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흡연과 기록과의 관계
애주머니  2020-07-16 11:15:49, H : 3,826, V : 218


처음뵙겠습니다.
43세의 아줌마 마라토너입니다.
작년 봄 풀 마라톤에 첫 도전하여 목표의 서브포를 달성할 수 있었습니다.
올 가을에 대회가 있다면 3시간 반을 채우고 싶은데 담배를 끊을수가 없습니다.  금연에 성공한 분으로 그만두고 나서 컨디션이나 기록에 어떻게 변화가 나타났나요?  경험있는 분의 이야기를 들었으면 좋겠습니다.

끄너라
 (2020-07-16 13:19:26)

담배끊고 10KM 41분에서 37분
체내 산소량 증가, 나쁜 호흡이 없어짐(복식호흡), 지구력 증가

마라토너가 담배피면 마라토너로서 자격이 없음


서브3.5
 (2020-07-16 13:39:18)

담배를 피우면서도 그 기록을 달성하셨다니 대단하군요. 흡연의 해악은 제가 여기서 설명 안드려도 이미 너무 잘 알려져 있지만 마라톤 기록에 미치는 영향도 큽니다.
보건소 금연클리닉 도움을 받아 보세요. 개인적으로 금연하시는 것보다 성공율이 훨씬 높습니다.


아지메요
 (2020-07-16 14:17:17)

하루 한갑 20년 이상 흡연
246주자 씹끼로 36분대
금연 5년차 풀 섭3간당 씹끼로 38분대

근데 담배는 그깟 풀 330할라꼬 끊는게 아니라 나와 가족의 건강을 생각해서 금연하는거에요


마라토너
 (2020-07-16 15:43:30)

올해는 춘마고 중마고....풀코스대회가 없으니 맘놓고 계속 흡연하시기 바랍니다.


5년차
 (2020-07-16 15:45:07)

주자 5년차입니다.
저도 담배를 17년 피웠는데 작년 말부터 끊은지 6개월 되려고 해요. 저도 작년 11월 첫 풀 데뷔, 흡연 주자였지만 목표 서브4 달성했습니다. 그러나 역시 그 이상이라고 생각해 연말에 금연을 결심했고 금년 3월, 2번째의 풀을 대비했습니다. 대회가 취소되어 참가하지 못했지만 훈련을 근거로 보면 10분 정도는 단축이 가능할 것같았습니다. 담배를 끊으니 몸 상태가 많이 좋아졌다고 저는 실감하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실제로는, 그 만큼 먹어 버려 체중이 오버가 되었습니다만...(^^) 지금부터 여름이라 달리기로 감량에 힘써 가을에 더 기록을 단축하려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역시 담배는 끊어서 다행이에요, 마라톤 덕분에 끊을 수 있어 다행이라고 요즘 생각하고 있습니다.


오래전
 (2020-07-16 16:52:05)

금연을 한 것은 벌써 아주 먼 옛날이고, 금연 당시는 마라톤이라기보다는 수영 위주였기 때문에 참고가 될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멈추고 한동안 아무런 효과가 없었다는 느낌이었습니다.
단지 조금 지나면 답답함이 없어진다고 할까, 최대 산소 섭취량이 증가했다고 할까 힘든 연습 등을 해도, 호흡은 훨씬 편해졌고, 쉬면서 회복력도 빨라진 느낌이었습니다.
그리고 담배를 피웠을 때는 다리라던지(팔이라던지), 지치는게 빨랐지만 오래 유지하게 되었습니다.

컨디션으로 말하면, 끊은 직후에는 사탕이나 뭔가 먹거나 점점 맛을 알게 되므로 많이 먹어서 상당히 살이 쪄 버렸습니다만, 어느새 흡연시의 체중보다 줄었고, 왜 더 빨리 끊지 않았을까 싶을 정도로 상태가 좋아졌습니다.

운동을 계속하시려면 무조건 금연을 권합니다. 몸 상태, 기록 모두 반드시 좋아집니다.


쯔쯔쯔
 (2020-07-16 22:49:26)

흡연하면서 마라톤한다면....아무의미없는 무의미한 인생이다....
그냥 흡연열라하고 마라톤은 집어치우라....


