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세상 뒤집어 따라잡기(12/4)
정보  2014-12-04 08:38:27, H : 3,426, V : 134


1. 병원 응급센터로 파견된 경찰관이 간호사를 성추행해 해임 됐다고 합니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병원 간호사를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관 윤모(45·경사)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파견 보냈더니 파면 될 짓을 했구먼~ 몇몇 견찰 때문에 선량한 경찰 욕좀 안먹게 해주라. 내 동창도 경찰인데 힘들답니다~

2. 기온이 큰폭으로 떨어진 가운데 집에서 속옷만 입고 잠자던 부산의 20대 청년이 숨졌습니다.
경찰은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것으로 보아, 저체온증으로 사망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연말에 술 한잔 드시고 취한김에 마구 벗고 주무시다 큰일 납니다. 보일러 잠깐 돌리고 주무세요~ 술 값 보다 덜 나옵니다.

3. 해리 해리스 미국 태평양사령관 내정자는 "대북 억지가 실패할 경우 태평양사령부가 북한군과 싸워 격퇴할 준비가 돼 있음을 보장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싸워 격퇴 할 때 한반도가 멀쩡 하리라 생각하십니까? 전쟁 보다 평화를~~ 부디~

4. 1972년 유신헌법 개정에 대해 비판하는 말을 했다 징역형을 받은 아버지의 한을 그 아들이 42년 만에 풀었습니다.
돌아가신 아버지는 '유신헌법 막걸리로 조지자' 라는 한마디로 체포, 구금, 유죄 판결을 받았다고 합니다.
전형적인 막걸리 보안법이구먼, 권력에 저항하거나 비판하면 처벌 받는것... 지금은 다르다고 생각하세요? 별루...

5. 강원도교육청이 전국에서 처음으로 고등학교까지 무상급식을 확대하기로 했지만, 무상급식을 확대하고자 편성한 예산을 강원도의회가 전액 삭감하면서 사실상 무산됐습니다.
그 꼴 못보겠다는 얘기이지요... 다음에 저 꼴 안보시려면 정말 잘 찍으셔야 합니다. 위대하신 강원도민 여러분~~~

6. 박근혜 대통령이 정윤회 씨와 관련해 승마협회를 조사한 문체부 국·과장들에 대해 유진룡 당시 문체부 장관에게 직접 인사 조처를 요구했다는 증언이 나왔습니다.
이 정도면 대통령이 말한 단두대가 어디에 쓰였는지 알만하다. 끔찍했겠어~

7. 구글이 발표한 2014 최고의 앱 30선.
쿠팡·플립보드·플래쉬라이트·텔레그램·비트·벅스·스마트택배·매일 복부 운동·빙글·왓챠·폴라리스오피스·말하는 개 토킹벤·KM플레이어·언니의 파우치·VSCO Cam·만보기·캠스캐너·캠카드·눔워크·겨울왕국·핑크퐁·토모키즈 아일랜드·원격제어용 팀뷰어·호텔스닷컴·텍스트플러스·TuneIn Radio·딕셔너리닷컴·뽀로로전화·배달의 민족·비트윈...
이 중 몇개나 깔려 있어요? 난 5개 뿐인데... 없으면 이상한건 아니지? 늙은거야?

8. 2007년부터 영화표 값의 3%를 영화발전기금으로 자동 징수해왔습니다.
올해말로 징수가 끝날 예정이었으나, 관련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해 2021년까지 이어지게 됐습니다.
아직 우리 영화가 발전이 덜된 모양이네... 이건 뭐 전시작전권도 아니고 평생가도 발전해야 하고, 준비 덜 되고 그런거야?

9. 울산에서 한달 새 집고양이와 길고양이 3백여마리가 사라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이같은 고양이 대량 실종은 조직적인 불법포획, 유통과 관련이 있는것으로 보입니다.
설마...? 고양이가 몸 어딘가에 좋다는 얘기 다 뻥입니다. 부디 그러지 맙시다.

10. 작년에 태어난 아이의 기대수명은 82년으로 추정됐습니다.
남녀 기대수명 차이는 역대 최저인 6.5년을 기록했는데요, 남성이 점차 건강을 관리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됩니다.
오래만 살면 뭐합니까, 어떻게 사느냐가 중요하지요. 걱정이네요~

11. 체코에서는 한해 평균 1인당 비닐봉지를 297개를 사용한답니다.
이런 비닐봉지 사용이 좀처럼 줄지 않자, EU에서는 2025년까지 평균사용량을 40개로 적극 규제하기로 했습니다.
대형 마트 비닐 봉지는 없어졌지만 재래시장, 소형 상점의 검정봉다리는 여전히 유용하지요... 우리도 이거 줄여야 합니다.

