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대구 ‘2024세계마스터스육상대회’ 정부 승인···`유치 청신호`
경북신문  2020-07-30 18:23:55, H : 1,753, V : 164

[경북신문=김범수기자] 대구시가 유치 중인 ‘2024세계마스터스실외육상경기대회’가 기재부 국제행사심사위원회 심의를 최종 통과함으로써 유치활동에 청신호가 커졌다.

30일 시에 따르면 2018년 1월 문체부에 국제행사 심사신청을 시작으로 2년6개월여의 기간 동안 대한체육회와 문화체육관광부 심사를 거쳐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실시한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의 타당성 조사 결과보고서를 바탕으로 기재부 국제행사심사위원회 심의를 최종 통과, 유치활동에 정부 지원이라는 강한 추진력을 확보하게 됐다

그간 시는 2024세계마스터스육상대회를 국제행사로 승인받기 위해 이 대회 개최의 경제성과 당위성, 다른 행사와의 차별성 등이 타당성 조사에 반영되도록 노력해왔다.

‘2024세계마스터스실외육상경기대회’는 정부가 승인한 국제행사로서 대회 유치 시 타 외국도시와 경쟁에서 유리한 입지를 확보하고 국비 지원, 대회조직위 구성, 대회시설 개·보수를 위한 특별교부세 요구가 가능해졌다.

이번 기재부 국제행사심사위원회는 대회 개최로 대구·경북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사회·경제적 효과가 기대된다고 했으며 대구시의 세계육상경기대회의 개최지로서의 적합성과 대회의 국제적 인지도를 높게 평가했다.

또 기재부 타당성조사에서는 경기장 신축이 없이 기존 시설의 100%활용으로 경제적인 대회, 참가자가 체재비, 등록비를 지불하며 가족들과 함께 관광을 즐기는 실속 있는 대회, 생활체육 장려로 질병으로 인한 사회적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고령화 시대에 맞는 생활체육대회로 인정받았다.

특히 이 대회는 방문하는 선수와 동반인들의 지역관광과 소비 촉진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줄 수 있다는 점이 큰 장점이다. 대구경북연구원의 분석에 따르면 2017대구세계마스터스실내육상경기대회가 생산유발 449억원, 부가가치유발 177억원, 고용유발 484명이라는 경제적 파급효과를 가져왔다고 분석했다. 실외육상대회는 실내육상대회보다 규모가 1.5배정도 크다는 점에서 지역경제에 미치는 효과가 더 클 것으로 기대된다.

세계마스터스육상대회는 35세 이상의 마스터스선수가 참여하는 세계육상대회로 실내·외대회가 격년으로 실시되며 실외대회는 1975년에 토론토대회를 시작으로 현재 23회까지 개최됐다.

‘2024세계마스터스실외육상경기대회’는 2011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 2017대구세계마스터스실내육상경기대회에 이어 세 번째로 대구에서 개최되는 세계육상대회로 국내 실사를 거쳐 내년 7월 핀란드 탐페레대회 세계마스터스육상연맹 총회에서 개최도시를 최종 선정하게 된다.

시는 2018년부터 스페인 말라가대회, 폴란드 토룬대회, 말레이시아 쿠칭대회 등에 선수단과 홍보단을 파견해 대회유치에 힘을 쏟아왔으며 국제대회로 정부승인을 받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채홍호 시 행정부시장은 “2024세계마스터스육상경기대회가 정부의 지원 심사를 통과하면서 국가행사로서 탄력을 받게 됐다”며 “글로벌 육상도시라는 이미지를 더욱 공고히 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회 유치에 성공하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민
 (2020-08-02 11:32:35)

대구국제마라톤 마스터즈 풀코스 다시 좀.....

 

           

번호 선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자유게시판 운영규정입니다  [6]  운영자(admin) 2015/01/03 15440
10674   풀 뛰는 이유가?  [6]  풀? 왜? 2021/05/06 143
10673   삶의 만족도와 소득비교  [1]  난어디 2021/05/06 94
10672   ▶◀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6]  애도 2021/05/06 253
10671   "비대면"에서는 결코 경험 할 수 없는 것들~^^  [6]  주랑 2021/05/05 332
10670   풀코스 뛰어야만 마라톤?  [8]  풀코스 2021/05/04 288
10669   이런 한심한 비대면 마라톤대회말고.....  [2]  보쿠 2021/05/04 324
10668   no pain,no gain  [7]  이정범 2021/05/03 444
10667   회비 돌려주세요.  [5]  실업자 2021/05/03 454
10666   미국에서 10년째 진행중인 마라톤대회  [2]  토픽 2021/05/02 241
10665   이정도면 완전 선수수준인데  [1]  대단남 2021/05/01 473
10664   음식에 대한 잘못된 속설    정보통 2021/05/01 207
10663   전국의 마라톤 동호회 운영이 잘되고 있는지요?  [3]  동호회 2021/05/01 373
10662   마라토너와 이혼  [3]  이혼 2021/05/01 392
10661   정말 말 많은 달리미 어떻게 대처 해야 할지?  [3]  그만 2021/05/01 264
10660   병원 선택에 참고하세요    정보통 2021/04/30 317
10659   발 측면이 저립니다  [2]  찌릿러너 2021/04/29 205
10658   장자의 도척론  [1]  땡중 2021/04/29 235
10657   1만명이 참가한 마라톤 대회  [6]  정보통 2021/04/27 584
10656   이봉주 후원마라톤..  [7]  노숙자 2021/04/26 770
10655  비밀글입니다 질문입니다.  [1]  (주)리얼 2021/04/26 2
10654   마라톤 중 4명이나 치료하며 완주한 의사  [6]  외신 2021/04/25 391
10653   비대면마리톤 허와 실??  [4]  비대면마라톤 2021/04/25 438
10652   허벅지 뒤 통증, 아마 햄스트링이겠죠? 다들 어...  [1]  패치 2021/04/25 181
10651   지역별 우수 코치 추천  [7]  추천 2021/04/24 480
1 [2][3][4][5][6][7][8][9][10]..[427]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