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찬물을 끼얹네요"
에므비씨  2021-08-08 18:37:34, H : 2,331, V : 134


도쿄 올림픽 마라톤에 출전했다가 통증으로 레이스를 포기한 오주한 선수에 대해 MBC 해설위원이 "찬물을 끼얹는다"고 말했다.

오주한은 초반 5㎞ 지점을 15분19초에 통과하며 106명 중 17위로 달렸다. 이후 페이스를 끌어 올린 오주한은 10㎞ 지점을 6위의 기록(30분53초)으로 지났다.

그러나 약 13.5㎞ 지점에서 햄스트링 부위를 몇 차례 만지던 오주한은 절뚝절뚝 거리며 제대로 뛰지 못하다가 결국 중도 포기했다. 공식 기록은 기권(DNF)이다.

이에 대해 MBC에서 중계를 하던 해설위원은 "완전히 찬물을 끼얹내요 찬물을 끼얹어"라며 "이럴 수가 있을까요"라고 말했다.

또 "오주한이 이봉주의 은메달, 황영조 금메달 이후 또 한 번 메달을 바라본다고 자신만만하게 장담했는데"라고 언급했다.

본인이 하고 싶어 한 것도 아니고 자신이 더 안타까웠을텐데...

솔직이
 (2021-08-08 18:49:05)

"먹튀", "속았네" 기분이 드는 것은 나뿐인가?


오주한
 (2021-08-08 20:33:27)

맞는말 했다고 봅니다. 윤위원 정도면 에루페가 사기친걸 아는거죠.


윤발춘
 (2021-08-08 21:14:19)

이양반들아
내년에 아시안게임 대회이니
오주한 를 다시기회를 주아야한다
뱀댕이 속 아그들아


마라토너
 (2021-08-09 10:08:47)

당연한 말 아닌가?
우리가 얼마나 투자를 많이 했는가?
전날 kbs에서 여자마라톤 중계를 하면서 주한이의 컨디션이 최상이라고 전했다.
세계 최고수준의 마라토너라면 스스로 몸관리를 해서 최소한 중도에 기권하는 일은 없어야하는데 어떻게 몸관리를 했기에 허벅지통증으로 기권을 한단 말인가?
지난 1년 이상동안 풀코스를 달려보지 않았다는 말도 있는데 이에 대해선 조사와 수사를 통해 책임을 가려야한다고 본다.


그러게
 (2021-08-17 10:00:57)

찬물이 아니라
욕을 한바가지 하고 싶다.
용병사다가 실패 했다고.....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41   역대 마스터즈 풀코스 기록 top30  [29]  마스터즈 2015/10/05 3450
1340   마스터즈 규정2  [13]  육상박사 2019/04/24 2390
1339   우크라이나 평화를 외친 킵초게  [1]  외신 2022/03/08 1403
1338   탈모와 달리기 선배님들 봐주세요ㅜ    달리자!! 2022/03/03 1119
1337   도쿄마라톤 경찰 이런 훈련도 하군요..  [1]  특이 2022/02/18 1374
1336   운동선수를 위한 호홉법 마스크 각광    정보 2022/02/17 1353
1335   근 기능 저하 예측 임상연구 지원자 모십니다 (...    신형은 2022/02/12 1160
1334   달리기를 통해 슬럼프를 극복했다?    유미리 2022/01/26 1124
1333   대한울트라마라톤 연맹을 강력하게 비판한다.  [9]  마라토너 2022/01/07 1737
1332   2019년을 결산하며  [17]  이정범 2019/12/31 2191
1331   국민 마라토너의 장거리 훈련법  [4]  봉달이 2019/12/13 2245
1330   마라토너들의 요람, 오목내(안양천)  [15]  주랑 2019/11/24 2512
1329   오늘 열린 마라톤 대회 모습들  [1]  소식통 2019/11/17 2161
1328   정말 육상 재원이군요    육상인 2019/10/31 2178
1327   마라톤타임즈랑 마라톤tv가 같은회사지....?  [10]  아휴 학 2019/02/18 2513
1326   이 선수 오늘 또 넘어졌군요  [3]  정보 2019/01/27 2246
1325   서브3 고시는 아니다  [7]  누그게? 2019/01/23 2563
1324   러너에게 꼭 필요한 코어운동 14가지    쏭 2019/01/21 2360
1323   분노를 다스리는 명언  [2]  되새김 2018/11/30 2315
1322   1등을 놓친 마라토너  [3]  해프닝 2018/11/23 2181
1321   2018창원통일마라톤대회 주로사진  [11]  정화국 2018/11/19 2275
1320   완주자의 천태만상  [1]  골인지점 2018/10/30 2172
1319   춘마 참가예정인데 숙소 어떻게 하시나요  [10]  춘마 2018/10/08 2179
1318   뒤 충격  [5]  무명 2018/09/03 2181
1317   영화 말아톤 실제 주인공 근황  [2]  소식통 2018/08/14 2595
  [1]..[431][432] 433 [434][435][436][437][438][439][440]..[486]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