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체감온도 영하10도 마라톤과 생리적 현상
번달사  2024-03-02 10:23:44, H : 584, V : 10


체감온도 영하 11도의 뚝섬 대회장을 을씨년스럽다.
강바람이 휭하게 몰아쳐 뇨의를 느끼며 화장실앞에 줄을 길게 긋는다

"당신이 지금 안에서 사색(思索)하는 동안"

"......그 긴 동안!"

".....밖에 있는"

"당신의 동료는 사색(死色)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러너들은 한강의 일엽편주(一葉片舟)가 되어 한 잎 작은 배처럼 떠 있다
찬 바람에 흔들리면서 부대끼면서 눈물을 감추고,콧물을 훌쩍거린다
앞 선 주자 뒤에 칠성장어처럼 붙어 강바람을 피하며 간다

외부 기온이 낮고 바람이 불면 달리면서 찬 공기가 폐부를 들락거리며 심부
체온을 높일 수 없어서 열활성단백질을 만들어내지 못한다.
얇은 옷을 여러겹 껴 입어 공기층을 형성하며 몸 안의 체온을 유지하고 밖의 기온을 차단한다

낮은 기온에서의 강변 둔치 주로는 동토(凍土)가 된다.
차거운 강 바람에 관절 풀지 못하고 둔탁하다
삐끄덕이는 관절은 멀리가는 것을 좋아라하지 않는다

추위와 맞서 달리며 체열생산율을 높이기 위해 발을 더 재촉하게 된다
앞 선 주자에 막혀 내 의지데로 갈수 없을 때는 지그재주법을 구사한다
같은 거리를 달려도 그 만큼 체력소모가 많다

달리기는 고충격 운동으로 언 땅 딱딱한 노면일수록 착지시 적혈구가 더 파괴된다
적혈구는 산소를 운반하는 역활을 하므로써 적혈구가 파괴 될  경우 달리기시
숨이 가쁘며 피로감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달리기로 체온의 정점을 이루는 시간은 40분 정도로 1시간 이내에 있을 때이고,1시간이 지나면 체온이 서서히 떨어지는것을 느끼며, 땀이 식는다. 아울러서 영하 10도의 체감온도의 레이스에서는 10km가 제격이며, 길면 하프정도 갈 것을 권장한다.

애 써 풀코스를 달릴 때는 모공이 열려 찬 바람이 들어오지 않게 방한모를 쓰고
방한 장갑에 몸의 체온을 유지시키고 밖으로의 바람을 막아주는 기능성 쿨멕스 원단의
옷을 여려겹 입고, 체온을 잘 유지하며 간다.

강 변의 갈대는 바람부는데로 일제히 쓰러지고 일어서기를 반복한다. 휘어질지언정 꺽이지 않는다.추꺽맘 추위에 꺽이지 않는 마음이라야 완주할 수 있다. 그 겸손의 극치를 두 다리에 꿰차고 마라톤 레이스를 펼친다.묶은 갈대가 러너에게 까딱거리며 인사한다.완주하는 자가 강자다

후후후
 (2024-03-02 17:40:42)

3/1 머니투데이 뚝섬마라톤대회에서 영하의 강풍을 뚫고 풀코스달려서 완주하신분들.....!!
대단히 존경합니다.....후후후


살빼자
 (2024-03-04 13:28:29)

3/1 3.1절 기념 단축마라톤 하프코스 참가 했는데요.
숏팬츠와 싱글렛만 입고 달리시는 분들은 대체 무었인지 ㅎㅎ

출발전엔 발가락이 시려워서 러닝화 앞부분 테이픙이 절실하게 느껴졌습니다.
그리고 15k 에서 양손의 핫팩을 버렸는데 17k부터 불어재끼는 강풍에 손이 시려워 힘들었습니다.
출발부터 완주까지 흘러내리는 눈물은 수시로 닦아줘야 하구요.
암튼 강풍 속에서 달리시는 모든 러너분들 고생 많으셨습니다.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837   대구 대회 코스  [1]  대구 풀 2024/03/19 655
12836   생활마라톤에서 외국인 시상제외 EU판례  [1]  J 2024/03/19 592
12835   이번 동마 서브-3가 835명 정도 되군요  [11]  자료 2024/03/19 1176
12834   좋은 대회였네요  [9]  G.Gil 2024/03/19 862
12833   외국인은 명전 입성도 불가군요  [4]  명전 2024/03/19 658
12832   동마 외국인 입상 배제에 대해  [11]  개선점 2024/03/18 859
12831   군산코스 고저도 궁금합니다  [5]  풀코스 2024/03/18 594
12830   우리나라 메이저 대회는 왜 거리가 길까요..  [12]  아재 2024/03/18 1023
12829   내년 우승한다  [2]  유망주 2024/03/18 650
12828   이번 동아마라톤 난이도가 어느정도였을까요??  [2]  햐 2024/03/18 803
12827   꼭 11자로 달려야 하나요?  [4]  런닝이 2024/03/18 685
12826   서울마라톤 플라스틱 물컵 사용하기 괜찮았나요?  [3]  물컵 2024/03/18 806
12825   서울국제마라톤 피켓  [2]  번달사 2024/03/18 821
12824   서울마라톤대회(동마) 유감  [6]  달리미 2024/03/17 1404
12823   송선수(young)는 이제 기대가 안된다  [4]  송선수팬 2024/03/17 1292
12822   허드슨 선수에게 무슨 일이?  [3]  궁금 2024/03/17 1402
12821   김지섭 홍서린 선수 축하합니다  [2]  ㅇㅇㅇ 2024/03/17 1034
12820   정다은 선수는 왜 안나오죠?  [2]  궁금 2024/03/16 966
12819   허드슨 vs. 박현준 리턴매치 결과는?  [5]  궁금이 2024/03/16 1267
12818   서울국제마라톤 바뀐 훼니쉬라인    번달사 2024/03/16 740
12817   주로가 넓으면 가장자리로 달려야  [1]  꿀팁 2024/03/16 719
12816   잠실 주경기장에 주차 가능한가요?  [2]  문의 2024/03/15 413
12815   서울국제마라톤 코스 하프 지점이 정확히 지하철...  [2]  응원 2024/03/15 691
12814   12세 한인마라토너 써브쓰리.....써브쓰리 그...  [1]  J 2024/03/15 766
12813   왜 풀코스대회를 자꾸 없애냐...?  [4]  풀코스 2024/03/14 962
[1][2][3][4][5][6][7][8][9] 10 ..[523]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