리도 상식도 수준(?)급인데
난 항상 요구사항의 끝이 보이질 않는 마누라를 이렇게 표현한다.
"당신 욕심 채우기는 밑빠진 독에 물 붇기다!"
여자쪽에서 보면 남자들도 똑 같겠지만
중간에 몇 번 갈아타도 괜찮은 법을 만들면 좋겠다.

괜찮은 여자가 보면 열 받을라 ㅠ~
그런데 정녕 괜찮은 여자가 있긴한걸까?
14.05.03
10:25:38




흐음

'밑빠진 독에 물붓기' 공감이 가네요 14.05.03
11:56:48




공감

100%이상 공감, 동감입니다. 14.05.03
16:03:52




애궁

그런 요괴하고는 14.05.03
18:24:23




코미디에서

요물이라 하던데 비슷 하려나
여자들이란 자고로 욕심을 버리고 만족을
할 줄 알아야 하는데 부 동산거품이 멍매
서울서 집3채 가진 마님이 뭐가 부족해서 미화일 하며 울어 1채팔아 마난거
14.05.03
18:29:40




달리면행복

상남자님 이야기신가요? 14.05.04
00:29:00



이 름
암 호

                    

 
 
10292    너무 억울합니다  [12]    임정희 14.04.21 119 2906
10291    이 여자 선수의 정체는?  [9]    궁금 14.03.18 123 2905
10290    울트라마라톤 긴급 교통사고 사망사고 발생  [27]    달림이 20.07.09 51 2901
10289    드디어 김영원님이 사냥꾼 대열에 합류 했군요. ^...  [24]    사냥꾼축하 14.09.22 161 2887
10288    전국의고수들과 경쟁해보겠습니다.  [49]    김영원 14.08.14 85 2880
10287    알아두면 유용한 사이트를 한꺼번에      생활팁 20.04.13 31 2876
10286    비아그라를 뛸때 복용하면 효과가 있을까?  [10]    실험맨 14.09.07 61 2875
10285    국산 마라톤화 추천 좀 해 주세요...  [13]    국산애용 15.08.18 80 2871
10284    함부르크 마라톤 결과보기  [2]    외신 14.05.05 130 2863
10283    2015 알래스카 마운틴마라톤 전체영상  [4]    유툽 15.07.14 81 2860
10282    인생 50이 되어야 느끼는 것들...  [22]    심오 14.04.01 176 2858
10281    말갔지도 않은 말인데 질문합니다.  [10]    사실일까요? 14.04.22 248 2856
10280    '신상철 세월호' 또는 '선장 7시20분~' 검색 ...  [28]    신상철씨가 14.04.20 105 2848
10279    일본 마라톤의 저력 - 하프에서 200명이 66분 ...  [5]    외신 14.03.06 122 2828
10278    마라톤을 무리하게 하면 이러한 부작용이  [15]    산달림 15.08.17 66 2813
10277    많이 달린다고 좋은게 아니었군요.  [8]    깨달음 14.04.24 233 2805
10276    양파와인 드시는분. 관절에 도움?  [7]    양파와인 14.05.29 109 2804
10275    달리기로 살빼기에 성공한 사람들..(2)  [2]    RW 15.04.15 67 2803
10274    참.. 안타깝네  [11]    뉴스타파 14.05.01 216 2795
10273    백수 마라토너의 인생  [15]    카카시 14.10.15 212 2784
10272    수사권과 기소권을 요구하는 유가족들  [78]    세월 14.08.20 62 2778
10271    윗옷벗고 달리기..범죄아닌가요?  [35]    하시뢰 14.10.13 56 2777
10270    1년 52회 서브쓰리 계획을 60회로 조심스럽...  [44]    함찬일 14.04.27 107 2773
10269    동마 당일 날씨가 ^^~로 예상됩니다.  [5]    주랑 15.03.08 300 2772
10268    하복부 통증 치료 방법 좀  [10]    오늘만잘하자 15.02.17 63 2771

     
12345678910다음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