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돌아 왔 소  
번달사 조회 : 666, 추천 : 33



유목민은 길을 떠날 때면 가죽 허리띠를 준비해 간다. 사막을 가다 허기지면

가죽띠로 배를 졸라맨다.

50일 가까운 장맛비에 선잠 눈꺼풀에 매달고 현관문을 박차고 밖으로 뛰쳐

나갈 때 주자의 손엔 비닐우의가 쥐어 있다.

비가 잦으면 일조량이 부족해서 식물은 광합성을 못하게 된다. 과일을 사

먹어도 당도가 있을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

긴 장마에 햇빛 노출량 부족으로 모자라거나 부족하기 쉬운 비타민 D를

식품을 통해 섭취해야 한다며 우유를 마시면서 과일보다 더 달척지근하게 마

신다. 우유를 마시고 달렸 "소"

어릴쩍 정월 대보름날이면 빈깡통에 마른 쇠ddong 넣고 빙글빙글 돌리

면 불이 뻘겋게 달구어져 보름달 같은 원을 그리며 쥐불놀이를 하면

그 화력은 쎄고 오래간다. 빈깡통안에 불이 뻘겋게 붙는 쾌감에 바람

을 일으키려 깡통을 들고 뛰고, 팔로 돌리면서 꿰찬 인내력과 지구력

이 몸에 내재되 있어 이처럼 비오는 날 밖으로 나가 달릴 수 있다

고 봅니다. 이처럼 소는 트림이외엔 버릴 것이 없다.

이번 집중호우로 합천에서 낙동강 변 밀양까지 80km떨어진 곳에

서 소가 발견됐으며, 구례에서 경남 남해군의 무인도까지 간 암소를 구조

해 주인에게 인계했다고 언론은 보도한다.

홍수가 나 물에 빠지면 소는 살고 말은 죽는 다는 뜻으로 우생마사 라는 말이 있다. 이 말의 유래는 말은 제 헤엄 실력을 믿고 물살을 거슬러 가다가 지쳐 익사한다.

반면 헤엄이 서툰 소는 물살에 몸을 맡겨 떠내려가다가 물가에 닿아

목숨을 구한다. 힘 좋고,세력 두텁다고 이를 믿고 밀어붙이는 걸 경계하는

말이다. 세상을 순리대로 살라는 거다.

강을 떠내려가다 헤엄쳐 살아나 "돌아온 소"가 주자에게 시사(示唆)하는 봐

가 크다. 지치지 않게 우보(牛步)처럼 가라 한다.

            




불쌍

소들이 모두다 삐쩍 말랐네.... 20.08.13
22:07:03




번달사

고맙 "소"
소가 한국인들에게 사랑받는 진짜 이유는 특유의 충실함 때문이었을 겁니다.
60~70연대 소를 키워 자식들 공부를 시켰으며,아들 딸 시집,장가 보내는데 일조 했"소" 고맙 "소"
20.08.14
05:03:07



이 름
암 호

                    

 
 
10351    일본 여자 100m 선수 면면이...  [3]    소식통 20.09.21 0 472
10350    라면보다 칼로리가 높은 것?!  [4]    생활팁 20.09.19 4 1183
10349    코로나!무섭네? 20년클럽회원을 초짜로  [4]    공 평일 20.09.19 5 686
10348    월 120km 5년 달려도 살이 안빠집니다  [12]    통통녀 20.09.18 5 751
10347    기록을 올리는 가장 쉬운 방법  [5]    산골농부 20.09.16 6 987
10346    뉴욕마라톤 초대우승자 50년만에 한 바퀴 돌아      외신 20.09.14 7 407
10345    2020 평창 대관령 하프마라톤      유툽 20.09.12 6 888
10344    이 와중에도 할 대회는 하군요  [1]    유툽 20.09.12 7 906
10343    드디어 가을이 왔어요!  [3]    이정범 20.09.11 9 689
10342    주말 에스토니아 탈린 마라톤 예정대로 개최  [1]    외신 20.09.11 4 320
10341    도쿄마라톤 1만5천 규모로 내년 10월 개최안 부...  [1]    외신 20.09.11 2 362
10340    우정과 변절자?  [7]    돈키호테 20.09.10 4 754
10339    마라톤 피니시 탑 5선      화제 20.09.10 9 598
10338    이게 진정한 인간승리다  [4]    감동 20.09.10 4 632
10337    달리기중 사망자 신원이 파악 되지 않아  [1]    토픽 20.09.09 6 589
10336    코로나가 러너에게 주는 혜택  [1]    번달사 20.09.09 2 2198
10335    패러, 하산 1시간주 세계기록 수립  [2]    외신 20.09.08 7 496
10334    안동마라톤 2차 환불 진행, 참으로 늦게도 해주...  [41]    청풍 20.09.07 0 699
10333    나이키 달리기 어플 후기  [1]    나여성 20.09.06 5 693
10332    마라톤과 저나트륨혈증  [2]    완주자 20.09.05 1 534
10331    코로나저주 뒤에 숨은 무한 축복  [13]    낙천적인 마라톤광 20.09.03 2 1132
10330    온라인 전세계 달리기 참가비 차이?  [9]    참가비차이 20.09.02 3 867
10329    도쿄마라톤 내년 10월 개최 검토  [1]    외신 20.09.01 6 427
10328    조은산 네 이놈~~!  [10]    상소문2 20.08.31 3 1172
10327    불꽃 튀는 세기의 레이스  [22]    주랑 20.08.31 4 1258

     
12345678910다음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