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햇볕과 빗속을 겨금내기 달린다
번달사  2022-08-05 06:36:45, H : 349, V : 2
- Download #1 : 20220628_080844_(1)_(1).jpg (104.3 KB), Download : 1  



요즈음 날씨는 변덕스럽다 쨍한 날씨에 운동을 나갔다 비를 맞고 들어 오길 반복한다
햇볕과 비가 하루에도 몇 차례 "겨금내기" 든다
폭염에 그을린 구릿빛 종아리와 양말속 살이 극명하게 대비 된 하얀 발을 본다.
칠 팔월 날씨 만큼이나 벗버스름하게 명암이 갈린다.

햇볕이 쨍할 때 는 수돗가로가 물 한모금 삼키고, 손바닥 물을 얼굴에 뿌린다.
막대의자에 앉은 여성분들은 얼굴에 부채질한다.
화끈한 얼굴에 물만 뿌려도 땀방울 희석되고 한 달움 동안 시원타 한다.

땀에 젖고 비에 젖은 러닝복이 "남방염천"이 된다.
땀은 공기가 습해서 증발이 더 어렵다
여름철 달리기가 더 어려워도 한줄기 소낙비가 있다
비를 만나면 냅다 발을 흩뿌린다.
어깨쭉지를 때리는 빗줄기는 등골을 타고 흘러내린다
갈등과 과오를 부정하지 말라며 나를 훑는다
"고통에 적응하는 자세"를 두 발에 꿰찬다.

비가 억수로 내리면 잠시 간이매점 "추녀 밑"으로 들어간다
쫙 ~ 악 ~ 쫙 내리는 빗방울 숫자 만큼 울뚝밸 떨군다
젊을 때는 이렇게 비가 내리면 치마 밑이 그리웠고
지금은 추녀 밑 이 더 그리웁다.
나이 들어 달릴 수 있고 쉴 수 있어 추녀 밑도 괜찮다.  

번달사
 (2022-08-06 11:27:11)

고온 다습한 때이다.
달리기로 땀을 흘리면 그 땀이 마를 때 몸의 표면에
열을 빼앗기고, 몸을 식힌다.
요즈음은 공기 중에 습기가 많아 땀이 증발이 어려워
땀이 마르지않고 맺혀있다
물을 자주 뿌려주거나 수건이나 화장지로 닦으며 간다.
마스크를 함으로써 호기(呼氣)도 흡기도 데워지고
얼굴 표면으로부터 방열이 억제되는 것으로도
몸은 뜨거워진다.
마스크가 땀과 비에 젖으면 호기시 몸에서 상실되는
수분을 억제할 수 있으므로 탈수를 피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고온 다습한 상태에서는 그 만큼 달리기가 어려웁다.
기온이 다소 낮은 이른 아침이나 그늘진 곳을 찾아 적당량의
운동을 권장합니다.
이렇게 라도 아침 운동을 하고 나면 하루토록 흘릴 땀을 다 소진한터라
하루가 시원타. 낮 기온이 아무리 높이 올라도 달릴 때 만큼 덮지않다.
러너에게 여름은 그닷지 않다.(팥빙수와 같다)


번달사
 (2022-08-07 05:38:56)

덧글 - 2
더위와 장마철 습기로 기초대사율이 올라 간다.
활성산소를 줄일 수 있는 것은 운동이다
나이 들면 뇌하수체의 체온 중추 기능이 떨어져
체온 조절이 잘 안된다.
체온이 올라도 바로 체감하지 못하고 자연적으로 땀이 나며
열을 식히는 작용이 잘 이뤄지지 않는다
달릴 때 비가 내리면 雨라질 비라도 좋다!
비가 오면 마음이 시원하고 청아해진다
땀은 진액에 속한다!
운동으로 생긴 열을 억제하는 방어 매커니즘이다
즉 화(火)기를 수(水)기로 다스려야 한다
팔에 맺힌 땀방울(강물에 송사리)이 빗방울에게 물었다
너는 누구냐?
그러자 빗방울이 이렇게 말한다
나는 꼽사리다
송사리와 꼽사리는 나란히 강물을 헤엄치며 간다
러너도 강물따라 달린다
땀방울과 빗방울이 더위를 훑어 러닝화에 꾸겨넣는다


초등생
 (2022-08-07 16:20:23)

겨금내기 ,벗버스름 ,그닷지않다

무슨 뜻인가요?


번달사
 (2022-08-08 05:16:11)

초등생님 반갑습니다
달리기는 자연속을 달리며 자연친화적인 측면에서
아름다운 국어의 보전을 그리며 우리말을 접목시킨 것 입니다
겨끔내기 : 서로 번갈아 하기
벗버스름 : 사이가 벌어지다
그닷지않다 : 비켜 피하다
더위를 피하면 가을이 오겠죠


초등생
 (2022-08-08 08:13:51)

이렇게 아름다운 우리말을
대부분의 사람들이 그 뜻을 모르고 사용을 하지 않군요.
공교육의 문제인듯..

저는
"문법" 을 최현배선생의 "말본"이라는 책으로 공부했었지요.

고운 우리말을 접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자유게시판 운영규정입니다  [6]  운영자(admin) 2015/01/03 17401
11446   근육이 바쁜 진짜 이유    상식 2022/08/19 15
11445   운영자께 [공지: 구글 marathoner.kr 메일...  [1]  양영식 2022/08/19 30
11444   가을대회 코로나로 ??  [3]  송파러너 2022/08/18 310
11443   거위발건염 부상 잘 아시는분  [1]  무릎 2022/08/18 113
11442   진정한 선수는 입으로 떠들지 않는다.  [12]  가을전설 2022/08/17 669
11441   심장이 튼튼하면...돌연사 걱정 뚝~인가?  [2]  주랑 2022/08/17 380
11440   아식스 역대 최대 매출 기록    외신 2022/08/17 254
11439   상의탈의 법적으로 전혀 문제없습니다.  [2]  1 2022/08/16 424
11438   달리기 하면서 웃통까는게 왜 문제입니까???  [5]  JS 2022/08/16 500
11437   애국과 국민을 함부로 들먹이는 자들에게    이정범 2022/08/16 261
11436   달리기 매너를 지키지 않은 자에게는  [3]  ㅇㅇ 2022/08/15 432
11435   마라톤챌린저 99 여기 이상해요  [21]  느닷없다 2022/08/14 827
11434   옷벗고 트랙 달리다 생긴일  [2]  런맨 2022/08/13 639
11433   2001년 핑크사랑 마라톤에 참여하신분을 찾고...    월드21hq 2022/08/12 251
11432   마라톤 기록이 중요한거 아닌가요????  [9]  달사마 2022/08/12 472
11431   알프스에서 열리는 빙하마라톤대회    AFP 2022/08/11 240
11430   마라톤 선수가 아나운서와 결혼  [6]  교도통신 2022/08/09 828
11429   청년이란 말만 들어도  [1]  이정범 2022/08/08 507
11428   볼트 후계자로 손꼽히는 03년생 선수  [2]  소식 2022/08/07 378
11427   [공지] 구글 marathoner.kr메일 서비스 ...  [1]  운영자 2022/08/05 271
  햇볕과 빗속을 겨금내기 달린다  [5]  번달사 2022/08/05 349
11425   마라톤 코스를 헤메면서도 우승!    토픽 2022/08/04 472
11424   기혼 여성이 '사랑'에 빠지는 가장 좋은 이유  [3]  하루깜이 2022/08/03 673
11423   이 사람들 81km 뛸 수 있을까?  [7]  연예박 2022/08/02 780
1 [2][3][4][5][6][7][8][9][10]..[458]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