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도쿄마라톤 기자회견 - 해외 선수들 불안 표출  
외신 조회 : 636, 추천 : 2




3월 1일 치러지는 도쿄 마라톤을 앞두고 기자 회견이 28일, 도쿄 도내에서 행해졌다.  도쿄 올림픽 일본 남자 대표의 3번째 선수를 뽑는 MGC(마라톤 그랜드 챔피언십) 마지막 도전의 장이기도 하다.  코로나 바이러스의 감염 확대가 염려되는 가운데 회견에 출석한 해외 선수는 묘한 표정으로 복잡한 심정을 밝혔다.



이례적인 규모 축소가 된 대회. 세계적인 감염증의 영향으로 줄줄이 경기, 행사 중단이나 연기가 발표된 가운데 도쿄 마라톤은 일반 주자의 참가를 취소하고, 엘리트부 약 200명 참가하는 조치를 취했다.  이날 회견에 참석한 마라톤 초청선수인 에티오피아 선수들은 대회 여건 등을 이유로 심경을 밝혔다.

남자 세계 역대 3위로 2시간 3분 48초의 기록으로, 지난해 대회 우승자인 빌하느 레게세은 "이 병은 세계를 떨고 있다. 신에게 기도하는 수밖에 없다. 마스크를 한다든가, 손 씻기를 한다든가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전세계를 걱정시키고 있지만, 스스로는 어떻게 할 수 없기 때문에 장래 어떻게 될지 걱정이다"고 밝혔다.

게탄네 모라는 "이 병이 발생한 뒤 걱정이 태산 같다. 많은 사람이 죽었고, 이 병에 걸린 사람이 많이 있다. 청결하게 하고 마스크를 쓰는 등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신에게 기도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시사이 레마도 올해는 특별한 일이 벌어지고 있다고 운을 떼자 이렇게 계속했다.

"병을 근절할 수 없다" "인류에게 아주 힘든 일"

"인류를 멸망시킬지도 모르는 병이 전 세계에서 유행하고 있다. 이것을 박멸시킬 수는 없다.  어디 있일지도 모른다. 스스로 병을 멈출 수 없다. 치료약, 예방약이 발견되기까지 인류에게 있어서는 매우 힘든 일이다.  국가에서 국가로의 이동이 없어지면 좋을지 모르지만 그럴 수는 없다."

"할 수 있는 일은 신을 믿는 것이다. 혼자 살면 몰라도 스스로 할 수는 없다.이 병은 징후도 보이지 않고 매우 걱정된다.이런 질병이 엄습해 오고 있으니 신에게 기도할 수밖에 없다. 걱정이 태산이다."

여자부 루티 아가는 "하느님이 지켜주실 수밖에 없다. 신에게 기도할 뿐입니다"고 불안을 토로했다. 베르하네 디바바는 "이 병이 퍼지고 있다고 들었을 때부터 전 세계가 걱정했다.자신만 주의해도 어렵다.어떻게 감염이 될지 모르기 때문에 신께서 지켜 주실 뿐이다. 기도하는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에는 일본 기록 보유자 오사코 스구루(나이키), 전 보유자 시타라 유타(혼다), 이노우에 오히토(MHPS)들이 도쿄 올림픽 대표 나머지 1자리를 놓고 겨룬다.  회견은 관계자나 보도진에 마스크 착용 등 예방책을 호소했고 선수를 둘러싸고 하는 취재는 없었다. 선수들이 앉은 단상과 보도진 사이에는 약 10미터 정도의 공간을 두고 회견이 열렸다.




