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달리기 도중 음식물섭취...
초보자  2017-09-14 13:16:36, H : 2,289, V : 93


달리다보면 식수 공급대에서 물 제공하잖아요?
그런데 물 마실때 멈춰서서 마시고 다시 달리나요?
아니면 달리면서 마시나요?

그리고 또 쵸코파이나 바나나를 비치해 놓는 경우가 있는데
서서 먹고 달리나요? 아니면 먹으면서 달리나요?

물같은 경우 달리면서 먹을수 있는데 음식물은 먹으면서
달리고 그러면 숨차지 않나요?

고수
 (2017-09-14 13:53:47)

분들은 물 마실때 뛰면서 컵을 꾹 눌러 찌그리다음 사래 안걸리게 천천히
마시고요 쵸코파이 바나나등은 처다만 보고 갑니다 기록 도전을위해 그간의 식이요법을 했으니까요 초보시라면 편안이 마시고 먹고 뛰심이 좋을듯합니다.


329
 (2017-09-14 15:33:35)

1.급수

멈춰서 마시기도하고 잡아채면서 뛰며 마시는 사람도 있는데요.이력이 생기면 저절로 잡아채면서 뛰면서 물 마실 수 있습니다.
물은 중요하니까 대부분 마십니다

꼭 명심할 점은 식수대앞에 멈춰 마시지 말고 쭈욱 앞으로 빠지거나 옆으로조금 비켜 물컵잡으러 오는 뒷사람과 충돌하지 않게 해야 합니다.
경험많은 저도 가끔 까먹고 멈춰 부딪힙니다.미리 전방10여미터에서 가능한 앞쪽 잡을 위치 정하고 물컵잡고 앞으로 빠져주면 됩니다.
몇번하다보면 물컵잡고 뛰면서 마실 수있습니다.고수들은 물컵을 찌그려 입구를 좁게해서 뛰면서 흘리지 않고 마신다네요.

2.바나나 초코파이

바나나나 초코파이등 건더기 음식물은 잠깐 멈추거나 서행하면서 안전하게 목넘기고 출발하시길 권장합니다. 둘 다 뛰면서 먹으면 호흡곤란이 와 힘듭니다.
참고로 바나나는 미끈하니까 목넘김이 괜찮고 초코파이는 팍팍해 목넘김이 어럽고 단맛이 오래남아 끕끕합니다.
초보때는 바나나초코파이가 먹히던데 이력이 생기니까 물만 먹고 그냥 지나칩니다.단 파워젤이 부족하거나 남은거리대비 힘이 부칠때는 바나나나 초코파이를 먹습니다


초보자
 (2017-09-14 16:41:50)

신속하고 친절한 답변들 감사합니다.
잘 알겠습니다.도움이 되었습니다.
마라톤 화이팅!^^


일급슨
 (2017-09-15 00:02:16)

에이스는 절대 바나나초코파이 안먹음.
4시간 주자는 먹음.
에이스는 달리면서 수분섭취.
썹쓰리 아닌이상 천천히..


ㅎㅎ
 (2017-09-15 09:28:59)

서 버리면 근육이 뭉쳐집니다 서행하면서 먹어야 함..ㅎㅎㅎ


혹시
 (2017-09-15 14:16:26)

P로 시작하는, 클럽 이름이 영어로 된 클럽인가요? 그 클럽 매너 없다고 저도 생각했어요. 지난 4월 말 조선일보 서울하프 대회 때 그 클럽 분들 하는 행동이 정말 황당하더라고요. 대회 마치고 저는 와이프랑 아들내미, 딸내미 데리고 무대 인근에서 돗자리 깔고 도시락 먹으며 쉬고 있는데 그 클럽 사람들이 엄청 모여서(아마 20~30명은 됐었던 것 같고 특이한 것은 구성원이 제가 보기에는 전부 20~30대 젊은층이더군요) 기념 촬영하고 하더니 폭죽을 떠뜨리더라고요. 문제는 그 폭죽이 색종이 같은 것이 담긴 폭죽이어서 터져 나온 색종이가 사방에 흩날리고 막 굴러 다니고 장난 아닌데 전혀 뒷정리도 안 하고 자기들끼리 좋아라 하더니 그냥 가더군요. 즐기는 것을 뭐라 하자는 것이 아니라 책임 의식 없는 모습에 정말 황당했고 같은 달림이로서 그저 부끄러웠고 저희 아이들이 혹시나 보고 배울까 저는 속으로 그런 걱정도 했더랬습니다. (본문과는 내용이 별 상관이 없네요. 바로 윗분 글을 읽다가 저도 한마디 하게 되었습니다.)


같은 사람
 (2017-09-15 15:07:29)

제 생각에 그 클럽 사람들은 청소나 뒷정리는 자원봉사자들 혹은 대회 운영진들이나 하는 것이라고 여기는 것 같았는데, 그게 너무나 자기중심적이고 못된 마음씨인 것 같았습니다. 버리는 사람 따로, 치우는 사람 따로... 그 클럽 정말 요란하고 배려가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개인적으로 같은 대회에서 함께 뛰고 싶지 않다는 생각을...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42   마라톤 잘하는것이 전부라고 생각하는 사람  [8]  마라톤 2019/02/18 2279
1241   은퇴한 이봉주의 일상  [13]  봉달이 2019/01/05 2994
1240   마라톤 길막는다고 발광하는 대륙 김여사  [4]  허허참 2018/10/23 2163
1239   춘천티 저렴하게 팔아요  [3]  소녀의기도 2018/10/16 2188
1238   많은 이들이 마라톤 판을 떠났다.  [15]  영환 2018/10/11 3206
1237   너무 덥습니다~ 9월초 대회 어찌할까요  [10]  김철민 2018/08/14 2406
1236   완전 하나의 의식이군요  [5]  물건너 2018/05/18 2202
1235   마라톤 빨라지는 법 - 흙길과 오르막    공개자료 2018/05/16 2332
1234   그럼 얼짱고수는?  [6]  달림이 2018/04/27 2557
1233   선두 선수가 열사병으로 그만...  [5]  외신 2018/04/16 2294
1232   2018년 동아마라톤대회 해설자 황영조 그리고 ...  [6]  김흔겸 2018/03/30 2943
1231   끝까지 포기하지 않으면 이런 일도..  [3]  아찔열도 2018/03/07 2809
1230   마라톤계에는 이런 일 없겠죠..  [7]  미투 2018/02/19 2418
1229   이런 회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7]  엠비시 2018/02/07 2174
1228   뉴스에나온 마라톤강요회사어디인가요  [7]  달림이 2018/01/31 2407
1227   웃기자고 하는 것이었군요  [3]  사실은 2018/01/09 2200
1226   나이가 들수록 시간이 빨리 가는 이유  [2]  나홀로 2018/01/04 2250
1225   BBC가 선정한 죽기전에 가봐야할 곳  [2]  정보통 2018/01/04 2290
1224   알아두면 잼난 육상상식  [2]  육상팬 2017/12/17 2746
1223   뉴스에도 나왔군요    정보맨 2017/12/13 2186
1222   최고의 마라톤전사는?  [1]  이정범 2017/12/11 2175
1221   질문있습니다  [3]  이한모 2017/12/10 2250
1220   누가 나에게 "취미","종교"가 뭐냐고 묻는다면  [23]  주랑 2017/12/02 3250
1219   충주사과마라톤 거리 맞나요?  [6]  고수 2017/11/05 2197
1218   마라톤뉴스에서 옮긴 글  [7]  번달사 2017/11/04 2289
  [1].. 431 [432][433][434][435][436][437][438][439][440]..[480]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