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3클럽 | 여성 | 울트라게시판 | 시사게시판 | 구게시판 | 홍보게시판 | 불량게시물신고

로그인

  나를 기쁘게 하는 것들  
박복진 2017-11-14 06:24:22, 조회 : 1,006, 추천 : 20


나를 기쁘게 하는 것들.

  11월의 중순, 오늘은 일요일. 아직은 춥지 않은 날씨가 날 기쁘게 한다. 아침에 보니 데크가 조금 하얗게, 죽어가는 장면의 삼류 연극배우가 한 서툰 감정처리 입술 분장처럼 옅게 한거풀 서리가 내렸지만, 동쪽의 작은 동산을 넘어 해가 올라오자 언제냐는 듯이 녹아 없어져버렸다. 밉고 싫은 것들이 이렇듯 자진해서 사라지는 것은 날 기쁘게 한다. 며칠 전에 시골 겨우살이 준비의 가장 큰일인 김장도 끝내놨고, 어제는 그동안 못했던 길오달, 길게 오래 달리기로 4시간 여 장흥리, 주록리 쪽으로 장거리 달리기 훈련까지 해놨으니 오늘은 하고 싶은 딴짓을 해도 되는 여유가 날 기쁘게 한다.

  무얼 할까? 라고 생각하며 장독대 항아리에 담아놓은 개 사료를 한 사발, 두 사발 담아서 개집으로 다가가 파비에게 조반을 차려준다. 말 못하는 짐승인 개가 저렇듯 열심히 제 꼬리를 좌우 흔들며 나를 반기니 이것은 나를 기쁘게 한다. 오냐, 오늘 너도 많이 먹고 주말을 즐기거라! 이제는 제 차례라고 어느 구석에서 달려 나온 우리 집 고양이 케티가 내 다리 주위를 맴돌며 자기 밥을 달라고 하니 이 녀석에게도 사료를 퍼와 그릇에 떨어진 빨간 단풍잎을 건져내 치우고 담아 주니 야옹! 아옹. 이 녀석의 감사 인사 또한 날 기쁘게 한다.

  이제 오늘 무엇을 할 건지 마음을 잡았다. 미루고 미루었던 일을 시작하겠다. 할 일이 정해지자 이 결심이 날 기쁘게 한다. 손녀를 위해 컨테이너에 내가 직접 페인트 붓으로 그린 타요 버스 창고로 간다. 버스의 앞 유리창과 창문 닦기와 후사경을 나타내는 앙증맞은 그림들이 날 기쁘게 한다. 타요버스 컨테이너 창고 안에는 내가 오늘 할 일을 가능하게 해 줄 온갖 잡동사니 공구가 다 있어 이 또한 나를 기쁘게 한다.

  목수용 작업 허리띠를 찾아 꿰차고, 호주의 멜버른에 갔을 때 산 카우보이 가죽 모자를 쓰고 망치, 톱, 전동 드릴 등 목공 공구 그리고 여럿 크기의 못들이 들어있는 못통을 챙겨들고 나와 데크에 이것들을 펼친다.  그동안 여기저기에서 주워 모아놓았던 자투리 나무, 각목들도 비닐하우스 안에서 들고 나와 작업 시작을 마무리하니 이 또한 날 기쁘게 한다.

  내가 일을 시작하려는 싯점에 맞춰 아침나절의 해도 제법 올라와 내 어깨에 한 팔을 얹혔다. 몇 개 안남은 애기단풍나무 잎은 자기 몸으로 그늘을 만들어보려는 시도를 거둬갔다. 그렇단다. 난 너의 여름날 그늘보다는 지금은 따뜻한 햇살이 필요하단다. 자진해서 알아 그늘을 거둬간 애기 단풍나무의 현명함이 날 기쁘게 한다.
  
  줄자를 집어 들고 종이에 미리 적어놓은 숫자들을 확인한다. 귀 뒤에 꽂은 목수연필을 잡아 나무에 금긋기를 한다. 그걸 데크의 나무와 나무 사이에 걸치고 톱질을 한다. 들고 가서 다시 재보고 또 톱질을 한다. 이 크기로 여러 개 잘라 목수 연필로 그 위에 조립위치를 적어놓는다. 위1, 위2, 중간1, 중간2, 발판 아래1, 발판 옆1.. 나는 지금 다용도실의 잡동사니를 가지런히 정리할 수 있는 나의 작품, 다단계 시렁을 만들고 있는 중이다. 양평읍에 나가 철재 앵글을 덜렁 사다놓는 대신 내가 직접 자투리 나무로 만들어보는 중이다. 이런 행동이, 나로서는 대단한 집중을 요하는 이런 얼치기 목공일이 날 기쁘게 한다. 오늘 나는 목공 창작품을 만들고 있는 중이다. 줄자로 재고, 연필로 금을 긋고, 톱으로 자르고, 후이이잉! 전동 드릴로 구멍을 뚫어 못을 때려 박고, 이걸 들고 가서 안에 다른 곳에 걸그적거림이 없는 지 확인하고, 다시 들고 나와 2단 조립으로 속행. 이런 단순하고 어설픈 일감에 대한 몰입이 나를 기쁘게 한다. 왼공일 휴무일에 갖는 이런 완전 자유가 날 기쁘게 한다.

