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5일이면 코로나 죽이는 치료제, 연말쯤 나온다-셀트리온  
바로알자 조회 : 284, 추천 : 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 중인 셀트리온의 서정진 회장이 “항체치료제가 빠르면 연말쯤 선 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11일 서 회장은 ‘김종배의 시선집중’과 인터뷰에서 “코로나 바이러스를 종식하기 위해서 백신과 치료제가 같이 있어야 한다”며 “치료제 중에서 가장 강력한 치료 효과를 갖는 것이 항체치료제나 혈장치료제”라고 설명했다.

서 회장은 “셀트리온도 항체치료제(CT-P59)를 개발, 1상을 완료했으며 현재 2상과 3상을 진행하고 있다”며 “2상은 올해 연내에 종료가 돼서 효과와 안전성에 문제가 없다면 12월 중 한국 식약처에 조건부 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내년 초 대량생산 가능성에 대해선 “질병관리청, 보건연구원, 식약처와 협력하고 있다”며 “이미 올해 안에 한 10만 명분 정도 환자가 치료를 받을 수 있는 약을 이미 생산 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서 회장은 “우리나라의 경우 환자가 그렇게 많지 않기에 10만명분 가지고 있으면 충분하다고 본다”며 “희망사항이지만 지금까지 임상 결과로 보면 항치료제를 투입하면 4~5일이면 몸 안에 바이러스가 다 소멸, 사멸된다”고 덧붙였다.  

서 회장은 코로나19 진단 후 4, 5일내 바이러스를 사멸시켜야 하는 이유에 대해 “중증으로 발전하거나 장기손상 환자로 발전할 가능성을 없애야 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서 회장은 “바이러스는 증세가 나타나기 2일 전부터 이후 일주일 사이에 제일 번식량이 많고 독성을 뿜어 장기에 손상을 준다”며 “대개 감염 후 2, 3주면 바이러스는 다 소멸하지만 그 사이에 장기가 손상되는 것이 문제”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장기 손상을 치료해주는 특효약은 현재도 존재하지 않고 앞으로도 나오기가 어렵다”며 “조기에 진단해서 조기에 치료하는 게 제일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서 회장은 “셀트리온 생산역량이 전 세계 7%가량으로 최대한 많이 생산하면 150만명에서 200만명분을 만들 수 있다”며 “다른 나라 생산분을 다 합쳐도 2000만명분 이상 약을 생산하긴 어렵다”고 했다.  

서 회장은 “150만이나 200만명분 정도 생산할 경우 10만명분 정도면 국내용으로 충분하기에 나머지는 원하는 나라에 같이 제공하겠다”며 “경쟁사보다는 저렴한 가격으로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출처: 중앙일보]




실업자

그놈의 코로나땜시 1년 가까이 놀고 있으려니 마눌 눈치보여서 미치것으요. 상금으로 월300~500만씩 벌다가 돈 구경해본지도 오래됐구먼요. 다른 알바라도 알아봐야할라나요? 뛰는건 자신있으니 신문팔이라도 해야될려나요? ㅡㅠ 20.11.12
01:03:01




바로알자

일자리부터 구하세요. 코로나 백신이 개발되었다고는 하지만 이정부는 화이자에 1개의 백신도 구매예약을 하지 않았다고 합니다.일본은 1억개를 선구매 했다는데 말입니다. 우리나라는 내년 9월이 되어야 백신이 나온다는 군요.
전과 같은 일상생활이 언제 가능할지 모르니, 우선 일자리부터 구해서 생활이 안정화 되기바랍니다.
20.11.12
08:28:29



이 름
암 호

                    

 
 
 자유게시판 운영규정입니다  [7]  운영자(admin) 15.01.03 262 14769
10447    중요한 대회에서 바톤을 놓치는      아뿔사 20.11.29 0 73
10446    중국 항주에서도 마라톤 대회가      소식통 20.11.29 0 66
10445    버추얼 춘천마라톤대회 참가  [2]    완주 20.11.28 0 171
10444    수면자세와 질병  [1]    생활팁 20.11.27 0 160
10443    집에서 마라톤 42킬로 완주  [2]    토픽 20.11.27 0 371
10442    턱 빠지게 웃는다  [5]    번달사 20.11.26 0 477
10441    가을을 밟으며 달린다  [1]    번달사 20.11.23 0 566
10440    마라톤 영웅론  [3]    조통밥 20.11.21 0 735
10439    여러분의 이야기를 기사로 써드립니다.      동호인스포츠 20.11.20 1 450
10438    버츄얼? 글쌔올시다  [5]    말아토너 20.11.19 0 803
10437    러닝화 짝퉁 구별법      생활팁 20.11.19 2 559
10436    열심일 때보다 위대한 시간은 없다      이정범 20.11.19 0 339
10435    테스형! 마라톤이 왜 이래  [7]    번달사 20.11.18 1 726
10434    알듯 모를듯 흥미로운 주법, 치러닝  [14]    주랑 20.11.18 2 933
10433    하루180키로 싸이클....  [4]    빽두 20.11.17 7 395
10432    버추얼 춘마 제대로 하네요  [2]    참가남 20.11.17 1 522
10431    (동영상) 제17회 태화강마라톤 대회에 다녀왔...  [2]    이상연 20.11.16 1 515
10430    등산 좋아하시는 분 참고하세요  [6]    미세먼지 20.11.14 0 954
10429    춘천 마라톤 추억  [7]    가을 20.11.14 2 615
10428    이런 분들은 당뇨 의심해보세요  [3]    주치의 20.11.14 4 566
10427    일본은 이제야 넷타임 공식기록 도입      소식지 20.11.13 0 363
10426    곧 마감된다네요  [3]    정보 20.11.13 0 703
10425    코스 사전 답사하다 그랬겠지      사건반장 20.11.12 2 580
10424    춘마 가지도 못하는데 버추얼 영상으로나마      정보통 20.11.12 3 329

     
12345678910다음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