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대한민국 종단 622km 울트라마라톤대회를 마치며~외부에 기고한 글입니다.  
이윤희 조회 : 1,014, 추천 : 31

아는 사람들은 이를 “육둘둘”이라 부른다. 모르는 사람들에게 설명을 해주면 믿으려하지를 않는다. 과거, 현재 더 나아가 본인들이 살아온 세계로서는 상상을 할 수 없으니까!!
이름하여 '2019 대한민국 국토종단 622km 울트라마라톤대회'이다. 2003년부터 시작되었으며 홀수 해에 열린다.

올해로 9회째를 맞이했다.
7월 첫 주 일요일 06시에 전남 해남 땅끝 마을에서 출발하여 광주,전주,대전,청주,충주,원주,횡성,인제,진부령을 넘어 제한시간 150시간(6일 6시간) 안에 강원 고성에서 그 장엄한 마지막 발자국을 찍는다.

짝수 해에는 537km 울트라마라톤대회("오삼칠"이라 불린다))로 부산 태종대를 출발하여 김해, 대구를 지나 경산, 문경새재를 넘어 충주, 용인, 이천, 하남을 거쳐 서울을 통과하여 통일의 염원을 담고 북녘을 바라보며 파주 임진각에 다다른다.
보통 마라톤풀코스(42.195km)를 달리는 것도 “인간의 한계”라 하여 완주하는 것을 아주 자랑스러워하고 몹시 대단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그런데 622km라 함은 풀코스의 15배 이상되는 초장거리이다. 그것도 한 여름에 말이다.

그럼 사람의 능력으로 그 긴 거리를 어떻게 달릴 수 있는지 몹시 의아할 것이다. 매 50km 마다 도착해야 할 제한시간이 대회요강에 정해져 있다. 주자는 덥거나 장맛비가 오는 자연환경을 극복하고
밤, 낮을 가리지 않고 제한시간을 넘어야 하는 의무사항에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다. 인체에 저장되어 있는 힘의 원천인 에너지는 아주 제한적이다. 제한된 에너지(주로 탄수화물)를 어떻게 유효적절하게 분배하여 사용하면서 끊임없이 달려야 한다.  그래도 에너지는 몇 십 킬로를 달리다보면 서서히 사용되어 결국에는 고갈상태로 간다. 꽉 채워 출발한 자동차의 연료탱크에 연료가 비어가듯이 말이다.

그 다음부터는 중간에 주유소에서 연료를 다시 채우듯 주자도 에너지(식사 또는 휴대한 간식으로)를 채워야 한다. 다만 그 사항은 주자가 주로에서 (식당이나 편의점에서) 스스로 해결해야 한다.

그러면 잠은? 주자도 달리다보면 밤을 맞이하고 장시간, 장거리를 달렸기에 심신의 피로는 극에 달한다. 몹시 졸리다. 하염없이 잠에 취한다고나 할까? 눈을 뜰 수도 없을 지경에까지 몰린다. 그래도 주자는 달린다. 제시된 각 구간 제한시간 안에 들어가야만 하니까!! 잠깐씩 잔다.

주로의 휴게소나 정류장, 하물며 주로 주변의 화장실, 장례식장 등 몸을 누일 수 있는 공간이면 어디서나 쪽잠을 잔다. 눕는 곳이 곧 안방이나 다름없다. ‘편안함’‘쾌적감’ 과는 거리가 멀다. 멀어도 아주 멀다. 외부의 도움을 받으면 바로 실격이다.
주최 측에서 공지된 주로도를 확보, 휴대하여 스스로 찾아가야 한다. 판독능력은 오로지 주자의 몫이다.끊임없이 주로도를 확인하여 벗어나지 않도록 유념해야 한다. 만약 실수로 벗어나면 벗어난 지점까지 스스로 두 발로 돌아와 본래의 주로로 진행하는 것이 원칙이자 의무이다. 특히 어두운 밤에 플래시에 의지하여 주로도를 보고 진행방향으로 찾아 달려가는 것을 보노라면 감탄을 넘어 참으로 경이롭기까지 하다.

‘구도자’라고나 할까요? 같은 동작을 반복하다보니 흐르는 땀에 온 몸 여기저기 쓸리고 붓고 물집이 잡히고 발톱이 빠진다.
자칫 잘못하면 헛디뎌 발목을 삐어서 더 이상 진행을 하지 못하는 안타까운 모습을 볼 수 있다. 어찌했든 주자는 온갖 어려움과 몹시 힘든 난관을 뚫고 북으로 북으로 쉬지 않고 발걸음을 움직인다.

한 낮의 무더위와 장맛비를 맞으면서 진행하기에 어떤 때는 절대 부족한 수면과 에너지고갈로 정신이 혼미해지고 그만하고 싶은 마음에 나약해지기 한다.
각자 달리는 목적은 다르겠지만 굳이 ‘왜 달리냐’고 한다면? 온 국민의 염원인 ‘대한민국의 평화통일’을 이루기 위해 달리는 것이다.

