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발이 생각대로 움직이지 않습니다
4학년  2022-04-14 09:33:29, H : 577, V : 9


주력 5년 41세 남자로, 1개월 전부터 러닝 중에 하체를 원하는 폼으로 달릴 수 없어 난감해하고 있습니다.  말로 표현하기 어렵는데 다리의 착지점이 흐트러진다고 할까, 고관절 주변이 생각대로의 움직이지 못하고 가볍게 경련이 일어난 것같은 상태가 계속됩니다.

가벼운 조깅시에는 그 증상이 나타나지 않지만 거리가 길어질수록, 또 속도가 빨라질수록 그 증상이 나타나는 빈도가 높아집니다.  원인 및 대처법 등을 가르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지금은 4월 풀을 위해 거리주 중심의 연습을 하고 있는 단계입니다.  월간 주행거리는 300~350km, 개인최고는 3시간 21분, 하프 1시간 28분입니다.

지나다
 (2022-04-14 10:50:28)

수분(미네랄) 부족으로 뇌에서 지령이 잘 전달되지 않았거나 근력부족이 원인이라고 생각됩니다.
설령 훈련이라도 급수는 5Km에 1번 정도를 기준으로 꼭 물을 마시는게 좋습니다.
조깅이나 LSD 등의 단조로운 연습으로는 근력이 붙기 어렵고, 심폐 기능과 근력에 차이가 있으면 다리가 따라오지 않는 것 같은 감각에 빠집니다. 짧은 질주인 윈드스프린트를 적극적으로 넣거나 스피드 연습과 보강 근육 트레이닝도 해 보는 게 좋습니다.


한마디
 (2022-04-14 11:10:16)

안녕하세요。
저보다 훨씬 높은 레벨로 달리고 계신 것 같습니다. 오지랖 넓다고 생각하실지 모르지만 뭔가 참고가 되었으면 해서 글을 남깁니다.

저도 님이 말씀하신 것 같은 증상(?)을 느낄 때가 있습니다.
이상적이라고 느끼는 폼을 체득하는 것이 꽤 어렵고, 또 이상적인 폼은 많은 요소가 절묘하게 균형 잡힌 후에야 비로소 실현된다고 생각합니다.

거리가 길어질수록, 또 속도를 올리면 올릴수록 그 증상의 재현 빈도가 높아지는 것이므로 피로에 의한 근력 저하, 유연성 저하로 인해 균형이 깨지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불편함은 고관절 주변을 중심으로 느끼는 것 같습니다만, 그것은 결과이며, 균형을 잃고 있는 주된 요인은 다른 데 있을지도 모르기 때문에, 2개월 전 정도부터의 연습 기록을 자세히 확인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예를 들면 팔흔들기 습관이 어느새 변해있어 좌우 언밸런스가 되어있다든지, 최근 복근의 강화를 게을리하여 무게 중심이 잘 다리 위에 올라가지 않는다든지, 스트레칭을 게을리하고 있어 고관절 주위의 유연성이 저하되는 등입니다.

이러한 것중 해당된다면 그 부분을 중심으로 수정해 나가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열심히 하세요.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302   이번 사건 펙트만 정리해 봅니다.  [10]  morning 2022/05/10 808
11301   그는 어떻게 조작했을까?  [6]  조작참쉽죠 2022/05/10 610
11300     [re] 그는 어떻게 조작했을까?    나그네 2022/05/10 311
11299   육상경기 중계중 발생한 해프닝  [1]  아뿔사 2022/05/10 407
11298   태★님 이것도 설명 좀 부탁드립니다.  [5]  판단은여러분에게 2022/05/09 624
11297   주말 각종 레이스에서 호기록 쏟아져    외신 2022/05/09 1043
11296   트랙 가민측정은 트랙모드와 랩타임으로만 합시다  [3]  오키로27분 2022/05/09 414
11295   마라톤을 잘하는 7가지 비법    마라톤 7기법 2022/05/09 447
11294   오인환 감독의 마라톤 5가지 부드러운 원칙    마라톤자세 2022/05/09 394
11293   두 번째 사과의 글입니다.  [19]  김태권 2022/05/09 1144
11292     [re] 두 번째 사과의 글입니다.    칠사마×거짓말마 2022/05/09 380
11291   무리를 일으켜서 사과의 글을 올립니다.  [3]  김태권 2022/05/09 730
11290   쓰레기와 진수성찬 사이    이정범 2022/05/09 767
11289   기록 의심하는분들께..  [3]  태권왕강태풍 2022/05/08 638
11288   태권도님께  [6]  태권도 2022/05/08 670
11287   부정 기록의 의도가  [20]  사기꾼응징 2022/05/07 827
11286   마스터즈 새로운 별! 갑작스런 그는 뉴규?  [27]  될때까지 2022/05/05 1638
11285     [re] 마스터즈 새로운 별! 갑작스런 그는 뉴규?  [1]  관종 2022/05/09 365
11284   2022 5/21서울신문마라톤  [3]  105번 2022/05/03 834
11283   하프마라톤후 설사에 대해서  [1]  1년주자 2022/05/03 333
11282   마스크 벗고 달리기  [2]  번달사 2022/05/03 445
11281   아디다스 대회 중장거리 기록 쏟아져  [1]  소식지 2022/05/02 500
11280   제2회 지리산왕복종주 55k  [2]  명품트레일런 2022/05/02 470
11279   의족 여성러너 104일 연속 풀코스 완주 성료!  [1]  토픽 2022/05/02 211
11278   또 마라톤에 도전하기 위해 이전 마라톤은 잊어...  [1]  연구팀 2022/05/02 302
[1][2] 3 [4][5][6][7][8][9][10]..[455]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