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사윗감 완주성공 - 히든 스토리
수염할배  2014-10-28 08:52:26, H : 6,015, V : 509



딸아이는 결승점에서
나는 40km지점에서 기다리는데..

25km통과 소식이 있은지 1시간이 다되어 간다.
딸아이에게 전화했다.

아무래도 이상하다
부상자명단에 있는지 확인해봐라!

전화기 속에서
갑자기 딸아이의 울음소리가 들린다.

*
*

띠르릉~

아빠!
방금 30km통과 확인됬어!

그럼, 됐어!  됐어!
그런데..
너무 늦은 거 아냐?

안되겠다!
35km지점까지 마중을 가야겠다!

수많은 달림이들과는 반대방향으로
냅다 달렸다.

헉~ 헉~ 아이숨차!

*
*

35km 체크지점에서 기다린지
한참이나 되었다.

달려오는 주자의 숫자가 점점 줄어들더니..
이제는 한산~하기까지 하다.

대부분  걷는지? 뛰는지?
처참한 모습이다.

*
*

진행요원에게 물었다.
여기 철수시간이 언제요?

10분 남았네요.

잉?
왕복10분이니 5분까지는 가보자!
냅다 뛰었다.

5분간 달렸는데도
사위놈은 보이지 않는다.

6분째..
저~기 비틀비틀하는 서너사람 속에 사위놈이 보인다.

얼릉 쫓아가서 손을 잡고 말했다.

천천히 걸어서 오게!
나는 돌아가서 체크매트 철수를 막아야하네!

*
*

죽을 힘을 다하여 되돌아 왔건만..

아뿔싸!
이미 매트는 걷어버린 상태다.

*

안돼! 안돼!

저 뒤에 사위 될사람이 오는데
오늘 완주 실패하면 결혼 꽝~ 되유~~~

그러세요?

진행요원이 얼릉
마이크와 카매라를 준비하더니 들이댄다.

지금 대회장 전광판에 나가는 거니까
체크된거나 같다면서
즉석 인터뷰를 한다.

마치자 마자
재촉했다.

얼릉가세!

*
*

어거정 어거정 비틀걸음으로 가면서
하는 말..

아~아아버님 베~베낭은 제가 메고갈테니
벗어 주~주셔요~

이 사람아!
지금 무슨소리 하는가?
자네는 오늘 완주 못하면.. 꽝!.. 인거 몰러?

와..완주는 하..할겁니다.



그.. 그런데
아버님! 조금만 앉아 쉬..쉬었다 가면 안될까요?

안돼!
자네는 지금 앉았다 하면..
오늘 중으로는 못일어나는겨!

자! 자!
천천히~  오른발.. 왼발.. 오른발.. 왼발..

워때? 몸이 좀 풀려?
그럼, 조금 더 빨리!
옳지! 옳지!

*
*

제~발.. 제~발..
쓰러지지만 마라!
속으로 기도를 간절히 하고.. 또 했다.

뒤를 돌아보니..
겨우 몇사람만 보인다.


더디어
마지막 1km 표지까지 왔다.

담당기자도 애가탓던지..
거기까지 마중을 나왔다.

죄송합니다!
우리 때문에 늦게까지.....


자자~
다왔어!.. 다왔어!

딸아이의 울음터지는 소리를 들으면서...

골인!!


그리고..
내가 쓰러졌다.
왼쪽 종아리가 짤려나가는 듯한 통증과 함께.....


(( 끝 ))


수염할배
 (2014-10-28 08:56:05)

저런 상황에서도
장인이 메고있는 배낭을 벗어달라고 하는 사위놈!

괜찮지유?


끝까지 반대한다든..
제 아내도 감동을 먹었는지.. 하는 말..

듬직한 사위 봐서
영감탱이 팔자폈네!... 이카네 그려~

허허허!


제천
 (2014-10-28 09:05:48)

여자와 결혼할 총각들 마라톤 연습부터 해야 할듯. 훌륭한 사위가 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삼세번
 (2014-10-28 09:23:37)

처음 다짐받았던 것은 풀코스 세번 완주 아니었나요? 아직 두번 더 해야 할텐데요... 슬그머니 어영부영 대충대충 좋은게 좋다고 면제?^^


수염할배
 (2014-10-28 09:34:33)

세번완주?
그랬지요!

