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춘천, JTBC마라톤 역대 개최일 비교 (1주간격, 2주간격)
2023-11-07 10:46:48, H : 1,321, V : 18


과거 위 두대회의 개최일시를 보면 일주일 간격이 가장 많고 2주간격도 있습니다. 2001-2005년까지 5년연속 2주간격으로 유지되다가 최근에는 1주간격이 더 많은데요.. 양 주최사가 대회일정을 결정하면서 마스터스 참가를 어떤 면에서 고려하는지 주목됩니다.  

두 대회를 비교하는 이유는 가을에 비슷한 시기에 개최되는 라이벌대회이므로 마스터스 러너가 둘다참여할 수 있는가와 관련되기 때문입니다.  공론화가 안되어온 주제이기도 합니다.

간혹 있을 수 있는 엘리트러너의 중복참가방지 등을 감안하더라도(엘리트는 간격이 여간 벌어지지 않는한 사실상 두대회중 하나만 뛸것임) 만약 개최일이  2주 이상 충분한 간격이 있는 경우, 수요자인 마스터스러너들 상당수가 두대회 모두 참가할수 있을 것이나, 이로 인해 두 대회중 하나의 선택을 강요받는 측면이 있습니다. 마스터스러너들 중 목표기록을 추구하는 경우 간격이 2주 이상 된다면 앞선 레이스에서 실패나 연습주 후 두번째 대회를 연짱으로 참가하는 러너가 많을 것으로 추정되나 이에 관한 자료는 잘 없습니다.  

한편으론 이를 통해 위 경쟁사들이 상호 상대방이 수요자에게 접근하지 못하도록 배제, 제한하고 있습니다.   물론 이는 주로와 수용인원(공급능력)을 일단 배제한 말입니다. 봄에 열리는 동아마라톤 역시 소위 3대메이저마라톤이라고 하여 참가비 등에서도 비슷한 추세가 지속됩니다.

참고가 될까싶어 일본의 경우 동경마라톤, 오사카마라톤 개최일을 찾아봤더니 종전 가을에 개최되었던 오사카마라톤이 22년부터 봄으로 이동하면서 동경마라톤보다 일주일 간격으로 앞서 개최되고 있습니다. 이게 비교대상인지, 어떤 시사점이 있는지는 흥미로운 부분인데요.. 일본의 경우 우리보다 마라톤저변이 넓고 일본사회가 그렇지만 지역육상연맹이나 마스터스 러너의 의견반영에 있어서는 참고할 부분도 있다고 보고, 이들 주최사의 팔러시나 일본 마스터스 러너계의 의견도 주목할 부분입니다.

 

년도별 개최일            조선일보 마라톤        JTBC서울마라톤 (구 중앙서울마라톤)
1991                           춘천이동
1997                           10.26(동호인개방)
1998
1999                             10.24                                      하프마라톤으로 시작
2000                           10.22
2001                           10.21           (2주간격)               11.3(하프)
2002                           10.20           (2주간격)                  11.3
2003                           10.19           (2주간격)                   11.2
2004                           10.24           (2주간격)                   11.7
2005                           10.23           (2주간격)                   11.6
2006                          10.29           (1주간격)                   11.5
2007                          10.28            (1주간격)                  11.4
2008                          10.26           (1주간격)                    11.2
2009                          10.25           (1주간격)                   11.1
2010                          10.24           (2주간격)                    11.7
2011                          10.23           (2주간격)                    11.6
2012                          10.28           (1주간격)                    11.4
2013                          10.27           (1주간격)                    11.3
2014                          10.26           (2주간격)                     11.9
2015                          10.25          (1주간격)                     11.1
2016                          10.23          (2주간격)                    11.6
2017                          10.29          (1주간격)                     11.5
2018                          10.28          (1주간격)                     11.4
2019                          10.27          (1주간격)                     11.3
(코로나)
2022                          10.23          (2주간격)                     11.6
2023                          10.29          (1주간격)                     11.5
대한육상연맹 대회정보 http://www.kaaf.or.kr/ver3/info/internal.asp?currentYear=2023
및 인터넷검색 (특히 과거기록조회, 명예의전당을 운영하는 춘마와 달리 구중앙/JTBC는 매년 대회사이트를 새로 만들면서 18년도기록부터 제공하고 과거기록 찾기가 어렵습니다. 불과 20여년전인데 주최사에서 기록을 관리하지 않고있어 심지어 개최일시마져 찾기가 쉽지 않습니다.


