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마라톤이 그렇게 가르치든가-어느 정치인에게
이정범  2022-03-07 07:08:22, H : 1,037, V : 37


  마라톤이 그렇게 가르치든가
        -어느 정치인에게

부인과 함께 마라톤을 하는 어느 정치인이
지지자인 다수 국민과의 약속을 저버리고
자기의 말을 뒤집고
자기의 정체성을 내팽개치고
거대 정당으로 합류했다

자기의 평소 소신
자기의 평소 정치적 대의
자기를 따르는 유권자와의 약속보다는
자기 개인의 사적인 권력욕이나 명예나
경제적 욕구 충족을 위해

평소에 마라톤 풀코스를 세 번 완주한 것을
금과옥조처럼 내세우던 그가
자기를 따르던 다수 지지자들을 헌신짝처럼 버리고

마라톤이야 사계절 가리지 않고 아무 때나 할 수 있는 것이고
정치적 자유야 누구한테나 보장되어 있는 것이긴 하지만
마라톤이 그렇게 철새처럼 이 진영 저 진영
줏대도 없이 옮겨다녀도 좋다고 가르치진 않았을 것이다

왜 마라톤을 정치적 프로파겐더로 사용하는가
왜 정직한 운동인 마라톤을 사특한 정치에 이용하는가
아침 저녁으로 쉽게 변하고 바뀌는 것이 그대같은 정치인의 말인가

마라톤을 배웠어도 한참 잘못 배운 것 같다
마라톤을 마음의 수행이 아닌 정치적 도구로 삼은 것 같다

정치인 중에 풀코스 마라톤을 세 번씩이나 한 사람은 없으니
그대는 마라톤을 자기의 정치적 이미지 개선을 위한 도구로 삼은 것 같다
심하게 말하면 그대는 표를 얻기 위해 마라톤을 시작했는지도 모른다
겨우 풀코스를 세 번 완주하고서 대대적(?)으로 홍보하는 걸 보면

더 이상 마라톤을 욕되게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마라톤을 앞으로도 계속할지 여부는 그대의 자유이나
더 이상 마라톤을 정치의 전면에 앞세우지 않았으면 좋겠다
그대가 앞으로 어떤 정치의 길을 걷던 그것은 그대의 자유이나
마라톤을 앞세우며 정치적 도구로 사용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그대같은 철새 정치인은
많이 배우고 머리는 좋은지 모르나
마라톤은 헛 배우거나 잘못 배운 것 같다
마라톤은 그렇게 조변석개를 조장하는 사특한 운동이 아니다
앞으로 더 이상 부끄러운 정치인이 되지 않으려면
마라톤부터 제대로 공부하고 수행해야 할 것 같다

10년 전의 그대를 생각하면
지금의 그대는 인간적으로 많이 망가진 것 같다
망가져가는 그대를 바라보는 것도 점점 고역이지만
점점 일그러져가는 그대 얼굴을 보면
그대 자신도 정치가 그리 행복하진 않은 것 같다
어쩌면 그대에게는 정치가 체질에 맞지 않는 것 같기도 하다

잘못 입은 옷은 얼른 벗는 것이 좋지 않을까
굳이 정치를 하지 않아도
그대에게는 천 억(?)의 재산이 있으니
얼마든지 다른 방법으로 사회나 국가에 기여하고
얼마든지 자신의 행복도 얻을 수 있는
얼마든지 새로운 길을 찾을 수 있지 않은가

마라톤을 20년 이상 해온 그대의 마라톤 선배로서
그대보다 마라톤 풀코스를 100회 이상 더 완주한 러너로서
그대보다 십 년 이상 더 삶을 살아온 인생의 선배로서
그대에게 보내는 간곡한 충고다

마라토너
 (2022-03-07 11:04:31)