표정봐라

뮈 씹은 표정이다.
고액 초청비에 뛰러 왔다만 얻아가는건 코로나? 무섭다는 저 표정.
20.02.28
20:14:17




비분강개

도쿄마라톤... 이도적놈들....
망해라....
한국인참가비가 56,000엔이뭐야...
한국돈으로 60만원....씨뱅이들...
망해라...그래서 더 이상개최말아라....
20.02.28
20:14:47




무한코로나

무한발 코로나 바이러스는 사스 바이러스 보다 감염력이 100~1000배정도 강하다고 하니, 감염원이 될 수 있는 중국인이나 조선족 간병인과의 근접을 최대한 피하는 것이 상책이다. 20.02.29
09:19:11




박능후

무지렁이 백성들 왜 말을 못알아듣지? 중국인이 원인이 아니라 중국에 다녀온 우리 백성이 원인이라고 국회에서 그렇게 이야했건만 자꾸 우리 중국인을 피하라고 하네... 20.02.29
10:10:46




우한코로나

대만 차이잉원 총통은 초기에 중국인의 입국을 차단함으로서 코로나 바이러스 방역에 효과적으로 성공했다.
중공 공산당에 읊조리고, 자국국민에게 바이러스 감염원의 불명예를 덮어씌원 박능후와 문재앙 당서기는 그 죄값을 반드시 비씨게 치뤄야 할것이다.
20.02.29
10:35:58




한명이라도 확진

만약에 길거리에서 감염되는 사례가 발생되지 않기를 이거 감염사례 나오면 재앙이다 진짜 20.03.01
08:54:05




무지렁이 백성?

애초에 중국인이던 내국인이던 조선족이던 베트남처럼 전부 막았으면
이렇게 감염자가 많지 않았을 것,
우리는 국경을 맞대고 있는 것도 아닌데,,,,
20.03.02
09:42:49



이 름
암 호

                    

 
 
10075    자가 격리중 독서가 킵초게가 읽는 4권의 책  [1]    소식통 20.04.23 2 426
10074    층간소음 항의할 때 조심할 것      생활팁 20.04.23 0 579
10073    베를린마라톤도 연기  [4]    소식통 20.04.22 0 449
10072    이봉주의 슬기로운 이중생활 - 3  [4]    탐험대 20.04.22 0 777
10071    사회에 못나오게 해주세요  [5]    눈 못감아요 20.04.22 0 664
10070    이봉주의 슬기로운 이중생활 - 2  [3]    탐험대 20.04.20 0 900
10069    99%가 땟자국이라고 생각했던      정보통 20.04.19 0 646
10068    수면의 중요성  [1]    잠보 20.04.19 0 569
10067    열심히 달려 국토종단한 철수...그런데  [15]    무리무리 20.04.17 0 1152
10066    고구려 사무국 전화통화불능  [4]    대회연기참가자 20.04.17 2 717
10065    러너와 쉼다리의 미학  [3]    번달사 20.04.17 0 442
10064    이봉주의 슬기로운 이중생활  [3]    탐험대 20.04.16 0 928
10063    나이키 코로나 전선에 뛰어들었다      정보 20.04.16 0 471
10062    5/24제주국제관광 풀마라톤연기....  [5]    초중고수 20.04.15 3 724
10061    안철수 잘 뛰네요  [11]    러너 20.04.14 0 1422
10060    이 사람을 고발합니다.  [10]    주랑 20.04.13 2 1560
10059    정말 슬픈 말이다  [4]    흑흑 20.04.13 0 793
10058    제 아내는 10K만 뛰면 꼭 중간에 화장실을 가...  [2]    쿠키만스타 20.04.13 0 682
10057    알아두면 유용한 사이트를 한꺼번에      생활팁 20.04.13 0 1580
10056    우한코로나 바이러스의 폐 섬유화 현상과 대책  [5]    VaporFly 20.04.12 0 419
10055    찬물이 몸에 안 좋은 이유  [3]    정보통 20.04.12 1 656
10054    이런 걸 보면서 달리면...  [2]    가상 20.04.12 1 612
10053    스크린마라톤...??  [3]    달림이1 20.04.10 0 683
10052    마라톤 연습 할 때 운동화 좋은거 신어야 되나요...  [13]    마알못 20.04.10 1 590
10051    카프가드의 회복효과.  [4]    하룻강아 20.04.10 0 554

     
12345678910다음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