일본 오사카/동경 마라톤 개최일 비교

년도    오사카   동경
07                 2.18
08                 2.17
09                 3.22
10                 2.28
11                 2.27
12     11.25        2.26
13     10.27        2.24
14     10.26        2.23
15     10.25        2.22
16     10.30        2.28
17     11.26        2.26
18     11.25        2.25
19     12.1          3.3
20     cancel      3.1 (코로나영향으로 엘리트만으로 개최)
21     cancel

22     2.27*(엘리트만)  3.6    *제10회 오사카 마라톤·제77회 비와코 매일 마라톤 통합
23     2.26          3.5
24     2.25          3.3




우왕
 (2023-11-07 10:54:15)

상세한 비교 감사합니다.


Z
 (2023-11-07 17:02:11)

다양한 의견들이 공론화되면 좋을 듯 합니다. 일본 런넷에 대회평가섹션이 있는데 오사카마라톤이 작년 봄으로 전환하고 올해 마스터스가 참가했는데, 이례적으로 1차모집 미달로 2차모집을 했고 급식부족, 코스, 참가비인상 등 42점대의 낮은 점수를 받고 있는 것 같습니다.
(크롬에서 열어 한국어번역하기 기능을 사용하면 읽을 수 있음) 검색어
https://run넷.jp/report/race.do?raceId=9000323173

국내보다 마라톤규모가 큰 일본에서 런넷과 같은 사이트에 각종대회의 평가와 댓글기능이 있는것은 부러운 일입니다.

마라톤대회 평가 영미권사이트 (동경마라톤을 평가한 부분)
https://raceraves.콤/races/tokyo-marathon/


말라
 (2023-11-08 10:24:28)

2007년 잘못 된거 같습니다. 2007년은 10월28일에 개최되었습니다.
보통 춘마는 10월 마지막주 일요일 제마는 11월 1주 일요일로 알고있으나
상황에 따라 10월 4. 5주 11월 1.2주에 하는거 같습니다.


Z
 (2023-11-09 08:33:45)

정정했습니다. 10.28 개인들이 기록한게 검색되네요. 그럼 1주 간격입니다.


Z
 (2023-11-09 09:05:40)

