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흡연과 기록과의 관계
애주머니  2020-07-16 11:15:49, H : 3,828, V : 218


처음뵙겠습니다.
43세의 아줌마 마라토너입니다.
작년 봄 풀 마라톤에 첫 도전하여 목표의 서브포를 달성할 수 있었습니다.
올 가을에 대회가 있다면 3시간 반을 채우고 싶은데 담배를 끊을수가 없습니다.  금연에 성공한 분으로 그만두고 나서 컨디션이나 기록에 어떻게 변화가 나타났나요?  경험있는 분의 이야기를 들었으면 좋겠습니다.

끄너라
 (2020-07-16 13:19:26)

담배끊고 10KM 41분에서 37분
체내 산소량 증가, 나쁜 호흡이 없어짐(복식호흡), 지구력 증가

마라토너가 담배피면 마라토너로서 자격이 없음


서브3.5
 (2020-07-16 13:39:18)

담배를 피우면서도 그 기록을 달성하셨다니 대단하군요. 흡연의 해악은 제가 여기서 설명 안드려도 이미 너무 잘 알려져 있지만 마라톤 기록에 미치는 영향도 큽니다.
보건소 금연클리닉 도움을 받아 보세요. 개인적으로 금연하시는 것보다 성공율이 훨씬 높습니다.


아지메요
 (2020-07-16 14:17:17)

하루 한갑 20년 이상 흡연
246주자 씹끼로 36분대
금연 5년차 풀 섭3간당 씹끼로 38분대

근데 담배는 그깟 풀 330할라꼬 끊는게 아니라 나와 가족의 건강을 생각해서 금연하는거에요


마라토너
 (2020-07-16 15:43:30)

올해는 춘마고 중마고....풀코스대회가 없으니 맘놓고 계속 흡연하시기 바랍니다.


5년차
 (2020-07-16 15:45:07)

주자 5년차입니다.
저도 담배를 17년 피웠는데 작년 말부터 끊은지 6개월 되려고 해요. 저도 작년 11월 첫 풀 데뷔, 흡연 주자였지만 목표 서브4 달성했습니다. 그러나 역시 그 이상이라고 생각해 연말에 금연을 결심했고 금년 3월, 2번째의 풀을 대비했습니다. 대회가 취소되어 참가하지 못했지만 훈련을 근거로 보면 10분 정도는 단축이 가능할 것같았습니다. 담배를 끊으니 몸 상태가 많이 좋아졌다고 저는 실감하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실제로는, 그 만큼 먹어 버려 체중이 오버가 되었습니다만...(^^) 지금부터 여름이라 달리기로 감량에 힘써 가을에 더 기록을 단축하려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역시 담배는 끊어서 다행이에요, 마라톤 덕분에 끊을 수 있어 다행이라고 요즘 생각하고 있습니다.


오래전
 (2020-07-16 16:52:05)

금연을 한 것은 벌써 아주 먼 옛날이고, 금연 당시는 마라톤이라기보다는 수영 위주였기 때문에 참고가 될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멈추고 한동안 아무런 효과가 없었다는 느낌이었습니다.
단지 조금 지나면 답답함이 없어진다고 할까, 최대 산소 섭취량이 증가했다고 할까 힘든 연습 등을 해도, 호흡은 훨씬 편해졌고, 쉬면서 회복력도 빨라진 느낌이었습니다.
그리고 담배를 피웠을 때는 다리라던지(팔이라던지), 지치는게 빨랐지만 오래 유지하게 되었습니다.

컨디션으로 말하면, 끊은 직후에는 사탕이나 뭔가 먹거나 점점 맛을 알게 되므로 많이 먹어서 상당히 살이 쪄 버렸습니다만, 어느새 흡연시의 체중보다 줄었고, 왜 더 빨리 끊지 않았을까 싶을 정도로 상태가 좋아졌습니다.

운동을 계속하시려면 무조건 금연을 권합니다. 몸 상태, 기록 모두 반드시 좋아집니다.


쯔쯔쯔
 (2020-07-16 22:49:26)

흡연하면서 마라톤한다면....아무의미없는 무의미한 인생이다....
그냥 흡연열라하고 마라톤은 집어치우라....