이번 622 종단을 완주한 분이나 중도에 그만두신 분이나 모두 빠른 회복을 기원드립니다.

Muscle guy
이윤희 올림 010-5340-2062

출처 : 아웃소싱타임스(http://www.outsourcing.co.kr)






하느님

와우~ 어케 인간으로서 6일 동안 600키로 이상을 달릴수 있나요? 정말 존경 스럽습니다 풀도 겨우 서브4하느라 반죽음 했었는데... 19.07.16
15:40:25




ㅎㅎ

위에님.. 천천히 뛰면 됨..
자다가 걷다가 뛰다가 먹다가.ㅎㅎ
19.07.17
08:31:01




절대

님들의 열정과 집념을 폄하할 생각은 없습니다.
다만,
언급하신대로 규정을 지키며 뛰는 분이 계시는지 궁금합니다.
물론,
중간중간 가족이나 지인들의
소소한 편의 제공 받는 것을 두고 하는 말은 아닙니다.
분명 622은
런너에게 있어 상상을 초월하는 초인적인 경지임에는 분명하나
그 분들의 품성은
그 거리에 미치지 못하는 듯한 안타까움에 한자 적는 겁니다.
혹시,
교만하지 않는지???
19.07.17
11:40:03




50대아줌

와우~~~ 대단하십니다.
저는 53킬로 신청해놓고 지금 심각하게 고민중인데...
어떻게 훈련을 하면 622의 반이라도 할 수 있을지 궁급합니다.
정말 삼가 경의를 표합니다.
19.07.17
13:44:44




ㅎㅎ

사실 야매들 많아요.. 가족들 도움 다 받고 뭐.ㅎㅎㅎㅎ 19.07.18
08:35:56




러너

풀코스 완주가 더 힘들어요
이거 나이 먹은 사람들이 하더군요
거리만 길지 걷기 운동임 ㅡ
어떤분은 참가 후 체중이 더 늘었다고 ㅎ
19.07.18
13:55:21




ㅎㅎ

솔직히 말해서...
풀에 자신 없는 사람들이 울트라로
전향?? 합니다..

일반인들이 보면 와.. 울트라.ㄷㄷ
하거든요... 기록은 잘 모르니. 애초에.ㅎㅎㅎㅎ
19.07.19
08:15:07



이 름
암 호

                    

 
 
 자유게시판 운영규정입니다  [6]  운영자(admin) 15.01.03 200 13579
9694    중고차 사시는 분 참고하세요      카센터 19.12.07 0 54
9693    이거 못하면 운동 필수      정보통 19.12.07 0 154
9692    오늘보다 내일 더 잘 달리려면?  [2]    이정범 19.12.07 0 175
9691    숨은 카메라 찾는 방법      장영수 19.12.06 0 297
9690  비밀글입니다  운영자님께  [1]    참가자 19.12.06 0 1
9689    자동차 소유자 참고하셈  [2]    정보통 19.12.06 0 566
9688    마라톤대회 먹거리의 해프닝  [3]    번달사 19.12.06 0 500
9687    확실히 반말이 편하네요  [10]    색디오 19.12.05 0 734
9686    털이 많은 다리 테이핑 어떻게 해요?  [2]    털보 19.12.05 0 289
9685    한달동안 매일 10km를 달려보았습니다  [11]    해피러너 올레 19.12.05 4 728
9684    혈압약 복용하면서도 마라톤이 괜찮을까요?  [6]    고혈압 19.12.05 0 413
9683    확율이??      248주자 19.12.04 0 263
9682  비밀글입니다  운영자님께 제안말씀~  [2]    궁금이 19.12.04 0 11
9681    2020 서울(동아)마라톤은 3월 22일!  [17]    정보 19.12.02 0 1582
9680    올한해 마스터스에게최고,최다경품 준대회는  [2]    정든 즐런 19.12.01 0 916
9679    2020년 동아마라톤대회 날짜는?  [5]    동아 19.11.30 0 846
9678    모 패러 내년 올림픽 다시 트랙으로 복귀!      외신 19.11.30 0 340
9677    지난 자카르타에서 최경선 선수      희소식 19.11.30 0 492
9676    디스크를 부르는 자세      생활팁 19.11.30 0 480
9675    드레드 밀에서의 훈련  [1]    추하 19.11.30 0 437
9674    맛있는 귤 고르는법      정보통 19.11.30 0 272
9673    아시안게임 여자마라톤 3위 한국 최경선 - 아무...  [3]    여자마라톤 19.11.28 0 995
9672    사랑합니다  [2]    달림이 19.11.27 0 865
9671    탄수화물 끊었을 때 몸의 반응  [1]    정보통 19.11.27 0 839

     
12345678910다음
       

marath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