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달리는 거리를 늘리고 싶습니다
챗바퀴  2024-01-11 21:00:50, H : 626, V : 18


운동 부족으로 헬스장에 다니는데
거기서 달리기를 하게 되었고,
달리기가 끝난 후의 상쾌함이 습관이 되어
주 3일 정도 달리고 있습니다.  

그런데 좀처럼 일정 거리부터는 거리가 늘어나지 않습니다.
지금은 7km가 고작입니다.
달리는 자세를 배우지 않았기 때문에 폼이 나빠 그런지,
아니면 근육이 적어 체력이 없어 그런지 모르겠습니다만,
7km의 벽이 두껍습니다.

하프 마라톤이나 풀 마라톤 대회에 나가고 싶습니다만,
지금 이대로는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어떻게 트레이닝을 해나가면 거리를 늘릴 수 있을까요?
아시는 분 꼭 요령을 알려주세요^^

대회참가
 (2024-01-12 00:03:40)

10km 대회에 나간다고 해서 사전에 10km를 달리지 못하면 안 되는 것은 아닙니다.

얼마나 오래 달리기를 해왔는지 모르겠습니다만, 3-6개월 정도 그 페이스라면 주 3일에서 서서히 주 4-5일로 늘려 보십시오.
한 번에 몇 km를 달리느냐보다 일주일에 총 몇 km를 달리느냐가 더 중요합니다.
주 5일 달릴 경우에는 4일은 3-5km면 충분하고 주말 하루만 7-8km 정도 달려보세요.
그런 페이스로 1-3개월, 그리고 10km 레이스에 출전해 보세요.
무조건 10km 완주할 수 있어요.

마온에 보면 10km 달리는 프로그램도 있으니까 기초적인 것, 부상 예방법, 신발 선택 방법, 여러 가지 도움이 될 것입니다.
쭉 읽어보시면 도움이 될 듯합니다.


서브3
 (2024-01-12 10:16:35)

헬스장에서는 누구나 힘들고 거리 늘리기가 어렵습니다
될수있으면 밖에서 조깅을 추천합니다


나도초보
 (2024-01-12 10:43:13)

저도 초보 초슬로우 러너인데 달리면 기분이 좋죠.

저만의 방식입니다만...
달리기 시작시의 속도를 줄여보세요.
예를 들어 1km 6분으로 달리고 계신다면
달리기 시작할 때는 1km터 7분 혹은 7분 30초까지 떨어뜨려 보세요.
느려서 달리기 힘들 정도(^^)입니다.

10분에서 15분 정도 이 페이스를 유지하고
서서히 평소 페이스까지 올려갑니다.

날씨가 추워 밖을 달리는 것이 어렵습니다만,
기계보다 밖을 달리는 것이 훨씬 편하고 긴 거리를 달릴 수 있습니다.

일단 하프 대회에 나갈 수 있으면 좋겠네요.


지나가다
 (2024-01-12 11:57:47)

안녕하세요

저는 30대 후반 하프 마라톤 경험자입니다.(현재 40대 후반)
러닝을 하는 곳이 트레드밀인가요? 아니면 헬스장 안의 순환 코스인가요?
트레드밀이라면 속도를 몇 km로 설정하고 있나요?
달리는 조건에 따라서 조언도 달라질 거라고 생각합니다.

7km 시점에서 달릴 수 없게 되는 직접적인 원인은 무엇일까요.
숨쉬기가 힘들어? 배가 아파? 무릎이 아파? 정강이가 아파?
다리 전체가 피로로 움직이지 않게 되는 건가요?etc...

짚이는 원인을 다 꼽아보세요.
원인을 모르면 제대로 된 조언이 어려워집니다.
또 체형(키, 몸무게, 체지방률) 정보가 있으면 더 정확한 조언을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지금 시점에서의 조언은 달리는 속도를 늦추는 것입니다.
러닝 트레이닝 방법으로 LSD(Long Slow Distance)라는 것을 알고 있습니까?
장시간, 천천히 긴 거리를 달리는 것입니다.
평소 속도의 2/3~1/2 정도의 속도로 장시간 달려보세요.
의외로 거리를 늘릴 수 있습니다.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739   1류 선수가 없는 교토마라톤 모습  [1]  소식지 2024/02/19 438
12738   킵툼 동승 여인의 중간 진술 내용...    소식통 2024/02/18 570
12737   닷새만에 또 다른 육상 전설 사라져    부고 2024/02/17 624
12736   나고야 여자마라톤 참가 선수 발표    외신 2024/02/17 374
12735   지역별로 달리기에 타고난 유전자가 있나?    토픽 2024/02/17 303
12734   부검 공개, 킵툼 코치 과다출혈로 사망    소식통 2024/02/17 355
12733   케냐 대통령 "1주내로 킵툼 새 집 건축하라"    소식통 2024/02/16 268
12732   킵툼 동승 여인 코스게이 조사 시작  [3]  소식통 2024/02/16 487
12731   킵툼의 미스터리에 쌓인 죽음, 그녀는 알고 있다  [9]  주랑 2024/02/16 1232
12730   10키로 준비하고있는대 러닝머신 어떻게 해야할...  [4]  고민 2024/02/16 360
12729   죽음에서 삶으로 얼른 돌아오라-켈빈 킵툼에게  [5]  이정범 2024/02/15 1444
12728   사망 나흘전 찾아간 4인조 남성 정체 밝혀져    속보 2024/02/15 510
12727   킵툼 사망 4일전 찾아온 신원불상 3명 체포    소식통 2024/02/14 363
12726   킵툼과 동승한 여인에 대한 의혹들    외신 2024/02/14 359
12725   100실링 덕택에 사고를 면한 킵툼의 친구  [1]  소식통 2024/02/14 428
12724   킵툼 사고차량 에어백 터지지 않았다    중간발표 2024/02/14 350
12723   사고전 킵툼 아버지를 찾아온 4명의 정체는?    의혹 2024/02/13 406
12722   교통 사고를 당했던 케냐의 육상 선수들    소식통 2024/02/13 591
12721   킵툼의 처참한 사고 현장 모습들  [1]  화보 2024/02/13 782
12720   최대한 경쾌하게 달리려면  [2]  이정범 2024/02/13 1463
12719   킵툼 아버지 아들 사망원인 철저 조사 요구    속보 2024/02/12 430
12718   킵툼 파손된 차량 등 후속 보도  [1]  소식 2024/02/12 613
12717   세계기록 보유자 켈빈 킵툼 교통사고로 사망  [8]  부고 2024/02/12 1584
12716   미국 엘리트 선수들이 신는 신발..    용품소식 2024/02/09 670
12715   가와우치 유키 부상으로 오사카 출전 포기?  [1]  근황 2024/02/09 445
  [1].. 11 [12][13][14][15][16][17][18][19][20]..[520]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