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마라톤 선수의 사진으로 사진전을..?
부러버  2021-08-24 09:28:00, H : 1,014, V : 11


일본 이야기입니다만 최근 은퇴한 일본 기록 수립자인 오사코 스구루 선수의 모습을 찍은 사진으로 사진전을 열고 있다고 하네요.  영화배우도 아닌데 일본 마라토너의 위상과 인기를 대변해준다고 할 수 있겠네요.








이사오
 (2021-08-24 16:54:05)

무식이 무슨 벼슬인가?

근대 개화파 지식인들은 전부 일본 문물을 접하고서, 장님에서 개명 하였다.김옥균,박영효,서광범,서재필, 김홍집등등.

조선이 망한 것은 자업자득 이었다. 성리학 탈레반들이 여론을 주도하였고, 위정척사파들이 조정을 장악한 상태에서 한 줄기 개혁의 바람은 너무나도 미약하였다.

영국,미국,청,일본등이 러시아의 남하를 가장 위협적인 움직임으로 겅계하고 있던 터에, 러시아 짜르 알렉산드 3세가 1891년 시ㅔ리아 횡단철도 개설을 공표 한다. 이에 일본은 심각한 위협을 느낀다.

시베리아 횡단 철도가 완성되면, 모스크바를 출발하여 십수일이면 말에게 흑룡강의 물을 마시게 할 수 있다. 시베리아 철도 완성의 날은 동북아시아의 다사다난한 일대 변동의 계기가 될것이라고 일본은 우려 하였는데, 고종은 늑대와 같이 사나운 러시아에 붙어 자신의 목숨을 이어가고자 했으니 이것이 일본으로 하여금 조선을 접수하게 만든 사건이 된다.

역사를 제대로 알면 일본에 대한 감정은 생기지 않는다. 반일 감정 그거
쓰레기 통에 버리기 바란다.


이런뉴스보다
 (2021-08-24 19:26:40)

봉달이 수술하고도 효과가 없어 어렵게 투병 생활 하는가 본데, 봉달이 돕자는 켑페인 같은거 발의 한다면 모를까, 쪽바리 볼품 없는 웃통깐 모습을 왜 우리가 봐야 합니까?


239
 (2021-08-25 01:12:27)

2런, 쪽빠리 3끼...
암울했던 일제 식민지 시절에도 포악무도했던 일본놈들보다도,
더 죽일 놈의 3끼들은 그들의 앞잡이 꼬봉 노릇하면서 본인들만 호의호식에 감투쓰고
독립군 색출하고 같은 민족을 무참히 살육하는데 더 설쳐됐던
친일 반민족 세력들임을 역사는 너무나도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다..
제때 처단하지 못한 그 쪽바리 후손들이 아직도 지난 과오를 뉘우치지 못하고
호의호식하면서 틈만나면 한반도를 넘보고 국론 분열과 남북 갈등을 부추키고 있으니
지하에 계신 순국선열들이 통탄할지어다~~


어설픈하루
 (2021-08-25 07:18:52)

얼릉 내리시오
일본 일제시대를 잊지말아라

달리기입무 2년차
20대초반


좋은뜻
 (2021-08-25 08:34:39)

-달리기하는 사람으로서 순수하게, 이런것도 있구나, , ,하고 올린글 같은데
-아무리 쪽바리라도 배울건 배우고 버릴건 버려야지
-쪽바리가 하는 마라톤대회장 가보세요, 넓은 공원이나, 운동장에서 할때 물품보관소보다
자유롭게 가방을 놓고
-마라톤대회 끋나도 가방등 분실물은 하나도 없다고 합니다
-나도 외국대회 많이가보고, 일본대회도 10여번 갔었는데, 대회끝고도 행사장에 쓰레기하나없고, 물품도 공원 나무밑에 두고 갔다와도 그대로 있었습니다


차라리
 (2021-08-25 08:49:48)

사진을 올리려거든 좀 보기 좋은 것으로 올리던가, 차라리 닷컴 사장 모습이 훨~낫다.