전적으로 동감합니다.
겨우 마라톤 완주 몇 차례 한 것을 수 백번 우려먹는 동호회의 꼰대처럼 매번 저렇게 마라톤완주한 것을 훈장처럼 정치에 이용하는 정치인은 처음 봤습니다.
원희롱이도 조금 그런 면이 있기는 했지만요....
마라톤 완주를 내세울려면 정말이지 줏대라도 있어서 한 길로 가야할텐데 선거때마다 완주도 못하고 이리 붙었다가, 저리 붙었다가......마라톤의 명예를 훼손한 놈에 불과합니다.
십년전 그가 정치에 입문했을 당시의 장면을 보면 인상도 참신했고 하는 말한마디마다 감동이었는데 지난 십년간 얼굴도 폭삭 늙었고 인상도 엄청 구겨져 있습니다.
이제 그의 진면목을 다 보았기에 이번에 그가 지지한 후보가 낙선되어 더이상 정치계에서 보지 않게 되기를 간절히 바래봅니다....


어쩌나
 (2022-03-07 15:09:34)

그사람 지지한다고했던
대한울트라마라톤 연맹 ,,,어쩌나


울드라
 (2022-03-08 00:28:49)

철수에게 명예 한반도 횡단 완주증 수여하고
울트라연맹 명예 회장으로 임명하고
대통령으로 지지한다고 공개 선언했던
대한울트라연맹 전임 회장 이**씨..
개인 사업체와 정치적인 야망을 위해서 연맹을 이용하고 더럽힌 죄..
거의 철수와 동급이오이다....


보쿠
 (2022-03-11 13:38:45)

안철수땜에 윤통이 된거다.....안철수 너무잘했다......국무총리 줘둬돼......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297   이번 사건 펙트만 정리해 봅니다.  [10]  morning 2022/05/10 989
11296   그는 어떻게 조작했을까?  [6]  조작참쉽죠 2022/05/10 795
11295     [re] 그는 어떻게 조작했을까?    나그네 2022/05/10 446
11294   육상경기 중계중 발생한 해프닝  [1]  아뿔사 2022/05/10 588
11293   태★님 이것도 설명 좀 부탁드립니다.  [5]  판단은여러분에게 2022/05/09 814
11292   주말 각종 레이스에서 호기록 쏟아져    외신 2022/05/09 1401
11291   트랙 가민측정은 트랙모드와 랩타임으로만 합시다  [3]  오키로27분 2022/05/09 557
11290   마라톤을 잘하는 7가지 비법    마라톤 7기법 2022/05/09 602
11289   오인환 감독의 마라톤 5가지 부드러운 원칙    마라톤자세 2022/05/09 537
11288   두 번째 사과의 글입니다.  [19]  김태권 2022/05/09 1343
11287     [re] 두 번째 사과의 글입니다.    칠사마×거짓말마 2022/05/09 511
11286   무리를 일으켜서 사과의 글을 올립니다.  [3]  김태권 2022/05/09 957
11285   쓰레기와 진수성찬 사이    이정범 2022/05/09 982
11284   기록 의심하는분들께..  [3]  태권왕강태풍 2022/05/08 829
11283   태권도님께  [6]  태권도 2022/05/08 823
11282   부정 기록의 의도가  [20]  사기꾼응징 2022/05/07 1010
11281   마스터즈 새로운 별! 갑작스런 그는 뉴규?  [27]  될때까지 2022/05/05 1831
11280     [re] 마스터즈 새로운 별! 갑작스런 그는 뉴규?  [1]  관종 2022/05/09 513
11279   2022 5/21서울신문마라톤  [3]  105번 2022/05/03 1015
11278   하프마라톤후 설사에 대해서  [1]  1년주자 2022/05/03 452
11277   마스크 벗고 달리기  [2]  번달사 2022/05/03 591
11276   아디다스 대회 중장거리 기록 쏟아져  [1]  소식지 2022/05/02 673
11275   제2회 지리산왕복종주 55k  [2]  명품트레일런 2022/05/02 625
11274   의족 여성러너 104일 연속 풀코스 완주 성료!  [1]  토픽 2022/05/02 325
11273   또 마라톤에 도전하기 위해 이전 마라톤은 잊어...  [1]  연구팀 2022/05/02 464
[1][2][3][4][5][6] 7 [8][9][10]..[458]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