  일의 진척에 따른 촉촉한 만족감이 나를 적셔올 때 해는 벌써 정남으로 와 있었다. 데크의 기둥이 만들어낸 그림자가 현관문에 직각으로 꺾이어 걸쳐져있다. 이때 오늘 김장하는 뒷집에서 날 불러주는 소리. 김장을 다 끝내고 겉절이에 수육 그리고 막걸리가 준비되었으니 얼른 건너오라는 이웃의 반가운 소리. 우리 집 하얀 대문을 넘어 엄청 빨갛게 물든 화살나무 잎사귀 사이 뚫고 내 귀에 들어오는, 밥때를 용케 맞춘 이웃의 이 초대가 또한 나를 엄청 기쁘게 한다.  만추의 한가운데에서 오늘도 이렇듯 살아 움직이고 있는 나를 느끼고 있는 내가 나를 엄청 기쁘게 한다.

춘포
박복진
대한민국 뜀꾼신발 faab  마라톤화 대표









faab

신발 참 좋습니다. 근데 285미리는 구입하기 어려웁니다. 큰 것도 생산해주세요 17.11.14
10:07:27




faab

230mm 부터 300mm 까지 공급하고 있어요 17.11.14
14:40:47




달리기천재

혹시 오프라인 매장도 있으신가요?
그냥 집에서 신던 천 운동화 신고 조금 달려보니 엄지 발가락이 아프더라고요... 직접 보고 결정하고 싶습니다
17.11.14
15:11:05




faab

경기도 양평에 본사, 창고 있습니다
070-7766-8766 감사합니다
17.11.15
09:48:09



이 름
암 호

                    

 
 
 자유게시판 운영규정입니다  [8]  운영자(admin) 15.01.03 143 8617
8527    베를린 마라톤 참가하신 분들 자기 모습 찾아보...      구경꾼 18.09.21 1 27
8526    카보샷? 에너지젤  [6]    초보 18.09.21 1 292
8525    종아리 근육 많이 풀어지는 스트레칭이나 Tip 좀...  [1]    스트레칭 18.09.21 1 213
8524    이제 도망다니지 않겠다.  [4]    실력자 18.09.21 1 337
8523    어떨까요?  [3]    안성고수 18.09.21 1 351
8522    섭3는 언제쯤 가능할까..............  [9]    고독러너 18.09.21 1 343
8521    홍제동삼성래미안,한양,청구3차,현대중 어디가 ...      달림이 18.09.20 1 180
8520  비밀글입니다  운영자님께...  [1]    궁금이 18.09.20 0 6
8519    마온의 각종대회입상자 들어가 대전마라톤 보세요...  [2]    대전마 18.09.20 1 497
8518    무릎관절통증자의 애절한 호소  [4]    즐달이 18.09.20 1 472
8517    <가을의 전설>, 축복 아닌 비극?  [13]    주랑 18.09.19 2 734
8516    왜 베를린마라톤에서만 세계기록이 ....  [5]    킥상 18.09.19 1 417
8515    집에서 간단히 할 수 있는 인터벌훈련  [1]    정코치 18.09.19 1 554
8514    코어 근육의 중요성      정보통 18.09.19 1 567
8513    2018북경마라톤메달퀄러티.....................  [5]    페이킹 18.09.18 1 548
8512    통계치로 살펴보는 킵초게의 세계기록      통계층 18.09.18 1 307
8511    10km 기록별 등급  [5]    초사이어인 18.09.18 1 686
8510    기업이 커지다보니. 운동종목하나를 소유하는 현...  [3]    하룻강아 18.09.18 1 467
8509    세계기록 수립자 킵초게가 뭘 입고 뛰었나 보니....  [3]    복장 18.09.18 1 593
8508    월 100km 뛰고 10km 33분에 뛰는 법  [7]    근자감 18.09.18 1 590
8507    존경스러운 아버지...  [4]    감동 18.09.18 1 540
8506    엄청난 중국인 베를린 마라톤 참가  [1]    정보 18.09.18 1 497
8505    송도국제마라톤 vs 손기정평화마라톤  [4]    달림스 18.09.17 2 527
8504    원래 11월이랑 12월에는 대회가 적나요?  [3]    대회 18.09.17 1 321

     
12345678910다음
       

marathon