아무리
 (2021-08-25 09:24:22)

배울거 없어도 쪽바리거는 배울 필요없다....
너를 패는 놈한테 배울꺼니
36년 짖밟은 놈한테 뭘 배울께 있다고????
A라이


나원참
 (2021-08-25 09:45:46)

마라톤 사이트에 마라톤 이야기하는 게 당연한 거 아닌가? 아시아 기록을 수립하고 아시아 최초로 5분대를 기록한 선수인데 그의 동향을 이야기하는 것은 당연하지. 그럼 야구 사이트에서 오타니 이야기를 해도 욕먹을 일인가?


아무리2
 (2021-08-25 11:34:40)

정도껏 간략하게 소식 전하면 누가 뭐랄까?
숭배하듯이 별것 아니거 가지고 시시콜콜 올리는게 문제다.


지나가다가
 (2021-08-26 01:35:49)

우리나라 선수들도 훌륭한 선수많아요
얼릉 지워여
투지로 완주후 쓰러지고. 휠체어타고. 눈물의감동입네다
한국화이팅


정말이지
 (2021-08-26 08:09:22)

90년대의 일입니다.
그 때는 일본 관광을 갔다 오는 것이 하나의 큰 자랑거리이었습니다.
그들이 한결같이 하는 말
"일본을 본받아야되, 배울 것은 배워야지. 우리나라 사람들은 틀렸어"
그 때 내가 하는 말
"일본 사람들은 하나하나 보면 예의 바르고, 약한 것 같지만 그들이 모이면 잔혹하고 폭압적입니다. 역사를 잊어버리면 안됩니다. 배울 사람한테 배워야지요"
우리가 배울 사람이 없어서 일본 사람에게서 배워야합니까?
정신 똑바로 차려야 합니다.


이사오
 (2021-08-26 10:49:59)

이 우매한 개,돼지들을 어이할꼬?

니들이 먹은 오리온과자, 해태과자 원래 일본기업이었어, 롯데도 일본 기업이나 마찬가지야.
하이트맥주 일본기업이었어. 그럼 일본기업에서 생산한 과자 술 먹은 만큼 니 살점에서 떼어내.

두산, SK 다 일본기업에서 출발했어, 그렇다고 두산 SK 일본으로 쫒아낼거야?
조또 모르면 뭐가 뭔지 배워서 알 생각을 해야지?
잘못된 세뇌교육만 받아 가지고 지가 알고 있는 것들이 전부라 생각하는데, 그것은 일부에 지나지 않아.

나라를 말아 처먹은 놈들은 바로 고종과 민비척족들 성리학 탈레반들이라고 내가 얼마나 말했나?
일본은 적어도 1884년까지만 해도 조선을 말아먹을 생각이 없었어.

1882년 임오군란으로 민비 척족들이 살해당하고, 조선의 요청으로 청 군대가 출동해서 대원군으로 넘어간 권력을 고종이 다시 잡으니까 민비는 오로지 청에만 모든 것을 기댔어. 그러니 이번에 일본이 저러다가는 자기네들이 위험해진다는 생각을 했고, 1895년 청일 전쟁을 일으켜 조선에서 청을 완전히 몰아내서 청으로부터 조선을 독립시킨거야 그래서 독립협회가 그때 생겼고 청나라 시신을 맞아 들이던 영은문 자리에 독립문을 세운거야..

위에 말했듯이 1891년 시베리아 횡단철도 건설계획이 발표되자 일본은 긴장했고, 1895년 청일전쟁에서 승리하여 시모노세키 조약에서 요동반도 조차권을 확보했는데, 독,프,러 삼국간섭으로 요동반도를 포기해야만 했어, 이때 일본장교 사병들이 원통해서 100명이 넘게 자살한거야. 이때부터 일본은 러시아에 대한 복수를 위해 국가총력전으로 10년간 군대를 양성하고 군함을 만들어 러일전쟁을 벌여 승리하고 1905년 을사보호조약으로 조선의 외교권을 박탈해 버린거야. 정조 같은 임금이 고종을 대신하였다면 우리는 절대 나라를 뺐기지 않았어 알간?