청풍
 (2020-07-16 23:35:50)

글쎄요. 쯔쯔쯔님 말씀에도 일리가 있지만,

무의미한 인생이라는 것도 생각하기 나름이겠죠.

마라톤을 하더라도, 흡연을 하던, 안 하던 그건 개인의 자유이지, 강요할 이유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무의미한 인생이란, 생각없이 글 쓰고 말하는 분들이라 생각하는데요.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궁금하네요.

윗분들처럼, 현실적으로 조언이 필요할 때는, 그에 맞게 답변을 해주는 것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왠지..
 (2020-07-17 06:56:59)

본글에서.. "낚시글" 냄새가...
댓글단 사람들은 낚였다...라고....??


별게다
 (2020-07-17 07:13:05)

낚시글이든 아니든 의미있는 질문 같습니다 평소 궁금했던 내용이기도 하구요.


ㅎㅎ
 (2020-07-17 07:52:47)

별 차이 없음..ㅎㅎ


금연
 (2020-07-21 00:08:32)

주위에 흡연하면서 썹쓰리. 싱글 주자가 여러명 있습니다. 그 분들 말대로라면 경기후반 35km정도 부터는 다리 힘이 없어서 못 뛰는거지. 호흡이 딸려서 못 뛰는 것이 아니라 하는데.선수급의 스피드가 아니고 썹쓰리 정도는 금연과 상관없다 하는데


금연
 (2020-07-21 00:12:32)

저도 아직은 하루 서너개피 정도 피우는데 풀은 아직 못 뛰어봤고 우선 썹포가 목표인데.요거 하루 몇개피 담배를 못 끊겄네.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23   2019 3/10전마협 이노쉐히브 하프마라톤대회  [1]  디따 2019/03/01 3767
1622   순위를 개별연락한다는데..  [11]  희한하네 2015/11/04 3768
1621   폐암 위험 신호    테스트 2021/08/17 3768
1620   올레길 추천  [3]  제주 여행 2021/06/11 3769
1619   젖꼭지 부상 관련 팁 공유  [24]  식섭이 2015/10/28 3771
1618   jtbc마라톤... 전체순위를 공개해라  [2]  김oo 2018/11/08 3771
1617   춘마조직위 왜 조용할까?  [1]  마라토너 2021/06/24 3771
1616   올해 춘마 기념품이 공개되었네요  [9]  소식지 2017/07/27 3772
1615   평가가 박하네요  [13]  참가자 2018/11/05 3772
1614   나이키 알파플라이 6만원짜리는 짝퉁인가요?  [8]  알파플라이 2022/12/11 3772
1613   조깅에서 조심해야 할 3가지 포인트  [1]  후생성 2020/04/23 3774
1612   km 5분을 끊고 싶습니다  [13]  환갑 2016/02/11 3775
1611   죽은 발톱이 내게 말하는 것  [1]  이정범 2021/03/29 3775
1610   400m 정규트랙 72~75초 약 100m 50초휴...  [24]  인터벌 2016/04/05 3776
1609   20분안에 5키로 들고싶습니다  [13]  5키로 예상 2017/11/08 3776
1608   고인의명복을빕니다  [12]  달림이 2020/07/09 3776
1607   주말에 도림천 마라톤  [2]  런너 2020/12/03 3776
1606   지성이 달리기에 진심인 이유  [6]  강기영 2021/07/14 3776
1605   성숙한 마라토너 되기  [16]  갤럭시s6 2015/03/02 3777
1604   동아일보 공주마라톤 책자  [8]  공주마라톤 참가자 2015/09/30 3777
1603   마라톤 선배님들 19금 질문입니다  [14]  김종x 2015/04/16 3778
1602   동아 249주자들은 엘리트와 동시출발?  [11]  런 2017/03/02 3779
1601   야외에서 마라톤 응원하면 코로나 감염될까?  [1]  궁금 2021/01/06 3779
1600   케냐 선수들??  [13]  고양이 아빠 2014/03/25 3780
1599   여성 마라토너 입상자  [12]  X맨 2014/05/15 3780
  [1]..[451][452][453][454][455] 456 [457][458][459][460]..[520]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