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런닝 케이던스 보속 올리기...자신의 몸을 스스로 연주할 수 있어야...  
산골농부 조회 : 479, 추천 : 28

어떤 분은 발이 빠르고
어떤 분은 느립니다.
하지만 잘달리는 분들 대부분 발이 빠르죠.

발이 빠르다는 것은 보속이 빠르다는 것입니다.

이걸 런닝케이던스라고 합니다.

아시다 시피 달리기의 속도는 보속과 보폭이 결정합니다.

보폭이 넓으면 좋지만 일단 그것은 근력이 되어야 가능합니다.

하지만 보속은 근력이 없다고 해도 가능합니다.
처음 보속을 올리면 숨이 좀 가빠지기는 합니다만..

일단 보속이 180 이하은 분들은 보속을 180 이상 올리는 것이
좋습니다.

190까지 그 이상도 달리시는 분들이 계시지만
일단 180이 기본이니 여기까지라도 올려봅시다.

보속을 올리는 가장 간단한 방법은
보속이 리듬이라는 것을 이해하면 쉽습니다.

리듬 즉 박자입니다.
자신의 런닝 리듬이 얼마인가는 바로 보속으로 표현됩니다.

그런 보속을 180이상으로 하려면 어떻게 하면 될까요?

가장 효율적인 방법은 휴대폰 어플로 메트로놈을 다운 받으시면 됩니다.
메트로놈은 박자를 알려주는 장치죠.

휴대폰 말고 장비도 있습니다.
만원 이하로 구매가 가능하고 작아서 휴대하기 편합니다.
휴대폰을 들고 뛰기가 귀찮으신 분들은 이걸 구매하셔도 됩니다.


달릴 때 이 어플이나 장치를 작동시키고 거기서 흘러 나오는
리듬에 맞게 팔과 다리를 움직 이시고 가민 케이던스를
확인해보면 정확하거나 1-2정도 차이나는 것을 확인 할 수있습니다.

이 방법은 아주 간단하고 효율적입니다.

그리고 만약 자신의 케이던스가 170이라고 합시다.
오늘 당장 180으로 하면
숨이 차고 힘들어서 오래 하기 힘듭니다.

제 경험상 그렇습니다.
저도 177정도 되는데 185로 올려서
해보니 숨이 차더라구요.
182정도 하니 쉽게 되더군요.

평상시보다 5정도 빠르게 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이게 되면 점점 올리시고 180-190 사이
아니면 그 이상 중에서 자신에게 적합한 리듬을
결정하시면 됩니다.

어플을 다운 받으셨다면
조깅 할 때 휴대폰을 휴대하시고 연습해보면 어느순간
180으로 달릴때 리듬이 자연스럽게 생각이 나고
마음대로 보속을 결정할 수 있게 됩니다.

드디어 자신의 몸을 스스로 연주할 수 있게 되는 것이죠.

일단 보폭은 근력과 탄력이 있어야 커지니 노력이 더 필요합니다.

하지만 보속은 당장이라도 좋아질 수있죠.
보속이 빨라지면 런닝 효율이 좋아지고 조금이라도
기록이 좋아지게 됩니다.









감사 ~^^

자신의 몸은 스스로,
또한 자연스레 연주할
수 있는 그런 연주자가
되어야 한다는 말씀인
듯 합니다.
잘 읽었습니다.
도움도 많이 됐구요.
20.07.30
19:28:19




달림이

케이던스가 조깅때와 대회시 기준이 있나요?
저는 조깅때 173정도 나오던데요.
20.07.31
11:54:32




산골농부

저의 경우 조깅시 170 정도 나오고 대회시 177-180 정도 나옵니다. 속도가 빨라지면 보속도 늘죠. 20.07.31
13:11:12




한상일

저는 보폭은 짦고 케이던스는
보통 210정도 나오는데 케이던스를 줄이려고 의식하고 달립니다
케이던스를 줄여야 좋은지 궁금합니다
20.07.31
15:31:29




산골농부

210이라면 엄청 나네요. 줄여야 할 이유가 있다면 줄이셔야 겠지만 현재에 만족하시면 줄이 필요가 없으시겠죠. 20.07.31
15:36:03




한상일

답변 감사합니다 20.07.31
16:18:21



이 름
암 호

                    

 
 
10323    대회 참가 신청은 신중하게...  [3]    참가는 내년에 20.08.30 2 543
10322    러닝화에 쓸리지 않는 요령이?  [3]    초보자 20.08.30 3 350
10321    턱스크의 위험성  [1]    코로나 20.08.29 6 481
10320    도쿄마라톤 내년에도 엘리트만으로 실시?  [1]    외신 20.08.28 7 313
10319    조선시대의 글이 왜 지금...  [21]    조은산 20.08.27 6 1102
10318    달리기와 면역력의 상관관계  [7]    번달사 20.08.26 4 827
10317    근데 1년 내내 뛰는게 가능한가요?  [3]    달라이라마 20.08.25 5 851
10316    경쟁의 방식?      이정범 20.08.24 6 549
10315    모 패러 런던마라톤 페이스메이커로!  [1]    로이터 20.08.23 4 534
10314    러닝 머신      킴 20.08.22 9 586
10313    12월 호놀룰루 마라톤은 강행?  [2]    외신 20.08.21 8 647
10312    다리 쥐가 나면 아픈 이유      돌팔이 20.08.20 10 424
10311    프로 코치와 함께하는 100일간의 마라톤 트레이...  [6]    박주란 20.08.20 11 752
10310    안동 마라톤은 대회 취소했는데, 참가비 환불 해...      청풍 20.08.20 9 586
10309    가을시즌도어렵다  [2]    달림이 20.08.20 11 534
10308    가민 시계줄  [5]    가민 20.08.20 11 620
10307    헬스장도 위험시설이군요  [4]    팬데믹 20.08.19 13 947
10306    이혼하는 부부들의 대화패턴 4가지  [2]    생활상 20.08.18 16 954
10305    피부과 의사의 선크림 바르는 법  [1]    정보통 20.08.18 12 565
10304    하늘과 땅 사이에 무슨 일이?      이정범 20.08.17 18 543
10303    마라톤 신(靴? 神!)의 탄생...~^^  [14]    주랑 20.08.16 26 1385
10302    코로나 확진자.긴급 상황 발생 마라톤 대회 개최...  [1]    달림이 20.08.16 31 1633
10301    광복절 지리산 무박 화대 종주 개최한 단체 대회...  [12]    다시 참가한 난 개다 20.08.16 19 1156
10300    가을 시즌도 대회는 어렵다  [2]    달림이 20.08.15 27 635
10299    광복절 다시 보는 손기정의 질주      광복절 20.08.15 18 340

     
12345678910다음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