12. 탈북여성들이 북한 관련 토크 콘서트를 연 재미교포 신은미 씨와 전 민주노동당 대변인 황선 씨에게 끝장토론을 하자고 제안했습니다.
살았던 사람과 다녀간 사람의 토론이라. 깊은 산 중턱 자락에 살았던 사람과 그 산에 등반 갔다 온 사람이 같은 산을 얘기 할 수 있을까? 궁금하네...

13. 코코 샤넬이 나치 스파이였으며, 코드명은 '웨스트민스터'이였다고 합니다.
프랑스 국영TV에 따르면, 1940년 당시 샤넬이 나치의 비밀경찰과 가까워지면서 비공식 사절로 활동했다고 밝혔습니다.
이거 몇년전 나온 얘기 였는데, 그 전에는 기회 주의자로 이번엔 반 유태주의자 라는 새로운 얘기 같음. 중요한건 아직도 세계는 과거 청산이 진행 중이라는거지요... 챙피하게도 우리는 빼고 말입니다.

14. 추워진 날씨에 영아들 사이에서 RS 바이러스가 유행하고 있습니다.
일반 감기증상과 비슷해 보이지만, 호흡곤란을 일으켜 폐렴이나 모세기관지염으로 발전하기 쉬워 위험합니다.
사람이 많은 모이는 곳은 피하시고, 아이들 안거나 만지기전 꼭 손 씻어야 한답니다.

15. 국제투명성기구(TI)에서 발표하는 각국 공공부문 청렴도 평가에서 한국이 100점 만점에 55점으로 43위를 기록, 6년 연속 정체 또는 하락했습니다.
175개국 중 43위를 기록했고, OECD 34개 회원국 중에서는 작년과 같이 27위 했습니다.
나름 선방했네... 요즘 같은 시국에, 이제 바닥을 친거라고 반등세만 남았어... 라고 하다 쪽박 차지요~

16. 국가정보원 대선개입사건 1심 판결을 비판하는 글을 법원 내부전산망에 올렸던 김동진 부장판사가 정직 2개월의 중징계에 처해졌습니다.
아부지 얼굴에 똥 묻었다고 하는 아들내미를 집안 망신시켰다고 두들겨 팻구먼...

17. 경남 창원시의 단감재배 농민들이 논바닥에 애써 키운 단감을 버렸습니다.
단감 가격이 폭락하자 유통되는 물량을 조금이라도 줄이려 일부러 폐기한 겁니다.
다른 방법은 없는건가? 아깝다. 키운 사람도, 보는 나도 안타깝네...

18. 그린피스는 한국원전이 미국에선 30년전 사용중단한 부실자재 '인코넬600'이라는 합금소재를 내구성에 심각한 결함이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음에도 불구하고 땜질 처방으로 위험천만한 누더기 원전을 양산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자재 불량에 각종 비리까지... 북의 핵이 문제가 아니라 이게 난 더 무섭다. 불안 조장 하지 말라고? 퍽이나 안심되겠다.

19. 퇴직 공직자의 취업 제한을 강화하는 공직자윤리법 개정안이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처리가 보류됐습니다.
일명 관피아 법이라고 하는데 김진태 의원께서 '직업 선택의 자유의 본질적 부분을 해칠 수 있다'고 주장하셨습니다.
내가 암말 안해도 이 양반은 무슨 소리 들을지 내가 알기에 가만히 있을랍니다.

20. 검찰이 6·4 지방선거 때 고승덕 당시 후보의 미국 영주권 의혹을 제기한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을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혐의로 기소하기로 했습니다.
곽노현 전 교육감님의 '사후 매수죄' 생각납니다. 아직도 사후에 매수가 가능하다고 생각하세요?... 그런데 우습게 생각하다 큰코 다칩니다.

21. 우리가 흔히 홍합이라고 알고 먹는 '지중해 담치'가 폐타이어를 이용해 양식되고 있답니다.
유럽연합에서 정한 기준치에는 모자란 오염물질이 나왔다지만 안전한 먹거리라고 할 수는 없다고 합니다.
오늘 부터는 홍합탕이니, 짬뽕 이딴거 먹지 말아야지... 근데 그러면 오래 살라나?

22. 안산 반월공단에 입주해 있는 한 자동차 부품 업체가 채용공고를 내면서 외국인, 전라도가 본적 인자는 지원이 불가하다고 명시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직원 500명이나 되는 중견기업이라는데, 아마도 사장님이 전라도를 외국으로 알았거나, 또라이 거나 둘중 하나일테지...

23. 경비노동자의 '분신 사망' 사건이 발생한 서울 압구정동 모 아파트의 경비노동자들이 끝내 모두 해고됐습니다.
여기 사는 사람 얼굴 좀 보고 싶다. 그냥...