태극기
 (2021-08-27 01:07:52)

좋은 기록만 세우면 훌룡한 선수인가요?
최고 기록만 세우면 우리 모두가 그 선수를 존경하고 추앙해야 하는가요?

이사오 이 dog새끼만도 못한 놈아~~
대한민국 국민들이 전부 우습게 보이냐?
한 민족, 피를 나눈 같은 동포들에게 우매한 개 돼지라니?
국민들을 개 돼지로 보는거는 일본넘들 식민사관하고 어쩜 그리 똑같냐?
니가 그리도 추종하고 존경하는 니 조상들이 살고 있는
하루 2만명 넘게 확진자 나오는 쪽바리 섬나라로 건너가 코로나 걸려서 언능 되져라..
뭐할라꼬 이 우매한 한반도에서 살고 있느뇨? 이 모질아~~


정말이지
 (2021-08-27 08:09:53)

이사오 이사람은 한국에 사는 쪽바리 같습니다.
지금까지의 글로 볼 때 논조가 거의 일본을 찬양하는 글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앞으로는 이사람의 글을 개무시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이사오! 니는 니 나라로 돌아가는 것이 좋겠다.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982   산에서 오르막달릴때 발모양을 어떻게 해야 하나...  [1]  문객 2021/10/10 459
10981   골인후 기침이 멈추지 않는 것은 왜일까요?  [2]  상담 2021/10/10 313
10980     [re] 골인후 기침이 멈추지 않는 것은 왜일까요?  [1]  번달사 2021/10/11 301
10979   ~~~  [2]  달림이 2021/10/08 604
10978     [re] 떠납니다    ㅊㄷㅎ 2021/10/09 529
10977   165cm의 힘(시크릿 파워)~!  [13]  주랑 2021/10/08 1167
10976   여러분은 어떤 구실로 달리기를 빼먹나요?  [20]  핑계 2021/10/06 652
10975   건강에 안 좋은 생활습관 10가지  [1]  명심 2021/10/06 605
10974   온통 깨어 있으려면    이정범 2021/10/06 774
10973   여자 10km 4년만에 세계 신기록 수립  [3]  외신 2021/10/05 612
10972  비밀글입니다 운영자님  [1]  달림이 2021/10/04 4
10971   올해 춘천마라톤대회(언텍트)는?  [4]  마라톤 2021/10/04 816
10970   흑인 마라톤 선수 다리는 왜 그리 가늘까요?  [2]  오잉 2021/10/02 476
10969     [re] 흑인 마라톤 선수 다리는 왜 그리 가늘까요?  [1]  번달사 2021/10/02 315
10968   한달 후에 풀코스에 도전해보려 합니다  [1]  첫참가 2021/10/01 358
10967   1km 랩 계산 방법좀..  [5]  초짜 2021/09/29 570
10966   춤추듯이 달리는 그대들에게    이정범 2021/09/29 866
10965   마라톤 시계  [2]  문객 2021/09/27 792
10964   베켈레 베를린 마라톤에서 3위    정보 2021/09/27 424
10963   우승했는데 코스를 잘 못 들어 실격!?  [1]  외신 2021/09/27 469
10962   오늘 베를린 마라톤 - 베켈레 참가    소식통 2021/09/26 300
10961   함께 하는 마라톤 대회  [6]  후암 2021/09/25 486
10960   여 마라톤 세계기록 보유자 케이타니 은퇴발표    외신 2021/09/25 330
10959   일본 언론이 소개한 오주한의 근황  [4]  소식통 2021/09/25 669
10958   각종 대회  [3]  윤석얼 2021/09/24 476
[1][2][3] 4 [5][6][7][8][9][10]..[443]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