그런데,
딸아이가
남의 귀한 아들 잘못되면 아빠가 책임질거냐?.. 고
협박을 하길래...

한 번으로 타협했시유~

근디..
마라톤이란 거이 묘해서리~
한 번 완주하면 세번까지는 대부분 하게 되더군여!

워쨌던,
나중에라도 마라톤 계속하도록 꼬실계획임돠!

살을 빼줘야하니까유~~~

허허허!


그게
 (2014-10-28 09:44:20)

수염할배님이 먼저 골인한 후 마중을 가신거군요. 전 같이 달리신 줄 알았어요


그런데
 (2014-10-28 09:51:04)

7시간이면 뭔가 이상이 있을 듯. 후유증도 있을텐데 ....
준비가 덜 되었는데 너무 무리한 것 같아서 걱정이 됩니다. 다음에는 준비 철저히 시켜서 동반주 하시기 바랍니다.


수염할배
 (2014-10-28 09:52:58)

아니오
저는 그날 대회참가를 안했구요.

기자님이 꼭 와서 셋이서 사진을 찍어야 한다고 해서

오전 10시경에 대회장에 도착하여
계속 기다리며 벌어진 상황이었습니다.


수염할배
 (2014-10-28 09:57:06)

다행이
큰 부상은 없는 거 같다고 하면서
오늘 직장에서 사장이 하루 특별휴가를 준다는 얘기는 들었습니다.

다음 대회에서는
본인이 알아서 충분한 훈련을 하리라 생각합니다.


인간성이란
 (2014-10-28 09:58:29)

자기가 하기 싫어 하는데 억지로 해야 할일.
남이 힘들어 싫어하는데도 강제로 시키는 사람,
한번 재미있다고 하고서는 과정이 힘들어 포기하는 사람.
어렵고 힘들게 성공했기에 다음에 또 도전하는 사람.
성공의 맛을 보았기에 조금더 큰 목표를 지향하는 사람.

................

지켜 보시면 단시일내에 답이 나옴니다.


그런데
 (2014-10-28 09:59:01)

재미 붙이셔서 수염할배님 손주 사위 볼 때도 똑같은 수법(?) 쓰시겠어요. 그 때까지 장수하십시요.


올레그룹
 (2014-10-28 10:03:28)

좋은 사위 축하드립니다 4월에 올레그룹에서 만난 주자입니다. 제가 여러가지 질문하곤 했지요 막판에 같이 달렸고요 늘 건강하세요


휴가?
 (2014-10-28 10:08:06)

사장이 특별 휴가를 준 것은 신문에 크게 보도된 덕택인가요? 가슴에 회사이름을 달고 달렸다면 더 큰 상금을 받았을텐데..


먹뛰
 (2014-10-28 10:15:47)

축하드립니다.
여기에 기사도 떴네요
http://me2.do/5EEqyrgO


수염할배
 (2014-10-28 10:36:26)

위에 올레그룹님!

반갑습니다.
그날 달리면서 얘기나눈 것도 기억나구요.

다음에도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등현
 (2014-10-28 12:07:30)

정말감동적이네요 축하드립니다 사위분도 축하드리고요 저는 수염할배분이 어떤분이셨는가 했는데 이제는 화면으로남아 얼굴뵈오니 주로에서나 시합장에서 뵈면 꼭 인사드리겠습니다


감동입니다.
 (2014-10-28 12:12:51)

기사 봤습니다...
저도 춘마 첫풀 6시간 완주했는데..
정말 힘들었는데 7시간 19분이라니 ㅠㅠ
사위 되실뿐이..정말 대단하시네요..
솔직히 빨리뛰는것보다 늦게 뛰는게..특히..퍼짐을 경험햇을때의 고통이 어마어마 하거든요 ㅠㅠ
멋집니다.!!!


올레그룹
 (2014-10-28 12:17:08)

네, 수염할배님 그날 처음 뵙지만 반가웠어요 막판에 저를 추월해서 가셨는데 제가 따라붙어서 같이 갔지요 정말 반갑고요 따님 결혼식때 연락주세요


울트라
 (2014-10-28 12:55:55)

울트라 마라톤 뛴거 같은 기분일거 같아요.. 축하드립니다......