조지 시웰은 '두려움은 양심이 죄에 내는 세금'이라고 말했습니다.
쫄지 마세요... 죄 값에 두려워해야 하는 사람은 따로 있습니다.
오늘도 당당한 하루 되시고요~
추위도 두려움도 함께 이겨내시는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역지사지
 (2014-12-04 08:59:04)

위에 내용중에서...

"내가 암말 안해도 이 양반은 무슨 소리 들을지 내가 알기에 가만히 있을랍니다."

당신 글을 보는 나도 마찬가집니다.

그렇다고 관피아법을 옹호하는 것은 절대 아님을 밝히며.


서울시향
 (2014-12-04 09:02:39)

서울시 교향악단 박현정 대표도막말에 남직원 성추행에 어찌 이런사람을 뽑아놨을까요


어디서
 (2014-12-04 09:37:13)

어떻게 글을 가져 왔는지 모르나 정치적인 것들은 지극히 감정적이거나 냉정하게 현실을 도외시 한 부분이 있어 많이 거슬립니다. 기왕 이런 것들을 올리면서 많은이들이 보기를 원한다면 고려해야 할 부분이 아닌가 해서아쉽습니다.


12번
 (2014-12-04 09:48:03)

등산을 갔다온 주제에 마치 그 산에 대해 모든 것을 아는 것처럼 떠들어대니까 산에 살았던 사람들이 저렇게 나오는거 아녀?


ㅎㅎㅎ
 (2014-12-04 09:48:27)

괜찮네요..
이런 글도 있고 이런 견해도 있는거죠.
다른 생각들도 있구요


저도
 (2014-12-04 10:01:25)

여기에 보수성향의 어르신이 많이 계신다고 생각합니다만 틀린 의견이 아니라 다른 의견이라고 생각하시고 어느정도 수용하시는 것도 좋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새신
 (2014-12-04 10:03:53)

긴 글 쓰시느라 고생하셨습니다.
잘 읽었습니다.
글쓴 분이 젊으신 분 같은데
지식이 해박하네요

그리고 위에
한 자동차 부품 업체가 채용공고를 내면서 외국인, 전라도가 본적 인자는 지원이 불가하다고 명시한 것에
당해본 사람으로서 조금 이해는 됩니다.
마치 깊은 산 중턱 자락에 살았던 사람과 그 산에 등반 갔다 온 사람이 같은 산을 얘기 할 수 있을까?
라고나 할까요?


나도한마디
 (2014-12-04 10:35:27)

사후 매수죄로
당선무효에다 감방에 간 모 교육감 왈!

선의로 2억을 준 건데 뭐가 잘못됐냐?

고럼! 고럼!
추징금 34억을 돈이 없다고 1천2백만원만 내고 배째라는 양반인데
고깟 2억이야 뭐 껌값 아니것수?


29만원 밖에 없다고 버티다가
가족 친지 사돈의 주머니까정 다 털린
전대머리께서 엄청시리 섭섭할 것이져??????


명목
 (2014-12-04 10:36:22)

글 잘 읽고 있습니다.
저는 구구절절 옳다고 생각하고 퍼 가고도 있지만,
거스르는 분들은 이런 시각도 있구나 하심 되겠네요.
매일 연재 부탁드립니다
읽는 재미가 쏠쏠 하네요 건필하세요!!


다양성
 (2014-12-04 10:40:15)

재미진 정보의 글이라 생각합니다
다양성의 의견을 전재로 걸러 듣는 미덕이 필요 할 듯 이런 글에 또 핏대 올리고 심각하게 시비 걸 님들 분명 있을듯 ㅎㅎ


나도한마디
 (2014-12-04 10:43:31)

30년전에는..
제일모직 - 전라도 사람 안뽑고
해태제과 - 경상도 사람 안뽑고

지금은 그렇지 않다고 하던디.....


안즉도
사원채용시 지역차별하는 회사가 있시유?

어느 회사인지 공개하시기를....

걍~
고발해서 과징금 수억 물려버릴텡게!


유쾌
 (2014-12-04 12:38:37)

넘 글 잘올리시네요 제발 이상한 사람들 말들고 글 안올리지마세요 넘 좋아요 ^^


ㅎㅎㅎ
 (2014-12-04 12:46:42)

이틀간 잘 읽었는데
5번까지만 읽어보고 그냥 내렸습니다.
다음부터 안보겠습니다.
가면 갈수록 색상이 또렷해지는것이 부담스럽네요.
그럼 이만..


ㅌㅌㅌ
 (2014-12-04 12:50:58)

정치게시판에 올려야 할 글에 재미있는 뉴스 곁들여서 포장을 해갖고 자기 생각을 올리고 싶은거죠?


6969
 (2014-12-04 15:32:15)

세상 뒤집어 따라잡기 = 신문을 통해 알게된 소식들 + 코멘트 몇마디...
나름 유명한 글이지만, 저는 이거 어디서 시작하는지 알고 있습니다.
최소한 원출처는 아니더라도 정보님께서 어디서 따오시는지 밝혀야 하지 않을까요? 그게 네티즌의 기본 예절이라 생각합니다.