청풍
 (2020-07-16 23:35:50)

글쎄요. 쯔쯔쯔님 말씀에도 일리가 있지만,

무의미한 인생이라는 것도 생각하기 나름이겠죠.

마라톤을 하더라도, 흡연을 하던, 안 하던 그건 개인의 자유이지, 강요할 이유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무의미한 인생이란, 생각없이 글 쓰고 말하는 분들이라 생각하는데요.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궁금하네요.

윗분들처럼, 현실적으로 조언이 필요할 때는, 그에 맞게 답변을 해주는 것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왠지..
 (2020-07-17 06:56:59)

본글에서.. "낚시글" 냄새가...
댓글단 사람들은 낚였다...라고....??


별게다
 (2020-07-17 07:13:05)

낚시글이든 아니든 의미있는 질문 같습니다 평소 궁금했던 내용이기도 하구요.


ㅎㅎ
 (2020-07-17 07:52:47)

별 차이 없음..ㅎㅎ


금연
 (2020-07-21 00:08:32)

주위에 흡연하면서 썹쓰리. 싱글 주자가 여러명 있습니다. 그 분들 말대로라면 경기후반 35km정도 부터는 다리 힘이 없어서 못 뛰는거지. 호흡이 딸려서 못 뛰는 것이 아니라 하는데.선수급의 스피드가 아니고 썹쓰리 정도는 금연과 상관없다 하는데


금연
 (2020-07-21 00:12:32)

저도 아직은 하루 서너개피 정도 피우는데 풀은 아직 못 뛰어봤고 우선 썹포가 목표인데.요거 하루 몇개피 담배를 못 끊겄네.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48   여의도 원효대교  [18]  여의나루 2016/11/10 3758
1647   오! 대박,,,동마 해설을 마라톤천사 김영아 씨...  [13]  오대박 2017/03/19 3758
1646   이상한 대회  [37]  삼척동자 2016/04/25 3759
1645   하루에 소주 일병이면 적정량 아닌가요.  [16]  킵쵸게 2016/05/15 3759
1644   운동효과 논란  [1]  정답은 2021/07/17 3759
1643   허리에 메는 '마라톤물통 색' 좋은거 추천 좀 ...  [6]  목마른달림이 2014/04/03 3760
1642   이제는 제한할때도 된거같네요  [23]  아아 2016/11/09 3760
1641   KBS뉴스를보고  [12]  달리미 2021/07/21 3760
1640   퇴직자의 현주소  [6]  수염할배 2014/09/10 3761
1639   자살한 서울대생 유서 전문.  [33]  서울대생 2015/12/18 3761
1638   개같은 똥마 정신차려라  [12]  @@ 2015/03/16 3762
1637   마라톤계의 샛별  [10]  깜직 2014/10/04 3764
1636   서울신문마라톤 여성마라톤은 취소 안되나요  [13]  서울여성 2014/04/29 3765
1635   10키로 연습하고 있는 50대 초반입니다.  [12]  저질체력 왕초보 2014/10/11 3765
1634   마라톤은 자기자신과의 싸움?  [10]  이정범 2021/11/01 3765
1633   어떻게 이런대회를 치룰수가 있을까 ?  [3]  이부장 2014/03/30 3766
1632   오늘 울산 대회 완전 개판되었군요  [7]  울산맨 2015/02/08 3766
1631   올해 중마 참가자수가 얼마인가요?  [12]  너무줄었어 2015/11/02 3766
1630   과도한 달리기가 안좋다고 하는데  [4]  정보통 2017/06/07 3767
1629   주말 장마에도 뛸 흑우 손!!!    주말 장마 2021/07/01 3767
1628   운영자님 봐주세요..달리기일지 관련해서  [2]  달림이 2014/03/29 3768
1627   50대는 근육형성이 잘 안되나요?  [5]  50대 2014/11/15 3768
1626   이Run 저Run 이야기, 동마 & 그리고...~  [17]  주랑 2018/12/25 3768
1625   2021년 이렇게 달라집니다    정보통 2020/12/29 3768
1624   순위를 개별연락한다는데..  [11]  희한하네 2015/11/04 3769
  [1]..[451][452][453][454] 455 [456][457][458][459][460]..[520]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