바다비
 (2014-10-28 12:58:11)

사진보니까 매우 듬직한 사위더군요^^ 믿음이 가는 친구더군요...사윗감이 며칠간은 풀코스뛴것을 후회할지 모르겠지만 아마 수염할배님이 돌아가셔도 평생동안 두고두고 생각하며 추억할것입니다. 잘 하셨습니다. 저는 사윗감이 나서면 풀코스는 안돼도 66키로 걷기대회에 참석시킬려고 했었든데...딸네미가 34살이나 됐는데도 시집을 안갈려고하니 환장하겠네요^^ 늘 행복하세요.~~


총각
 (2014-10-28 14:38:07)

마라톤 뛰는 총각들 많이 있습니다.


수염
 (2014-10-28 15:21:49)

할배님 감축 드리옵니다.


천안
 (2014-10-28 20:57:02)

사위 멋지네요~~^^
사위 보심을 감축 드립니다


축하
 (2014-10-29 17:14:36)

허허~ 축하드립니다
마음이 급해서 쥐가 나는 모습을 보이시다니....
지리산 당일 종주나, 풀코스 완주를 해야 시집보내 준다고 했더니 저희 딸은 "시집 안 보낼려고 작정했구만!" 했는데 이 장면을 증거로 제시하겠습니다


가슴이
 (2014-10-30 16:37:10)

가슴이 울컥 합니다.
사위분 듬직하고 잘 생겼네요.

완주 축하합니다. ^^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066   한,일전 야구봤냐...?  [7]  조중동참가자 2015/11/20 6155
12065   그 여자와 그 남자의 사랑이야기(9편)  [4]  상범 2014/04/13 6128
12064   육상의 전설 게브르셀라시에 런던 페메로 참가  [6]  외신 2014/03/20 6126
12063   광복절 다시 보는 손기정의 질주    광복절 2020/08/15 6125
12062   숙대 앞 붕어빵 아저씨도 마라토너 였네요.  [4]  숙대 붕어빵 2015/04/10 6121
12061   no show (오기로 해 놓고, 나타나지 않는 ...  [13]  약속은천금 2015/11/06 6097
12060   올해 북경마라톤 노상방뇨시 자격박탈  [4]  외신 2014/07/17 6057
12059   알아두면 쓸데(?)있는 브랜드 이야기~^^  [24]  주랑 2018/03/07 6049
12058   9/28 공주동아마라톤 사진 1,500여장 촬영  [16]  이태재 2014/09/28 6029
  사윗감 완주성공 - 히든 스토리  [24]  수염할배 2014/10/28 6015
12056   새해 첫날 영하 13도 입수영상  [11]  정헌 스포츠 2021/01/07 6014
12055   도쿄마라톤 실시간 중계  [11]  정보 2015/02/22 6007
12054   극한도전 기록 갈아치우는 마라토너 (미국횡단마...  [2]  진장환 2019/05/28 6004
12053   엄지발가락의 힘~!!  [19]  주랑 2018/06/17 5981
12052   Sub-3 도전주자들과 그들을 돕는 멘토들이 펼...  [4]  정헌 스포츠 2020/12/24 5975
12051   춘마 아식스 끝나고 브룩스와 하군요  [10]  정보통 2019/05/21 5965
12050   중앙서울마라톤 34km[세곡동사거리->고개]  [8]  로보캅 2014/11/11 5965
12049   JTBC 마스터즈 1위는 송영준 선수가 될 것 같...  [19]  바로잡자 2019/11/04 5954
12048   케냐 마카우, 20일 서울국제마라톤 출전  [16]  국내마라톤소식 2016/03/03 5949
12047   집에서 충분히 할 수 있는 복근운동  [7]  박종헌 2015/04/10 5948
12046   내전근을 단련하려면..  [4]  연약러너 2020/06/11 5932
12045   [동영상]대구언택트마라톤대회에 다녀왔습니다.  [3]  이상연 2020/12/02 5929
12044   춘마 마스터스 하일라이트  [4]  유투브 2015/11/10 5920
12043   이 사진찍고 출발하신 걸텐데...  [3]  34년 2020/07/09 5914
12042   이봉주는 내 라이벌이 아니었다  [2]  황감독 2019/08/14 5914
[1][2][3] 4 [5][6][7][8][9][10]..[486]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