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맥주마시며 1마일 달리기 세계기록 경신
외신  2014-06-02 17:16:53, H : 4,134, V : 395


[샌프란시스코] 영국 육상 선수 로저 배니스타가가 1마일(1600m)달리기에서 4분을 끊으며 세계 신기록을 수립한지  60년째인 올해 "비스트(야수)"라는 별명을 가진 미국의 제임스 닐슨 씨(34)는 지난 4월 1마일 달리기에서 또 다른 세계 기록을 세웠다.  맥주를 마시면서 달리는"비어 마일"에서 처음 5분을 끊었다.

1980년대 후반에 대학 캠퍼스에서 시작된 이 '비어 마일'은 아는 사람은 다 아는 이벤트로서 널리 열려왔다.  이 경주는 맥주를 1캔 마시고 트랙을 1바퀴 달린 후 이를 3회 반복하여 골인한 시간을 겨루는 것으로 그 동안에 프로 선수를 포함 많은 사람이 기록에 도전해 왔다.

닐슨 씨의 세계기록은 4분 57초.  동영상 공유사이트 "YouTube"에 공개된 닐슨 씨의 위업의 조회수는 100만회를 넘고 있다. 또 올해는 첫 세계대회가 예정되어 있다.  대학 시절 육상선수로 현재는 판매담당 중역을 맡고 있는 닐슨 씨는 의류업체와 맥주회사에서 협찬을 받았다고 한다.

하지만 이런 갑작스런 명성에는 의혹도 뒤따르고 있다. 기록을 세운 닐슨 씨의 영상을 자세히 살펴본 비어 마일 애호가들의 의혹이 제기되어 확산되고 있는 것이다. 닐슨 씨가 마신 4갠의 탄산이 어떤 이유로 빠져 있었던 것은 아닌지, 또 최초의 맥주 캔을 마셨을 때 통상 모두가 하는 것처럼 왜 머리 위에서 캔을 거꾸로 해서 마신 것을 증명해 보이지 않았는가 등의 의혹이 제기된 것이다.


(공식동영상)

비어 마일을 "창설"한 멤버인 죤 마이클(40)은 "(닐슨 씨는)최초의 맥주캔을 마신 것을 증명해 보이지 않았다"고 인정하면서도 "하지만 그는 슈퍼매니아다.  모두 규칙대로 했다고 생각한다.  술책을 부리지 않았다"고 했다.

비아 마일 애호가들은 규칙 따지기를 좋아한다. 이 스포츠의 룰이나 타임은 공식 사이트"Beermile.com"에 게재되고 있다.  도중에 구토했을 경우는 한 바퀴 더 뛰어야 한다는 룰도 있다.  많은 비어 마일 도전자가 보내 온 경기기록을 정밀 조사하여 시간을 사이트에 올리는 것은 자원 봉사자들이 하고 있다.

닐슨 씨는 적어도 100번은 그 규칙을 읽었다면서 고개를 들고 위에서 깡통을 뒤집어 마시는 것이 "적극 권장되고 있다".  하지만 공식룰 10항목에는 포함되 있지 않다고 했다.

이 문제를 매듭짓기 위해 비어 마일 애호가들은 올해 첫 세계 대회를 열려고 하고 있다.  이 세계 대회에서 닐슨 씨와 캐나다의 짐 핀레이송 씨(5분 09초, 2007년)와 호주의 조쉬 해리스 씨(5분 02초, 2012년) 등 과거의 기록 보유자들이 한 판 대결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캐나다 마라톤대회에서도 우승한 적이 있는 힌 핀레이송 씨는 출전할지 아직 모르겠다고 했다. "올해는 42살이 되었는데 솔직히 의욕도 안 생긴다"고 하면서 "지금도 빨리 마실 수 있다"고 했다.

캘리포니아 대학교 샌프란시스코 캠퍼스의 휴먼 퍼포먼스 센터의 책임자인 스포츠의학 전문가 앤서니 루크 씨에 의하면 비어 마일은 "구토나 구토를 유발할 위험이 크다"고 하면서 의학적으로는 권하고 싶은 행사는 아니다고 했다.  

OjTwHzgWZS
 (2015-01-07 19:44:42)

<a href=http://artvam.com/buyxanaxonline/>buy xanax online</a> alprazolam 0 5mg medley - cheap xanax


MCmebEIIiT
 (2015-02-05 00:00:31)

<a href=http://grapeescapes.net/tramadol/>tramadol no prescription</a> tramadol high dosage - how to buy tramadol online


johnansaz
 (2022-04-11 09:55:59)

http://t-links.org/EZjAi12N real sex dating near you!


markus
 (2022-04-19 11:29:19)

http://imrdsoacha.gov.co/silvitra-120mg-qrms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468   스포츠크림 사업자에게 당부드립니다  [4]  운영자 2014/03/13 3347
11467   뉴턴신발 망했나요?  [5]  달림 2016/11/06 4114
11466   마라톤 계속 해도되나요  [9]  이진섭 2014/04/29 3376
11465   뻐꾸기 퇴치 방법  [7]  복면달호 2014/04/12 3307
11464   도쿄올림픽 중장거리 우승자?  [4]  또달려 2021/04/21 4057
11463    new 서울시장 탄생을 기다림니다  [11]  최 2017/07/30 4540
11462   2017 북경마라톤 결과보기  [6]  외신 2017/09/18 4039
11461   운동의 습관 회로  [4]  번달사 2014/05/26 3292
11460   광화문에서 잠실까지 백오리길을 따라(끝)~  [12]  주랑 2017/03/17 4763
11459   10 km 기록 달성 트레이닝 방법  [5]  spyder 2017/03/24 4145
11458   달려서 지구한바퀴를 달린 남자이야기  [9]  해피러너 올레 2019/10/24 4348
11457   동영상으로 보는 주말 마라톤대회    유툽 2015/04/13 3942
11456   마라톤하면서 기부프로그램도 운영하려 합니다.    희망러너 2014/10/21 3752
11455   완전 지역축제네요  [6]  판도라 2014/06/10 3936
11454   [가와우치(5)] 레이스 당일 "비장의 식사"는?...  [4]  외신 2014/04/07 3489
11453   황영조 감독이 힐착지인가요 미드풋착지였나요?  [22]  궁금이 2020/04/30 5050
11452         [re] 안철수의 출발 그룹이 다름  [1]  검증완료 2019/10/05 3547
11451   위대한 골프러너  [1]  펜 2014/04/08 2981
11450   처절했던 춘마 ㅠ 고수님들 이유가 무엇이었을까...  [2]  해피러너 올레 2019/11/04 4291
11449   "한국 마라톤, 경쟁 시키든지 케냐 보내라"  [8]  군포터줏대감 2016/12/20 3985
11448   미국에서 여성 달림이 3명 연속으로 피살되  [2]  외신 2016/09/20 4020
11447   풀코스 연습부족이면 이방법을...  [4]  달림이 2015/09/16 4667
11446   한국 미세먼지 보도는 엉터리. 믿지마세요.  [7]  하룻강아 2015/04/12 4041
11445   신과 함께~ 달리기 神을 찾아서...  [16]  주랑 2018/01/30 5179
11444   킵초게의 고향, 케냐인들은 왜 빠를까? (한글자...  [31]  청풍 2020/05/18 4224
[1][2][3][4][5][6][7][8][9] 10 ..[468]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