예전부터 관심을 갖던 주제인데 이번에 한번 찾아봤습니다. 말씀을 듣고 다시보니 위 수치만 놓고보면 후발주자인 중앙이 진입하고 2001-2005년 연속 5년간 2주간격이었는데 이는 중앙이 기존 춘천보다 2주후로 설정했기 때문인 듯 합니다. 그런데 이후 춘천이 1주 뒤로 미룸으로서 1주간격 상황이 발생했을 가능성도 있습니다. 양사가 서로를 의식하고 어느정도 조율을 거치는지는 모르나, 결과만 놓고보면 2주역시 가능해보이지만 이를 특별히 마스터스러너들을 위해 의식하지 않는건 아닌가 하는 추측도 가능합니다. 현재 수용능력으로만 봤을때는 일견 춘천은 도로폭이나 지방이어서 교통통제가 상대적으로 용이한 점을 감안하면 더 수용능력이 있습니다. 반면 JTBC도 비록 서울이기는 하나 기존 넓은 주로였는데 작년이후 바뀐 주로를 보면 여의도까지 강변도로가 특히 폭이 좁은 것 같고요. 특히 10K인원이 대거 풀 이후 뛰게 되는 점이 문제입니다. 화장실, 짐보관 등이 계속 지적되고 D조는 AB조 이후 15분 이상 늦게 출발시켰는데 앞에 막고있는무리를 뚫고 지나가야 하는등 혼선도 있었고요. 위 런넷 오사카 사이트에도 바뀐 주로, 동경과의 간격, 출발그룹배정, 급식 등 의견이 언급됩니다. 비록 수백명이 평가하더라도 저런 사이트가 있으면 객관적인 공론화가 됩니다. 반면 우리는 각종 블로그나 카페에서 개인의 의견이 분출될 뿐입니다. 다만 동경, 오사카는 각각 동서를 대표하는 일본의 도심마라톤으로 각각 봄, 가을이었는데 오사카가 작년 봄으로 이전하면서 작년엔 엘리트 올해처음 마스터스를 운용하면서 1주간격이 된 것인데 반해, 춘마, 제마는 어차피 전국러너가 뛴다는점에서 수요층이 동일합니다(춘천은 수도권러너가 이동하게될 뿐). 일본은 저것말고도 교토 후쿠오카 등 도심마라톤이 상당히 많고 지역마라톤 역시 많습니다. 또 올해 작년 이태원 여파로 한강에서 하프대회가 주였고 풀 대회 허가 받기가 어려웠다고 합니다.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743   행복은 주어지는 것이 아니라 짓는 것이다    이정범 2024/02/19 336
12742   1류 선수가 없는 교토마라톤 모습  [1]  소식지 2024/02/19 238
12741   킵툼 동승 여인의 중간 진술 내용...    소식통 2024/02/18 383
12740   닷새만에 또 다른 육상 전설 사라져    부고 2024/02/17 429
12739   나고야 여자마라톤 참가 선수 발표    외신 2024/02/17 164
12738   지역별로 달리기에 타고난 유전자가 있나?    토픽 2024/02/17 139
12737   부검 공개, 킵툼 코치 과다출혈로 사망    소식통 2024/02/17 157
12736   케냐 대통령 "1주내로 킵툼 새 집 건축하라"    소식통 2024/02/16 159
12735   킵툼 동승 여인 코스게이 조사 시작  [3]  소식통 2024/02/16 263
12734   킵툼의 미스터리에 쌓인 죽음, 그녀는 알고 있다  [9]  주랑 2024/02/16 948
12733   10키로 준비하고있는대 러닝머신 어떻게 해야할...  [4]  고민 2024/02/16 184
12732   죽음에서 삶으로 얼른 돌아오라-켈빈 킵툼에게  [5]  이정범 2024/02/15 564
12731   사망 나흘전 찾아간 4인조 남성 정체 밝혀져    속보 2024/02/15 365
12730   킵툼 사망 4일전 찾아온 신원불상 3명 체포    소식통 2024/02/14 188
12729   킵툼과 동승한 여인에 대한 의혹들    외신 2024/02/14 202
12728   100실링 덕택에 사고를 면한 킵툼의 친구  [1]  소식통 2024/02/14 217
12727   킵툼 사고차량 에어백 터지지 않았다    중간발표 2024/02/14 209
12726   사고전 킵툼 아버지를 찾아온 4명의 정체는?    의혹 2024/02/13 282
12725   교통 사고를 당했던 케냐의 육상 선수들    소식통 2024/02/13 379
12724   킵툼의 처참한 사고 현장 모습들  [1]  화보 2024/02/13 601
12723   최대한 경쾌하게 달리려면  [2]  이정범 2024/02/13 657
12722   킵툼 아버지 아들 사망원인 철저 조사 요구    속보 2024/02/12 289
12721   킵툼 파손된 차량 등 후속 보도  [1]  소식 2024/02/12 386
12720   세계기록 보유자 켈빈 킵툼 교통사고로 사망  [8]  부고 2024/02/12 1350
12719   미국 엘리트 선수들이 신는 신발..    용품소식 2024/02/09 459
[1][2] 3 [4][5][6][7][8][9][10]..[512]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