정보
 (2014-12-04 16:30:04)

님은 여기에 올려야 할 글이 아님을 점점 본색을 드러 내면서 보여 주네요.
님 같은 성향은 딱 두가지로 구분되지요
막말과 쌍욕,어거지 아니면 님처럼 평화로 위장한 탈을 쓴사람.
담부터 이제 안볼렵니다.


딴지
 (2014-12-04 17:50:58)

좀 그만 걸어라 위 두 댓글..


재밌기만하네
 (2014-12-04 18:57:59)

열심히 올려주세요^^


사랑고픔
 (2014-12-04 23:37:48)

다른이의 원글에 정보님이 첨언을 보태는듯 보이는데 원 출처는 밝히셔야죠. 원글 작성자라면 그걸 밝히시면 될테구요. 다른사람의 글을 마치 본인이 작성한듯 하시면 안되어요


ㅇㅇ
 (2014-12-05 06:44:28)

전라도에 많이 당했나 봅니다.전라도 채용을 안 하는거 보니 암튼 전라도 힘들 내쇼잉~!


충청출신
 (2014-12-05 12:22:20)

전라도사람이 잘못된다기 보다는 이상하게 모두다라고 말할수는 없지만 그분들이 모이면 끼리끼리라는 느낌을 받긴합니다.
피해의식이 있는건지 살아남고 이기려는 뭔가가 느껴집니다. 모이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 그런 느낌이랄까.
경상도 사람들도 자기들끼리 잘 모이긴하는데 그런 느낌은 없구요.
아마 개개인들이 문제라기 보다는 지역특성상 모이면 형용할수없는 이상한 분위기의 힘을 발휘하는 특색때문에 때문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충청출신
 (2014-12-05 12:25:40)

근데 경상도 구미사람은 허풍이 심하고 안동사람은 왜골수고 ㅋㅋ
충청도 사람은 서로 말 자주 안함.
심각한 애기 하는걸 싫어하는건지 남들이 날 어떻게 생각하나 걱정하는건지 그런것 같음.
서울,수도권은 말 그대로 잡탕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24   베켈레 내년 1월 두바이마라톤 출전    외신 2014/12/16 3050
1723   달리기 훈련중 사냥꾼 조심해야  [1]  외신 2014/12/16 3170
1722   러너는 생각보다 강하다    번달사 2014/12/16 2857
1721   새해 1월 3일 전마협 뚝섬대회 신청하신 분 참...  [26]  새해 뚝섬 2014/12/16 2856
1720   심심풀이 문제  [15]  너구리아빠 2014/12/16 3024
1719   능금나무와 직박구리  [4]  이정범 2014/12/16 3146
1718   참가비 인상 요인을 아시나요?  [10]  당분간 불참 2014/12/15 2858
1717   172cm ,체중 85kg  [5]  지방 2014/12/15 2857
1716   동마 보다 더 좋은 대회 영주 소백산 대회  [11]  지방 2014/12/15 2860
1715   호놀룰루 마라톤 케냐 체베트 우승  [1]  유툽 2014/12/15 2665
1714   마라톤을 시작해보려 하는데요..궁금한게 있습니...  [3]  김영준 2014/12/15 2872
1713   동마 풀코스 올해는 참가 고민중  [12]  참가예정자 2014/12/14 4029
1712   땅꽁사건의 원인이 밝혀짐  [4]  아몬드 2014/12/14 3835
1711   비행기의 진상 손님들..  [6]  진상들 2014/12/14 2866
1710   서울대에 합격한 여고생의 사연  [6]  감동 2014/12/14 2877
1709   참가비 4만원으로 다시 ~~~  [1]  롱스타킹 2014/12/14 2862
1708   산악마라톤화 추천 부탁드립니다.~  [3]  큰바위 2014/12/14 2880
1707   170cm 80kg 비만 초보 달림이 입니다  [8]  tafugay 2014/12/13 2869
1706   4촌 형님에게 보낸 편지  [12]  수염할배 2014/12/13 3771
1705   ☆ 긴급 알림 ☆  [11]  긴급알림 2014/12/13 3717
1704   역지사지 해야지...    대한땅콩 2014/12/13 2865
1703   대한항공 사무장 충격고백  [4]  완전똘년 2014/12/12 4190
1702   이런게 부상투혼 인가요?    부상중 2014/12/12 2684
1701   트레드밀 기록이 대회(실전)기록하고 일치하나요...  [3]  밀달이 2014/12/12 2880
1700   서울국제마라톤에 대한 상식  [7]  독립군 2014/12/12 3708
  [1]..[451][452][453][454][455][456] 457 [458][459][460]..[525]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